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MIT - 해당되는 글 4건

지금  메디안 치약이 실시간 급상승 검색어에 올라와 있네요  왜? 무슨 이유로  실시간 급상승 검색어에 올라왔을까요?  뉴스를 보신 분들이라면  그 이유를 잘 아실듯 합니다.  바로  아모레퍼시픽에서 판매하는 메디안 치약에서  현재도  사회적 이슈가 되고 있는 가습기 살균제에 사용된 바로 그물질 CMIT/MIT혼합물이 검출되어  식약청이  회수조치 명령을 내렸는데요  해당되는 11종 치약의 명칭 꼭 확인 하셔서 집에서 혹시 사용하고 계시다면 환불, 교환, 반품을 받으시고  혹시라도 몸에 이상이 있으시다면 소송 준비라도 하셔야 할듯 합니다....ㅠ.ㅠ

 

 

식양청이 CMIT/MIT혼합물이 확인된 11종의 상품명도 공개했네요  회수명령이 내려진 제품은 메디안후레쉬포레스트치약, 메디안후레쉬마린치약, 메디안바이탈에너지치약, 본초연구잇몸치약, 송염본소금잇몸시린이치약, 그린티스트치약, 메디안바이탈액션치약, 메디안바이탈클린치약, 송염청아단치약플러스, 뉴송염오복잇몸치약, 메디안잇몸치약 이라고 합니다.  혹시 집에서 위에 회수조치가 내려진 제품을 사용하고 있지는 않는지 꼭 확인하시길 바랍니다.

 

 

국내적으로 이슈가 되었던 가습기 살균제 사건을  메디안 치약을 판매하는 아모레퍼시픽 관계자들은 모르는 일이었던 것일까요?  문제의 성분이 포함되어 있음에도 불구하고 지금까지도  제품을 판매중단 하고 회수 한다던지  제품을 사용하고 문제가된 피해자는 없는지에 대한 조사는 해봤는지 궁굼해 집니다.  식약청에서 회수조치 명령이 내려질때까지 쉬쉬하다니 참으로  어이가 없네요  국민들을 개,돼지로 아셨나봅니다.  그렇지 않고서야  여러사람의 목숨을 빼앗아간 위험물질로 알려진  화학물질을 첨가한 제품을 버젖이 판매하고 있다니  메디안 치약을 판매하는 아모레퍼시픽 관계자는 아마도 이렇게 변명을 할듯 합니다. 정부에서 판매 허가를 내줬고  아무런 판매에 아무런 문제가 없었다고??  결국 국민의 안전은  생각하지도 않고 무분별하게  판매허가를 해준 정부가  가습기 사균제 사건과  이번 메디안 치약 사건이 발생하게된 단초가 되지 않았나 생각이 됩니다.

 



 

메디안 홈페이지에 들어가면 아직도 문제가된  치약들을 홈페이지 내에서  광고를 하고 있네요  회수 대상 11개 제품에는 CMIT/MIT가 0.0022∼0.0044ppm 함유된 것으로  알려지고 있는데요  식약처는  입안을 물로 씻어내는  치약제품의 특성상 인체에 유해성은 없다고 했다고 하네요  그런데 제품들은 왜? 회수명령을 내린 걸까요?  인체에 유해성이 없는 제품 그대로 판매하도록 내버려 두지   인체에 유해하지도 않은 멀쩡한 제품을 회수하라고 한 이유부터 설명을 들어봐야 할꺼 같습니다.  무조건 돈벌이를 위해서 국민들의 안전 따위는 무시한체 이런 제품들을 만들어 파는기업들은  문을 닫도록 강력한 법규 마련이 필요할듯 합니다.  그래야 국민을 무시한 듯한 이번과 같은 일이 벌어지지 않을꺼 같네요  그리고 정부도 좀 국민건강과 관련된  제품 판매 허가해줄땐  꼼꼼히 검증하고 허가해줍시다.  그런거 똑바로 하라고 세금걷어서 월급주는건데 뭐하는건지 모르겠네요 정말...ㅠ.ㅠ

