의사들이 3월 10일 총파업에 나선다고 발표를 했습니다. 이 얼마나 어처구니 없는 집단 행동인가요? 사람을 살려야 하는 의사들이 자신들의 권리를 위해 환자들을 내팽겨치고 파업에 나선다고 합니다.





물론 의사들또한 사람이고 권리를 찾는건 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그들이 지켜야 할 환자들을 볼모로 삼는건 아니라는 겁니다. 의사는 일반 노동자와 다릅니다. 그들은 선생님 소리를 들으며 사회 지도층에 속해있는 직군입니다. 그들에겐 그만한 권리가 주어지는 대신 그에 따른 책임이 따릅니다. 


단순히 환자를 돈으로 봐서는 안되는 사람들인 것입니다. 







의사가 힘들다고요? 네 알고 있습니다. 힘들지요~ 하지만 의사보다 힘든 사람이 바로 환자입니다. 사람이 아프면 그 순간은 생지옥이기도 합니다. 환자가 의사가 없이 그 고통을 이겨내야 한다고 생각해 보세요~ 


사람은 살리고 봐야 한다는 말이 있듯이 범죄자로도 아픈 사람은 법 집행까지 중지하며 치료를 받게 합니다. 


의사가 됐을때의 그마음은 어디 갔나요? 경쟁이 그렇게 두렵나요? 


의사들의 총파업 이유도 너무 황당합니다. 원격진료 도입과 의료법인의 자회사 설립을 반대하며 총파업을 한다고 합니다. 저것이 잘 못된 일인가요? 왜 의사들은 변화하는 세상에 적응하려 하지 않나요? 


도태되는 의료는 죽기 마련입니다. 스스로 노력하고 더 많은 환자를 살리기 위해서는 경쟁은 필수 입니다.





불합리하다 생각되면 대화로 풀어야 하고 다른 방법을 간구해야 합니다. 


국민의 건강을 볼모로 하는 파업이 얼마나 지지될거라 생각되네요~ 의료대란 오면 참 좋으시겠습니다.



의사 파업은 인질극과도 같은 행동입니다. 내 조건 안들어주면 나 환자안봐~~ 이건가요? 



돈에 환장한 의사가 아닌 사람을 살리는 의사의 모습을 볼 수 있기를 희망해 봅니다. 


당장 의사 파업을 중지 하시기 바랍니다. 


      Tag - , , ,
      핫이슈  |  2014.03.02 01:29
진정해라
2014.03.04 01:10 댓글에 댓글수정/삭제
응급실은 연다고 합니다~
.
지나가는 이
2014.03.05 16:01 댓글에 댓글수정/삭제
윗글을 우연히 지나가다가 읽는 의사로서 한마디

내가 내 돈 들여 점빵 짜려 환자들 치료하며 먹고 사는데 나의 직업선택의 자유는 없는가?

왜? 의사는 왜?? 댁은 의사를 선생님이라고 꼬박 부르시고 존경하는가?

라면값도 안되는 진료비 내면서 무척 존경하는가?

그리고, 이번 파업의 원격진료와 의료영리화반대는 맞는데 ..왜 원격진료가 문제인지?는 찾아봤는가?
혹시 입법예고안을 보기는 했는가?

그리고, 변화의 시대에 변화되는 것은 맞다. 하지만, 모든 제도는 합리적인 변화가 되어야 합니다.
일개 어느 집단을 위해 모든 기본과 합리성을 뒤집으려는 세력으로서 그리고 그 변화가 자칫 후에 엄청난 국민건강권의 침해와 수많은 일차의료기관들의 도산을 예견하는 상황에서 가만히 있는 것이 합리인가?

