갑질 - 해당되는 글 2건

힙합그룹 리쌍의  건물이 벌써 사흘째 화제에 오르내리고 있는데요   지나 7일 건물주 리쌍이 법원으로부터  강남구 신사동에 위치한 리쌍 소유의 건물에서 곱창집을 운영하고 있는 세입자에 대한 퇴거명령을 받아내 철거용역직원 100여명을 투입해 강제 집행을 시도했지만  세입자와 주변 상인들의 반발로 강제집행을 중단했는데요  때문에  리쌍 건물과  관련해서  건물주인 리쌍의 갑질논란과  세입자의 "피해자 코스프레" 그만하라는 비난 여론이 온라인 상에서도 갈등 양상을 보이고 있네요

 

 

리쌍은  세입자와 지난 2012년부터  갈등을 빚어 왔었다고 하는데요  건물주와 세입자 갈등문제가 4년이라는 시간이 흘렀으니 터질것이 터진게 아닌가도 싶은데요  그동안 언론에 알려지지 않았던  리쌍과 세입자간의 갈등 문제가 잡자기 논란이 된이유가 무엇일까요?   리쌍 건물  건물주와 세입자간의 갈등이유를 먼저 살펴 볼까요?  맘상모(맘편히 장사하고 싶은 사람들의 모임) 회장인  서윤수씨는  지난 2010년부터  지금 영업을 하고 있는 건물의 건물주와 2년간 임차계약을 맺고 1층에서 곱창집을 시작했는데요  이후 리쌍이 이 건물을 매입하면서  계약연장을 하지 않겠다고 의사를 밝혔지만 세입자와 당시에도 갈등이 발생하면서  2013년  지하1층과 주차장을 이용해  영업하는 것으로 합의를 했는데요  이후 또다시  건물주 리쌍과 세입자 서윤수씨는  주차장 용도 변경 문제를 놓고 갈등을 빚어 오다가   리쌍측이 법원에  세입자가 계약갱신 연장을 신청하지 않았으니 강제 퇴거를 진행하겠다고 신청했고 법원은 이를 받아 들여  강제 퇴거명령을 받아내  강제 집행을 시도하면서  양측간의 충돌이 발생하게 된 것인데요  최초 세입자는  리쌍과 임대차 계약을 하지 않았고  이전 건물주와  임대차 계약을 진행했고 리쌍측은 이전 건물주가  계약한 기한까지의 임차계야을 유지 해 줬고 또 분명히 계약연장을 하지 않겠다는 입장을 밝혔지만   계약 만료시점에 세입자가  투자금 및 영업권 문제를 거론해  리쌍측과 갈등을 일으켰을 가능성이 있어 보입니다. 뭐  어찌되었건  리쌍측은 2013년 세입자 서씨와 합의해  기존 1층에서 영업하던 곱창집을 건물지하와  주차장을 이용하는 것으로 변경해  계약을  유지했는데요  이후 주차장  용도 변경 문제로 잦은 갈등이 벌어지면서  오늘의 사태까지 벌어지게 된 것입니다.

 

 

과거에도  싸이를 비롯해 유명 연예인들이 세입자와  퇴거문제로 갈등을 빚어온 사례들을  살펴봤을때  건물주 당사자인 연예인이  기존 세입자와  임차계약을 맺은 것이 아닌 이전 건물주가 임차 계약을 맺고난 이후에 연예인이 건물을 매입하면서 용도를 변경하고자 기존 세입자를 내보내려는 과정에서 이런 충돌이 발생해 왔는데요  세입자 입장에서는  오랜기간 영업할 것을 목적으로  거액을  인테리어 비용을 들어  가게를  꾸몄는데  건물주가 바뀌었으니  나가라고 한다면  억울하고  화가 날수도 있을꺼 같은데요  때문에  영업을 지속하려는 세입자와 자신의 건물 매입 용도에 맞게 건물을 사용하려는  건물주간의 충돌문제는 불가피한 문제입니다. 비단  싸이나  리쌍만의  문제가 아니라  세입자와 건물 매입자간에 흔히 발생할수 있는 문제인데  건물주가 연예인이기 때문에 논란이 커지는 것입니다.

