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태지와 아이들 멤버   이주노가 또 한번 연예계의 성추문 뉴스를 장식했네요   이주노는 25일 새벽 3시쯤 서울 이태원의 한 클럽에서 20대 여성 두명을 성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는데요  여성들과  목격자들의 증언에 따르면  디자이너 양모씨(29세)와 직자인 박모씨(29세)가 춤을 추고 있는데 술에 취한 이주노가 다가와 어디어 왔느냐고 물으며 치근덕 댔고  두 여성이 싫어하는 표정을 짓자 뒤에서 끌어안고 가슴을 만지는가 하면  뒤에서 하체를 밀찰 시켰다고 합니다. 이도 모자라 클럽의 직원들이 자신을 밖으로 끌어내자  클럽 주인의 뺨을 때리기도 했다고 하네요 

 

 

이주노는 지난 2002년에도  함께 술을 마시던 20대 여성을 자신의 음반작업실로 데려가 성추행함 혐의로  입건되었지만  피해자와 합의를 함으로써  기소 유예처분을 받았었는데요  세살 버릇 여든 간다더니 나이를 50나 먹은 사람이  클럽에가서 20대 여성을 상대로 성추행을 하다니  참  기가찰 노릇입니다.   나이 50먹고  클럽에 간 것도  이해가 되지 않지만  자신이 잘못해 놓고  클럽 밖으로 끌어 냈다고 클럽 ㅅ장의 뺨을 때리다니?? 아직도 자신이  서태지와 아이들때의  슈퍼 스타라도 되는줄 알고 있는 모양이네요

 

 

얼마 전에도 이주노는 별로 좋은 소식으로 기사에 오르 내렸었는데요  아는 지인에게 1억원 가량을 빌린뒤 갚지 않아서  사기 혐의로 고소당했었는데   어떻게 그 사건은 마무리가 잘되었는지 이후에  별다른 기사가 나오지 않는가 싶었는데  오늘은 성추행 혐의로 기사에 나오고  참  한심 스럽네요  한밤의TV연예에서  이주노 사기 사건을 다루면서  고소인과  이주노가 주고 받은 통화 내용을 공개한 적이 있는데요  빌린돈 빨리 갚으라고 하니  안되면 서태지라도 만나서 무릎 꿇고 돈받아 오겠다고 했다는데.... 이주노 추락의 끝은 어디인가요?

 



 

대한민국 음악사에 정말 한 획을 그었다고 할 정도로 최고의 인기를 누렸던  서태지와 아이들, 그들이 해체되고난 이후  서태지는 은둔형 아티스트로 그래도 가끔은  음반을 발매하며 가수로 활동을 해오고 있고  뭐... 양현석이야  YG엔터테인먼트의  사장으로  완전 잘나가고 있는데  두 사람과는 전혀 동떨어진 삶을 살고 있는 이주노는   사기 혐의와 성추행 혐의로  이슈만 장식하고 있네요   GOD나 젝스키스, 터보등과 같이 해체되었던 인기 그룹이 재결성하는 요즘  서태지와 아이들의 팬들은  이 세사람의 재 결합을  꿈꾸 봤을지도 모르겠는데요  이주노 때문에  그런일은 절대 일어날수 없을꺼 같습니다. 

 

 

23살 연하의 어린 아내 박미리씨와  세아이가 불쌍하네요  위에 사진에는 없지만  이주노는  세 아이의 아버지 입니다.  그리고 아내는 이주노와 무려 23살 차이나 나서 화제가 되기도 했었는데요  어린 아내와  귀여운 아이들은 생각도 안하고 자신의 욕구만 충족하고자 했던  이주노를  사람들은 어떻게 바라 볼까요??  이주노의 아내 박미리씨도  이주노가 걸그룹 멤버로 섭외하려다가   결혼까지 가게된 것으로 알려지고 있는데요   혹시? 하는 생각이 듭니다.  가뜩이나 요즘 연예계에  성폭행 및 강간등  성추문이 끊이질 않고 있는데  이주노 사건이 터지면서  연예인들을 바라보는  팬들의 시선이 더 부정적으로 바뀌지는 않았나  모르겠네요  이제 다음 차례는 누구일지도 궁굼해 지기까지 하네요   아무튼 잘나가던  탑스타에서  연예 기획사 대표로  그리고 대학 강단에서 강의를 하는 교수로 후배를 양성하던  이주노의 추락에 끝은 어디 일까요??  저는  세아이와 이주노씨의 아내 박미리씨가 받을 상처가 더 걱정이네요  사랑하는 남편이자  아빠가  다른 일도 아니고 성추행 혐의로  콩밥을 먹을지도 모르는 상황이니  아무리 가족이라도 용서해 주고 싶은 마음이 안들지도 모르겠습니다.  이주노씨  이번 일을 통해서  더이상  팬들과 가족을 실망시키는 일이 없으시길 진심으로 바랍니다.  

      핫이슈  |  2016. 6. 27. 22:54
name ::   password :: blog :: secret
등록



코라스's Blog is powered by Dau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