      핫이슈  |  2016. 9. 26. 23:50
Sw
2016.09.27 08:19 댓글에 댓글수정/삭제
아니... 사람 건강을 가지고 돈벌이로 바꾸는 업체는 미국이나 유럽처럼 소송과 법적조치로 없애버려야 한다..
항상 이런일들 벌이면, 벌금좀 내고 잠잠해지면, 유명 연애인 모델로 이미지 바꾸어 기업하는 한국의 병폐적인 문화.. 이제는 없애는데 우리가 한발 시작해야한다.
.
name ::   password :: blog :: secret
등록




가습기 살균제 사망사건을 모르는 대한민국 국민은 이제 없지 않을까 싶은데요  가습기 살균제에 들어 있던  독성물질이 들어있는 화장품이 시중에서 버젓이 판매되고 있다고 합니다.  그것도 아기 로션에도  독성 물질인 메칠 클로로 이소치아졸리논(CMIT)과 메칠 이소치아졸리논(MIT)이 사용된 제품이 있었다고 합니다. 

 

 

시중에 유통되고 있는 유명화장품 16종에 독성 물질인 메칠 클로로 이소치아졸리논(CMIT)과 메칠 이소치아졸리논(MIT)이 사용된 것으로 확인되었는데요  뉴스 보도에서는 해당상품의 제조사와  상품명은 공개되지 않았는데요  방송화면을 캡쳐해서 보니 닥 위에 보시는 제품이 거의 16종이네요 위에 상품들을 보시면 대충 독성물질인 독성 물질인 메칠 클로로 이소치아졸리논(CMIT)과 메칠 이소치아졸리논(MIT)이 들어 있는 화장품이 무엇인지  확인하실수 있을꺼 같은데요  혹시라도 지금 이 제품을 사용하고 계시다면 사용을 중지 하시는게 좋지 않을까 싶습니다.

 

 

일단 방송에서는 화장품 16종만 독성 물질인 메칠 클로로 이소치아졸리논(CMIT)과 메칠 이소치아졸리논(MIT)이  사용되고 있는 것으로 보도가 되었는데요  다른 제품 구입시에도 성분명을  확인하시어  위에 두 성분이 사용된 제품의 구입을 피하시는게 좋을듯 합니다.  가습기 살균제에  위에 두 독성물질이 사용되어  수많은 사망자가 발생한것을 아시기 때문에 위험성은 따로 설명드리지 않아도 알수 있을꺼라 보이구요  분무 타입으로 사용하는 화장품의 경우 가습기 살균제  피해와 동일한 피해를 입으실수 있으며  이 두 성분은 피부 독성이 강하다는 연구 결과도 있다고 합니다. 식약처에서는  독성 물질인 메칠 클로로 이소치아졸리논(CMIT)과 메칠 이소치아졸리논(MIT)의 독성 때문에 지난해 8월부터  사용후 바로 씻어내는 화장품 외엔 사용을 금지하고 있지만  16종이나 되는 유명 화장품에서 버젓이 사용되고 있다니  식약처의 관리가 얼마나 허술한지?? 그리고  제조사들이 소비자들의 건강따위는 안중에도 없다는 것을 확인 할수 있네요

 



 

위에 보시는 제품은 아가랑 엄마랑 함께 바르는 로션이라고 되어있지만  역시나  수많은 사람들의 목숨을 빼앗아간 독성물질인 독성 물질인 메칠 클로로 이소치아졸리논(CMIT)과 메칠 이소치아졸리논(MIT)이  들어있는 제품입니다.  어떻게 아기가 바르는  로션에 독성물질을 사용하고  이런 제품을 아가랑 엄마가 함께 바르는 로션이라고 광고를 해서 팔아 먹을수 있는거죠?? 기업윤리라는 것이 있는지 모르겠습니다.  이런 사태가 벌어진 것도  정부의 허술한 관리와  위험 물질에 대한  관리가 않되고 있다는 뜻이겠죠?  이제는 소비자들이 직접  사용하는 제품의 성분명을 검색해서 위험물질 여부를 확인후 제품을 구입해야 하는 세상이 되어버린거 같습니다.