 



 

건물주가 연예인 이다보니  여론의 영향을 많이 받는것도 사실입니다.  연예인들은 이미지로 먹고 사는 사람들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닌데요 때문에  손해를 보더라도 참고 넘어가는 경우가 많은 것도 사실입니다.  또 실제로 이런 연예인들의 약점을 이용한 사례들도 언론 보도를 통해서 밝혀진 경우도 많이 있는데요  이번  리쌍의 건물 갈등 문제도 가만히 살펴보면 리쌍이 건물주로써 갑질을 행세했다고 보기 어려운 부분이  실제 세입자와  임대차 계약을  처음 맺은 당사자가 아니었고  이후 건물을 매입함과 동시에 계약 연장을 하지 않겠다는 입장을 밝혔으니  건물 매매시점에  세입자 서씨는 이전 건물주와  임대차 계약으로 인한 손실보상 문제와 영업권 관련 문제를 합의 했어야 한다고 보여집니다.  새로 건물을 매입 사람과   이전 건물주가 기존  임차인간의 계약 내용을 이행해야 하는 부분이 있다면 계약서상에 명시되도록 요구하고 공증을 받아 뒀다면  문제가 없겠지만  매매 계약이 이뤄지기 이전에 아무런 행동을 하지 않았다면  이후 건물주가된 리쌍에게 책임을 묻기 힘든 부분이 있어 보입니다.  리쌍 측은 건물 매입과 동시에 임차계약을 연장하지 않겠다는 입장을 밝힘으로써 일단 책임문제에서 벗어 날수 있을 것으로 보여지구요, 이후  어떤 갈등 양상이 벌어졌는지는 모르겠으나  임차인 서씨와  리쌍의 합의로  1층에서 영업하던  곱창집을 지하와 주차장을 이용해서 하는것으로 임차계약을 변경했는데요   이렇게 건물이용 연장 계약을 하기까지도 많은 우여곡절이 있었을꺼 같은데 전후 사정이야 알려진게 없으니 넘어가구요 이후에도  건물주 리쌍과 임차인 서씨간에는 주차장 사용문제로 계속해서 갈등이 있어 왔고  강제집행이라는 수단까지 동원해야 하는 상황에 놓이게 되었는데요  지금 이 상황이  리쌍의 갑질인지??  세입자의 피해자 코스프레인지??  여러분은 어떻게  생각을 하시나요?

 

 

맘상모 회장인  세입자 서윤수씨는  8일 언론과의 인터뷰를 통해서  리쌍이 공인이라는 점을 악용하고 있다는 주장에 대해서 임차상인들이 쫓겨나는 일이 건물주가 누구냐를 가려가며 일어나지는 않는다. 오히려 건물주가 연예인이라서 만나기 힘들다고 해명했는데요...이번  리쌍의 세입자와의 갈등은 쉽게 해결되어질 기미가 보이지 않아 보이는데요 리쌍은  이번 사건에 대해서 아직까지 공식적인 입장을 내놓고 있지 않은 상황입니다.  옛말에  절이 싫으면 중이 떠난다는 말이 있는데  이번 사태를 볼때  세입자 서씨는 건물에서 나갈 생각이 없어 보이니  리쌍측이 건물을 다른 사람한테 팔아 넘기는게 해결책이 아닐까요? 물론 논란이된 건물이라 누가 쉽게 매입하려고 나설지는 모르겠지만 말입니다. 연예인이라는 이미지에 타격을 입으면서까지  세입자와 분쟁을 계속할 필요가 있을까 싶기도 하구요  아무트 이번 리쌍의 건물 갈등 논란으로 연예인 소유의 건물의  세입자와 연예인 간의  갈등을 바라보는 사람들의 시선이 건물주인  연예인의 편을 들어줄지  세입자의 손을 들어 줄지도 궁굼해 집니다.   

