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차사고 - 해당되는 글 3건

오늘 온라인 포털의 핫토픽 키워드에 울산 열차사고가 있길래  열차가 충돌하거나 철로에서 이탈한 사고가 발생한 것인가 하고 기사를 검색해 보았습니다.  그런데 울산시 북구  신천 건널목에서 경찰관이 10대 지적장애아를 구하려다가 열차에 치어 사망하는 사고가 발생했다는 내용이네요  정년이 이제 3년 밖에 남지 않은 분이라고 하는데 너무 가슴이 아픕니다.

 

 

 

울산에서 발생한 경찰관 열차 추돌사고는  21일 낮 경주 불국사 인근에서 정신질환이 의심되는 남성이 소란을 피운다는 신고를 받고  경주경찰서 내동파출소 소속  이경위와 김경사가 출동을 했고  신고 장소에서 16세의 정신지체장애 2급인 김군을 차에 태워 집으로 데려다 주는 과정에서  열차사고가 발생한 울산시 북구 신천 건널목에 다달았을때 김군이 소변이 마렵다고 해서 차문을 열어 주었는데 김군이 철로에 뛰어들어가 철로에 누웠고 이를 구하려고 따라들어간 이경위와 김경사는 경주역에서 울산 태화강역 방향으로 달리던 화물열차에 치어 김군과 이경위는 현자에서 사망하고 김경사는 다리를 다쳐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는 중이라고 합니다.

 



 

 

오늘이 경찰의날 70주년이었다고 하는데  한 경찰관이 안타깝게 세상을 떠나게 되었네요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사건 현장에서 불철주야 목숨을 바쳐 국민의 생명을 지키는 경찰이 있는가 하면  범죄인과 결탁해서 경찰의 명예를 더럽히는 경찰관이 있는걸 보면서 씁쓸하단 생각이 듭니다.  정년이 3년 밖에 남지 않았음에도 사건 현장에 달려가고 또 목숨도 아끼지 않고 사람을 구하기 위해 철길로 뛰어든 이모 경위님에게  존경을 표합니다. 그리고 다리를 다쳐서 병원에서 치료받고있는 김경위님도 어서 빨리 쾌유하시길 바랍니다.  이런 경찰관들이 있기에 그래도 우리 대한민국이  아직은 희망이 있는거 같네요  살신 성인으로 국민을 보호하기 위해 헌신하는 경찰관이 있기에  아직은 대한민국이 그래도 희망이 있어 보입니다.  경찰의 날 70주년에  우울한 소식이긴 하지만 나름 경찰의 날을 다시금 생각하게 해주는 뉴스였네요

      핫이슈  |  2015. 10. 22. 00:44
name ::   password :: blog :: secret
등록




 

지하철 2호선 상황십리역 열차 추돌사고가 발생했습니다. 오늘 오후 3시30분경 지하철 2호선 상왕십리역에서 성수역 방면으로 향하던 전동차 2대가 추돌했는데요  오늘 사고는 앞선 열차가 차량 이상으로 잠시 정차하고 있던 중 뒤따르던 열차가 추돌한 것으로 파악되고 있습니다. 뒤따르던 열차가  앞 열차가 멈춰선  상황을 확인하고 급정거했으나 뒷부분을 들이받았고, 이 과정에서 앞 열차의 뒤쪽 차량 두 량이 일부 탈선한 것으로 소방본부에서 파악되었습니다.

 

이 사고로 170여명이 부상 당한걸로 파악되고 있으며 현재 부상자는 한양대병원으로 이송중이라고 합니다. 지하철 2호선 상왕십리역에서 열차 추돌 사고가 발생한 당시 승무원의 적절한 안내방송이 없었던 것으로 알려지고 있는데요  세월호 침몰 사고때도  승무원들이 적절한 안내방송과 조치를 하지 않아서 대형 인명사고로 이어졌는데 지하철 추돌사고 당시에도 아무런 안내 방송이 나가지 않았다고 하니  대형 사고 앞에서  우리나라는 안전 조치사항에 대한 아무런 대책이 없는건가 봅니다. 이번 사고로 지하철 2호선 을지로 입구역부터 성수역까지 열차운행중단 상태입니다.



 

 

 

 

열차 추돌사고 이후 현재 철로를 따라 탈출 중인 승객들중 일부는 자신의 SNS를 통해서 현장 사진과 함께 “2호선 상왕십리역에서 열차가 멈췄다. 사람들 충격에 쓰러지고 전등도 꺼졌다. 탈출하자고 해서 문 열고 나왔다” “입술이 터진 사람도 있었다. 아무런 안내 방송도 없어서 보다 못한 승객들이 직접 전철 문을 열고 나왔다” 등의 현장 상황을 전하고 있다고 합니다.  정확한 인명 피해 상황은 좀더 사고 수습이 되어야 확인이 되겠지만  이번 지하철 충돌사고를  지켜본 국민들은  불안을 떨쳐 버릴수 없게 되었습니다. 배가 침몰하고 지하철이 충돌사고를 내는 대한민국 교통은 정말 안전 한걸까요?  세월호 침몰 사고와 지하철 2호선 추돌사고로 박근혜 정부는 더욱더 국민들로 부터 비난을 받게 될꺼 같습니다. 아무튼 지하철 추돌 사고로 인해서 많은 부상자가 발생되지 않았기를 바랍니다.