 

 

제품이 싸다고, 하나더 준다고 아무 제품이나 구입하지 마시고  제품에 포함된 성분에 유해물질이 사용되지는 않았는지  꼼꼼히 따져보고 구입후 사용하시길 권해드립니다.  정부를 믿고 사용하셔도  피해를 입으시면 정부는 아무런 해결을 해주지 않습니다.  그리고  해당 제조사는 자신들의 잘못을 감추려고 할뿐  피해자들에게 보상을 해주지 않을 것입니다.  이것은 앞서 가습기 살균제 사망사건을 통해서 우리들이 충분히 확인한 결과입니다.  이젠 소비자 스스로가 똑똑한 소비습관을 갖어야 할 때인거 같습니다.  정부도  기업도 믿을수 없는 사회가 바로 대한민국 사회의 현실이 되어 버렸으니까요...ㅠ.ㅠ 한가지 덧붙여서  방송사들은  이런 사실에 대한 보도를 할때  문제가 되는 제품의 정확한 명칭과 제조사를 꼭 밝혀주기 바랍니다.  그래야 피해자들이 더 발생하는 것을 막을수 있지 않겠습니까? 

      핫이슈  |  2016. 8. 23. 00:03
name ::   password :: blog :: secret
등록




환경부는 오늘 OIT 검출된 3M사의 항균필터를 사용한 제품에 대해 자진회수를 권고 했다고 하네요  환경부는 공기청정기  유해물질 방출과 관련되 논란이된  공기청정기 필터 5개 제품을 수거해 실험한 결과  유해물질인 OIT가 짧은 시간내에 공기중으로 방출된다는 사실을 확인했다고 발표 했는데요   그동안 OIT가 고체성분이기에 공기중으로 방출되지 않는다던 업체의 주장이  거짓말로 들어났습니다.

 

 

환경부는 방출된 OIT는 미량이지만 예방적 차원에서 제품을 회수조치하고 인체 유해성은 앞으로 검증하겠다고 밝혔는데요  공기청정기 항균필터 관련 논란은 앞으로 더 거세지지 않을까 생각이 됩니다.  미세먼지 피하려다  유독물질인 OIT를 들이마시게 될줄은 아무도 생각지 못했을 텐데요  정부는 문제의 필터를 사용한  해당업체와  모델명을 밝히지 않았는데요  방송사에서  이미 보도해서  어느 업체인지 그리고 어떤 제품이 해당되는지  이미 입소문을 통해서  퍼지고 있네요

 

공기청정기 항균필터에 포함된 유독물질  OIT는 무엇일까요?  OIT는 옥틸이소티아졸론을 말하는데요  대한민국 사회를 시끄럽게 만든  바로 그 옥시의 가습기 살균제 쓰였던 CMIT와  동일한 계열의 물질로  환경부에서 지난 2014년에 유독물질로 지정한 물질인데요  이런 유독물질이 포함된  공기청정기 필터가 시중에 버젓이 유통되고 있었다는 것이 참 놀랍네요  그 뿐아니라  이 문제의 필터를 제조해 판매해온 국내시장 점유율 97%의 한국 3M은  거짓 자체보고서를 작성해  소비자를 우롱했네요

 

3M은 소나타 용 3M 에어컨 히터  항균필터 제품에 포함된 OIT분석 연구보고서에서 OIT원액을 사용한 증기 검출 실험에서 전혀 검출되지 않았으며  차량 실험에서 1리터의  내부 공기를  포집 분석한 결과 검출되지 않았음이라고  했지만  환경부의 실험 결과는 이 보고서의 결과와는 전혀 달랐다고 합니다.