의사들에게 파업을 하면 안된다고 말하기전에
당신이 의사들에게 진정한 존경을 갖고 있는가?를 먼저 생각해보시길...
.
한심합니다
2014.03.06 02:15 댓글에 댓글수정/삭제
의약분업 반대 하는 의사들한테 밥그릇 싸움이라고 했던분들.. 지금 의약분업 돼서 좋으신가요? 정신 차리세요.. 제발.. 또 정부에 당하고 싶지 않으면..
.
무지한 분이군요
2014.03.06 20:05 댓글에 댓글수정/삭제
잘 알지도 못하시는 분같은데 지금의 파업은 현재 뭘 해달라는 파업이 아닙니다 의료 민영화 원격진료등이 시행되게 되면 님은 무좀으로 대학병원가야하며 돈많은 사업가가 운영하는 병원가서 엄청난 돈을 지불하며 치료를 받아야하게 됩니다 동네병원이 없어지니 당연히 노인분들은 급할때 갈 병원도 없어지겠죠 안막고 가만히 있자니 앞으로 진료받아야할 환자들이 불쌍해서 하는 거랍니다
.
쯧쯧
2014.03.06 20:10 댓글에 댓글수정/삭제
나중에 땅을 치고 후회할 변화가 뻔하다면 막는게 맞지 않을까요 의료민영화 시행하면 결국 부자들만 진료받을수 있는 대한민국이 된답니다 좀 찾아보고 글을 쓰시던지요
.
ㅂㅅㄷ
2014.03.07 14:14 댓글에 댓글수정/삭제
글쓴이 생각은 있니?
ㅂㅅㄷ
2014.03.09 13:07 수정/삭제
답은 너님은 생각 있니?
.
짜증납니다
2014.03.07 17:58 댓글에 댓글수정/삭제
정부에서 사주 받으셨나보네요... 진료비가 원가에도 못 미치는 것은 알고 있는지... 땅 파서 병원합니까? 병원경영이 어려워서 자살하는 의사들이 있는 것은 아나요? 뭘 세상을 알고 이런글을 쓰던가
짜증납니다
2014.03.09 13:06 수정/삭제
답은 병원이 너무 많아서 ...
헐?
2014.03.12 17:22 수정/삭제
짜증납니다님. 헐.. 개병신이신가. 너 지방에 병원 없어서 난리인 거 알고하는 개소리세요?
.
류시안
2014.03.07 18:44 댓글에 댓글수정/삭제
강원도에 원격진료 3군데만 생겨도 강원도 내 병.의원 30%는 도산한다고 시뮬레이션이 나왔습니다.
정부는 좋겠지요. 1차의료기간 없어지면, 1인당 공단 청구비용의 70%를 아끼겠네요
적자인 건보 돈 매꿀려고 별 난리를 다친다는 생각밖에 안드네요

칠레랑 미국 꼴 나고싶으면 의료파업 반대하세요.

의약분업해서 약국에 일년에 나가는 돈이 2조입니다.
약제료 올랐는데 그 약제료에 상세내역서 때면 약품관리료 및 다른 수수료해서 청구되는거 아십니까?

근데, 병원들은 8여년동안 진료비 300원 올랐어요
이게 말이되는 소리냐구요
윗분들 말처럼 도산하는 개인병원 얼마나 많은지 아십니까?

환자를 치료하는 마음가짐이라구요?
정당하게 합리적이게 상식적으로 생각해보세요
정부가 이러는게 정당한건지.
.
신중하게 살자
2014.03.09 06:29 댓글에 댓글수정/삭제
좀 잘 알아보고 글을 쓰지....
.
저기요
2014.03.12 17:20 댓글에 댓글수정/삭제
의사는 환자를 돈으로 보면 안된다면서 정작 의사들은 먹고 살려면 경쟁하라고요? 제정신이세요?? 뭐 이런 별...
.
제대로 알고 하세요
2014.03.12 20:23 댓글에 댓글수정/삭제
국민목숨을 담보라니요 응급실 중환자실 등 위급한 사람들을 위해서는 일 합니다. 사람이 죽는다는데 진료를 안하면 그 의사가 쳐죽일놈이죠.
.
khu
2014.03.19 22:50 댓글에 댓글수정/삭제
의료민영화인지 의사들의 이기심인지 잘한번살펴보는게 좋을것같습니다
.
name ::   password :: blog :: secret
등록



코라스's Blog is powered by Dau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