      핫이슈  |  2016.07.09 03:36




오늘 인터넷 포털 기사를 들여다 보고 있자니  한번쯤 생각해 보고 넘어가야 할만한 기사가 있어서 글을 올립니다.  인터넷 기사의 제목이 밀린 임금 17만원 10원짜리 동전으로 지급, 종업원 밀린 월급 17만원 22.9kg 동전으로 지급, 밀린 임금 달라고 하니 10원짜리 두포대로 지급, 식당주인의 갑질 횡포 이런 제목으로 글이 올라와 있는데요  도대체  밀린 임금 17만원이라는 키워드가 핫클릭 키워드에 올라온 이유가 무엇이면  우리가 생각해 보아야 할 것은 무엇인지  살펴 보도록 하겠습니다.

 

 

 

오늘 하루 동안 밀린 임금 17만원 이라는 키워드가 얼마나 많이 검색이 되었으면 핫토픽 키워드 6위에 올라와 있는 것일까요? 저역시  밀림 임금 17만원이 뭐지?  궁굼증으로  클릭하고 들어가서  이번 사건을 접하게 되었는데요  이런 기사를 무척이나 오랜만에 본거 같은데요  급여를  동전으로 지급해서 논란이된 사건이 몇번인가 있었던 것으로 어렴풋이 기억하는데요 이번 사건도 그와 비슷한 사건이 아닐까  상상을 하면서 기사를 살펴 보았습니다.

 

 

 

사건의 개요는 이렇습니다. 경기도 성남시의 한 음식점에서 배달 일을 하던  김모씨는 배달일을 그만두면서 밀린 급여 29만원을 달라고  식당주인에게 요구했다가  황당한 일을 당했다고 주장하고 있는데요   기사의 내용을 살펴보면  김모씨는 밀린 급여 29만원을  제대로 받지도 못하고  여러가지 이유로 17만 4천760원으로 깍여 받게 되었는데  식당 주인이 밀린 급여를 천원짜리 4장을 제외하고 나머지를 자루 두개에 담아서 김모씨에게 줬다는 것입니다.  4천원을 뺀 17만 760원 (22.9kg)을 모두 10원짜리 동전으로 준것인데요  김모씨는  이 동전을 받고 " 금액은 확인 못해봤지만 갑의 횡포에 참을수 없는 수치감이 들고 이대로 을중에 을로 살아가야 하는게 너무 한스럽다"고 언론 매체와 인터뷰를 했는데요  단순히 이런 내용만 접한 사람들이라면  식당주인이 갑질 횡포를 부린 것이라고  식당 주인을 비난하게 될꺼 같은데요  전체적인 내용을 살펴보면  식당주인이 횡포를 부린것은 아니라는 생각이 들어서 좀더 생각해볼 문제가 아닐까  생각해 보았습니다.

 

 