 

 

유독물질인 OIT가 공기중에서 전혀 검출되지 않았다고 주장하던 한국3M은  환경부 발표에서  필터에서 상당량이 단기간 내에 공기중으로 나가는 결과가 나왔다고 발표하자  환경부 발표를 존중하며 OIT항균필터를 자진회수 조치 하겠다고 했다고 합니다.  자신들이 실험결과를 조작해서  항균필터라고 팔아먹은 제품에서  유독물질이 나온다는 발표가 나왔는데  소비자에 대한  공식적인 사과도 없이 단순히  환경부 발표를 존중하고 몹쓸 제품은들 자진해서 치우겠다고 하면 다인건가요?  우리집 거실에  그 문제의 유독물질 필터를 장착한 공기청정기가 놓여 있는데... 열받네요

 

 

유독물질 OIT를 방출하는 업체의 공기청정기는 삼성, LG,코웨이,쿠쿠,위니아, 청호나이스,프렉코등 58종이며  에어컨 필터 삼성,LG 27종이라고 합니다.  공기청정기 뿐만 아니라 에어컨 항균필터도 문제가 있다고 하니  해당 제조사에 문의하셔서  유독물질 방출하지 않는 필터로 교체받으시고   뭐.... 다른 보상을 받고자 하시는 분은  소송을 준비하시면 되겠네요

 

 

대한민국 필터 시장의 97%를 독식하고 있는 3M의 문제의 OIT필터는 세계 어느시장에도  판매되지 않고 오직  우리나라에서만 판매되고 있다고 하네요  한국 소비자들은  유독물질 먹고 병들어 죽든 말든 자신들의 호주머니만 채우면 된다는 것인가요?  하기사 정부의  규제나  관리가 허술하니 유독물질을 내뿜는 필터를 항균필터라는 이름으로 그동안 팔아 왔겠죠?  정부는 이번 사태에 대해서 어떻게 대처 할지 참 궁굼해 집니다.  아직도  가습기 살균제 피해자에 대한 보상과  문제의 옥시에 대한  처벌도 못하고 있는  정부가 3M에 대해서는 어떤 태도를 보일지  정말 정말 궁굼해 집니다.  3M 포스트잇 많이 사용해 왔는데요  이번 참에 3M불매운동이라도 벌여야 하지 않을까요?  한국소비자들을 봉으로 아는 다국적 기업들에게  한국 소비자들의 무서움을  느낄수 있도록 말이죠......ㅠ.ㅠ 그나저나  우리집 삼성공기청정기도  문제의 OIT항균필터 장착되어 있는거 같은데  삼성전자가 어떻게  하는지 지켜봐야 겠네요   브랜드만 믿고 비싸게 샀는데  이런때  어떻게 소비자들에게  서비스하는지 지켜봐야 겠네요  제대로된 처리가 없으면 바로  글 올려서  공론화 해볼랍니다.  소비자가 결코 봉이 아니라는걸 느낄수 있도록이요

      핫이슈  |  2016. 7. 21. 00:13
name ::   password :: blog :: secret
등록




 

조금 전에 실시간 급상승 검색어 물티슈라는 단어가 올라와서 뭔가 보다가 짜증이 나네요 유아용 물티슈에 유독성 물질을 집어 넣어서 만들었다는 내용이었는데요 심하면 심장마비를 잃으켜 사망에 이를수도 있다고 합니다. 저도 이제  4개월이 조금 넘은 딸아이가 있어서 이런 내용에 민감해 질수 밖에 없는거 같습니다. 부모의 마음은 다 똑같으니까요 내 아이의 건강을 위해서라면 비싸더라도 안전하고 좋은 제품을 쓰고 싶은게 부모의 마음인데요 이런 부모들의 마음을 이용해서 돈벌이 하려고 한건가요? 아이들에게 유해한 유독물질이 들어 있는 물티슈를 판매하다니??