 

      핫이슈  |  2014. 5. 2. 17:17
name ::   password :: blog :: secret
등록




 

 

오늘 대구역에서 생각만해도 정말 아찔한 열차추돌 사고가 발생했습니다. 그나마 다행인 것은 2명이 경상을 입고 병원으로

이송된것 이외에 큰 부상자가 발생하지 않았다는 것입니다. 열차 3중 추돌사고 임에도 불구하고 부상자가 적게 나온것은

하늘이 도왔다고 밖에 할수 없는 일입니다. 그렇다면 이번 열차 추돌사고는 어떻게 발생된 것일까요??

 

 

 

이번 사건을 순서대로 정리한 그림인데요 무궁화호 1204호 열차가 본선 진입중이던 KTX와 충동하면서, 기관차 1량이

탈선하게 되었고, 서울행 KTX4012호 열차가 대구역 무정차로 통과중에 무궁화호와 충돌하면서 객차 8량(2~9호)탈선했으며

대구역으로 진입중이던 부산행 KTX102호는 탈선핸 서울행 KTX4012호와 충돌하면서 객차 옆부분이 찢어지는 추돌사고가

발생이 되었습니다. 정말 대형참사가 발생할수 있던 아찔한 사고가 아닐수 없습니다.

 

 

 

 

다행히 큰 인명피해 없이 끝난 이번 대구역 3중 추돌사건의 원인에 대한 조사중인데요 3중 열차 추돌사고의 원인이 되었던

무궁화열차의 여객전문가 무자격자였던 것으로 발혀졌는데요~ 생명과 연관된 중요 철도 사업에 어떻게 자격이 없는 사람을

채용해서 쓸수가 있는 걸까요??  이해 할수 없는 부분입니다. 아직 이번 사고가 여객전무의 실수라고 단정 지을수는 없기

때문에 신호 체계의  이상유무도 확인 하고 있는 중이기 때문에 속단 할수 있는 상황은 아니지만 그래도 이런 중요 교통수단에

자격없는 사람이 중요 직임을 맡고 있었다는 것이 큰 문제라고 할수 있겠네요~

 

※여객전무 : 여객 열차에서 승무원을 감독하고 여객의 운송에 관한 일을 맡아 하는 직임

 



 

 

 

 

국내 연도별 주요 열차사고 일지를 살펴보면 열차사고가 심심찮게 발생하고 있다는 것을 알수 있습니다.

그래도 과거 2010년에 비해서 2012년과 2013년에는 사고횟수가 많이 줄어드는 추세이긴 하지만 그래도 열차사고는

한번의 사고로 엄청난 인명 피해를 잃으킬수 있기 때문에 항상 안전에 만전을 다해야 할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이렇게 계속해서 사건 사고가 발생하게 된다면 어느 누가 철도가 안전한 교통수단이라고 생각하고 이용 할수 있을까요?

이제 몇일 후면 민족의 대 명절인 추석입니다. 철도를 이용하는 수많은 사람들이 이번 사고로 인해서 불안감을

가지게 되지 않을까 걱정입니다. 아무쪽록 사고의 원인에 대한 정확한 조사를 실시하고 이런 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철철한 대책을 세워야 할꺼 같습니다.

 

 

      핫이슈  |  2013. 9. 1. 00:03
잘모르시는거같은데
2014.02.17 17:20 댓글에 댓글수정/삭제
여객전무는 열차사고에 관련하여 어떠한 영향을 미칠수 없는 직위 입니다.

사고의 1차 책임자는 기관사 2차책임자는 관제사 3차책임자는 코레일 사장입니다.

하지만 이런 열차추돌 사고는 관제센터의 관제사가 신호를 잘못내려서 생기는 사고이고요

무궁화호의 경우 간이역을 제외한 모든역에 정차하기때문에

열차 지연(승객 승하차 시간이 길어질 경우 많이 나타남)이 생길가능성이 있습니다.

관제센터에서는 이 모든것을 확인할수 있는데 이것을 그냥 간과 하고

열차 다이아(운전계획표라고 보시면됩니다.)에 맞춰서 신호를 내렷을 가능성이 가장 높다고 볼수있습니다.
.
name ::   password :: blog :: secret
등록



코라스's Blog is powered by Dau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