일단  언론에서는 식당 주인이 밀린 임금 17만원을 동전으로 지급한 것을 갑질이라고  보도 하고있네요   공정한 보도를 해야 하는 방송에서  편향적이고 중립적이지 못한 입장에서 보도를 한것 같아보인다고 먼저 생각이 듭니다.  일단 배달 종업원 일을 하다가 그만둔 김모씨는  지난 2월27일부터~ 3월4일(29일 휴무일 제외)까지 6일간 해당 음식점에서 일을 하다가 그만뒀습니다.  6일간 근무했는데요  김모씨의 주장에 따르면 평일 근무 일단은 11만원, 주말은 12만원씩 계산해서  평일 33만원+ 주만 36만원해서 총 69만원이 자신이 받아야 할 임금이라고 말하고 있는데요  김모씨는 일을 시작한지 이틀만에  식당 주인에게 아파트 공과급 납부와 생활비 명목으로 39만8천560원을 가불해서 사용했다고 합니다.   상식적으로 일을 시작한지 이틀밖에 안된 직원이 가불을 해달라고 하는것도  이해가 되지 않지만  식당주인이 정말 갑질을 할만한 사람이었다면 이틀밖에 일하지 않은 사람에게  40만원에 가까운 돈을 가불해 줬을까요?  제가 생각할때 이 식당 주인은 참 인심이 좋은 분이지 않았을까 싶습니다.  일단  문제의 발단은 배달업무를 식당주인과 김모씨 둘이서 하는 조건으로 하고 일을 시작했지만  주방 종업원 2명중 한명이 그만두는 바람에  자연스럽게 식당주인이 주방일을 돕게 되면서  김모씨가 혼자서 배달일을 도맡아서 해왔다고 하는데요   김모씨는 애초에 업주와 한 약속과 달리 일이 너무 많아 힘들어서  일을 시작한지 6일만에 그만뒀다고 합니다.  일을 시작한지 6일만에  일이 너무 많고 힘들어서 그만둔  김모씨를 식당주인은 어떻게 생각했을까요?  일을 시작한지 이틀만에 가불을 해달라고 했던 직원이 그로부터 4일뒤에 그만뒀습니다.  앞서 주방 종업원 2명중 한명이 그만둔 상황에서  배달일을 담당하던 김모씨가 그만뒀으니  이 업주 입장에서는  정말 힘든 상황 가운데 놓이게 된 것입니다.  일단 사람을 구하기 전까지는  배달을 통한 매출은 포기해야 하겠죠?  배달 매출이 큰 업종이라면  문제는 더 심각한 상황인데요  식당주인의 입장에서는  영업에 큰 타격을준 배달직원 김모씨가  마냥 좋아 보이지는 않을꺼 같은데  자기 임금은 빨리 달라고하고  안주면 고용노동부 환경위생과에 신고하겠다고 협박을 한다면?? 악이 바치겠죠?



 

 

이 김모씨라는 사람이 식당 업주와 주고 받은 문자를 기자에게 보여준걸 찍은 내용을 보니  식당 상황이 어려운데  주말에도 전화기 꺼놓고 무단 결근했네요  그리고 연장 놀다가 일당 28만원 가져갔으니 그돈 먼저 가져 오라는 내용이 있구요  아래에  고용노동부 구청 환경위생과에 가는 길이니 답변을 미리준비하라고 식당 업주에게 보냈네요 ... 만약 이 글을 읽는 당신이 식당 업주라면 어떻게 했을까요??   정말 이 식당주인이  갑질을 했다고 봐야 하는 걸까요?  저는 오히려  배달 종업원 김모씨가 은혜를 모르는 사람이라고 밖에 생각이 들지 않습니다.  물에 빠진 사람을 건져놨더니 보따리 내놓으라는 상황과 똑같은 상황을 식당 주인이 당한 것이고  이런 상황에서 식당 주인이 행동한 작은 복수가 동전으로 밀린 임금을 지급한 것이라고 보입니다.  물론  밀린 임금을 동전으로 지급한 일을 잘했다고 할수는 없겠지만  갑질의 횡포로 몰아 가기에는  이 식당 주인분이 참 어려운 상황에 종업원을 잘못 만나서 개고생 했겠구나 하는 동정심이 듭니다.  저는  식당을 운영하는 업주도 아니지만  제3자의 눈으로 볼때  김모씨라는 사람이 오히려  식당주인에게 큰 피해를 주고 있다고 보여 집니다. 물론 어디까지나 개인적인 생각입니다. 저와 다른 생각을 가진 분들도 계시겠지만  기사 내용과 상황을 종합해 볼때  식당주인분이 욕을 먹을 만한 상황이 아님에도 뉴스와 기사에서 식당주인의  갑질 횡포로 몰아가는게 잘못되었다고 생각되어 글을 올려봤습니다.

 

      핫이슈  |  2016.03.31 00:38



코라스's Blog is powered by Dau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