 

 

 

아기용 물티슈와 아이용 물티슈에 포함된 유독물질과 관련된 기사들이 줄지어 올라오고 있습니다. 저와 마찬가지로 이 기사내용을 보고 광분해서 블로그를 통해서 이런 사실을 퍼뜨리시는 분들도 계실꺼 같습니다. 아무튼 아기 물티슈에 포함된 세트리모늄브로마이드라는 물질이 무엇인지에 대해서 궁굼해 하시는 분들이 많을꺼 같습니다. 세트리모늄브로마이드는  4급 암모늄 브롬 화합물로 심각한 중추신경계 억제를 유발해 흥분과 발작을 초래할 수 있고, 심하면 호흡장애 및 근육 마비로 사망에 이를 수도 있는 유독 물질이라고 합니다. 가습기 첨가제에 포함되어 수많은 사람의 목숨을 빼앗아 갔던 CMIT(클로로메틸이소치아졸린)와 MIT(메칠이소치아졸리논)를 대체할 성분으로 지난 8월부터 생산된 물티슈에 포함이 되어 온것으로 알려지고 있습니다.  이젠 물티슈 대신에 무얼써야 좋을지 막막하네요

 



 

 

 

물티슈에 유해성분이 포함되어 있다는 뉴스도 심심찮게 나왔던걸 모두 기억하실꺼에요 가습기 살균제가 문제가 되면서 물티슈에도 이런 가습기 살균제에 첨가되었던 유해성분이 포함되어 있다는 보도가 나가면서 큰 이슈가 되었던 적이 있는데요 이때 물티슈 1,2위 업체들은 자신들은 이런 유해 물질이 포함되지 않았다고 광고를 하면서  물티슈를 판매해 왔는데요 이번에 문제가된 세트리모늄브로마이드 성분은 업계 1,2위 제품뿐만 아니라 40여종이 넘는 물티슈에 포함되어 있다고 하니 정말 안전한 물티슈는 없는거 같습니다. 물티슈라는 것이 오랜시간 보관하고 쓰기 위해서 어느정도 화학처리를 하겠지만 그래도 인체에 무해한 성분으로 제조가 되어야 하고 이런 제품에 대해서만 정부가 판매 허가를 해줘야 하는것이라고 생각하는데  단순히 가습기 살균제에 포함된 유해성분을 대체할 새로운 성분으로 만들어 졌기 때문에 유독물질인지의 여부도 확인하지 않고 판매허가를 내준 정부도 이번 사건에 대한 책임을 피해 가기는 어려울꺼 같습니다.

 

 

 

우리 딸아이가 사용하고있는 물티슈에 포함된 성분중에 세트리모늄브로마이드가 들어 있습니다. 지금 아주 흥분되고 열받고 있는 상태에서 글을 쓰고 있습니다. 무슨 소송단체라도 만들어서 물티슈 업체와 정부를 상대로 손해배상 청구를 해야하는건 아닐지 심각하게 고민하게 됩니다. 소중한 우리 딸아이에 엉덩이에 엄마 아빠가 정성스럽게 유독물질을 발라주고 있었다니 말못하는 딸아이에게 미안한 마음입니다. 엄마 아빠의 무지가  딸아이를 위험한 상황에 빠뜨릴뻔 했으니 말이죠

 

 

 

더 열받는 한가지 사실입니다. 11가지 유해화학성분이 불검출 되었다는  물티슈업체의 광고 내용입니다. 문제가 되는 유해 화학물질이 포함되어 있지 않은건 광고하면서 정작 함께 포함되어 있는 유톡물질에 대한것은 왜? 아무런 경고나 주의사항을 표시하지 않나요?  정부에서 규정한 유해 성분만이 포함되어 있지 않으면 무조건 안전한 제품인거라는 논리인거 같은데요 본인들의 자식들을 이 물티슈로 1년12달 씻기고 닦을 자신이 있는지 묻고 싶습니다.  매번 심각한 사건사고가 터지고 나서야 대책에 나서는 정부는 이제 정신좀 차렸으면 좋겠습니다.  아무튼 이번에 문제가된 세트리모늄브로마이드인지 하는 물질로 인해서 우리딸에게 무슨 이상이 발생한다면 이 물티슈 제조사 가만히 않두려고 합니다.  혹시나 영유아 아이를 키우시는 부모님들도 자신들이 유해물질이 포함된 물티슈로 자녀들의 엉덩이를 딱아주고 있을지 몰라서 글을 올려봅니다.

      핫이슈  |  2014. 8. 30. 17:41
name ::   password :: blog :: secret
등록



코라스's Blog is powered by Dau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