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민간잠수사

(3)
세월호 참사 2주년, 그것이 알고싶다.1027회, 세타(Θ)의 경고! 경고!,세월호와 205호 그리고 비밀문서 2014년 4월16일 대한민국 최악의 재난사고로 기억되는 세월호 침몰 사고가 발생한지 2주년이 되었네요 2년이라는 시간이 흘렀지만 아직도 세월호 침몰과 관련된 진실이 밝혀지지 않고 있다는 것이 참으로 안타까운 현실이 아닐수 없습니다. 수많은 의혹이 재기 되었지만 시간만 흘러갈뿐 이 최악의 재난사고에 대해 이렇다할 책임을 지는 사람도 없어 보입니다. 정부 역시 국민들의 기억에서 세월호 참사에 대한 기억이 하루 빨리 사라지기만을 바라는 것인지?? 사건과 관련된 조사를 마무리 지으려는 의사가 없어 보입니다. 오늘 밤 그것이 알고싶다 1027회는 세월호 참사 2주년을 맞아 그동안 알려지지 않았던 세월호 참사와 관련된 또 다른 비밀을 파헤쳐 본다고 하는데요 국민이 알지 못했던 어떤 비밀이 이 끔찍한 참사와 연관이..
해경 민간잠수사 비밀유지 서약서 논란! 해경은 무엇을 숨기는걸까? 세월호 사건이 아직도 해결의 실마리를 찾지 못하고 있습니다. 해경은 처음부터 선채로 진입하지 않았다는 민간잠수사의 인터뷰로 다시 해경은 궁지에 몰렸는데요~ 거기다 민간잠수사들에게 비밀유지 서약서 까지 쓰게 해 무엇을 숨기려고 하는지 의혹은 커져가고 있습니다. 하지만 이런 비밀유지 서약서의 효력이 없다는 의견도 제기되고 있어 앞으로 민간잠수사를 통해 다양한 문제들이 제기될것 같습니다. 그럼 해경은 무엇을 숨기고 있는걸까요? 왜 해경은 구조 보다 숨기는데만 급급하는 걸까요? 지금 우리나라 구조는 민간인이 구조 전면에 나서고 있고 해경은 이를 관리하고 있습니다. 그런데 뭔가 이상하지 않나요? 예를 들어 육지에 불이 났다고 해볼까요? 그럼 소방관이 출동해 불을 끄지요~ 물론 민간인들도 같이 합류해 구조를 도울 ..
세월호 실종자 구조 민간잠수사 사망!!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세월호 침몰사고 실종자 구조를 위해 수색작업에 투입되었던 민간 잠수사 이광욱씨가 사망했다는 안타까운 소식입니다. 오늘 오전 6시5분쯤 민관군합동 구조팀이 세월호 실종자 수중 수색작업을 재개한 직후 5분이 지나지 않아 연락이 두절되었고 다른 잠수요원들이 이광욱씨를 구조해 내어 인공호흡등 구급조치후 오전 644분쯤 헬기를 타고 목포 한국병원으로 이송되었지만 7시36분에 끝내 최종 사망판정을 받았다고 합니다. 세월호 침몰사고 실종자 수색을 위해 자신의 목숨도 아끼지 않았던 민간잠수사 故이광욱씨의 명복을 빕니다. 세월호 침몰사고 수색 작업을 벌이다가 사망한 故이광욱씨의 사망 원인은 기뇌증이라고 합니다. 기뇌증은 뇌안에 공기가 들어간 상태를 말하는 것으로 주로 외상에 의해 두개 기저부 혹은 두개골절이있을때, 경막..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