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밤 그것이 알고싶다.1015회에서는  청주 택시 연쇄 살인범 안남기와  지난 2005년 2월  충북 청주의 36번 국도 버스 정류장에서 실종된 조상묵씨 실종사건의 연관성을 찾는다고 합니다.  일명 청원군 주부 실종 사건으로  알려진  이 사건은  실종자 조상묵씨가 실종된 당일 밤과  다음날 아침 실종된 조상묵씨의 카드로 현금이 인출되었고 CCTV에는 유력한 용의자로 보이는 한 남성이 찍혔지만  복면을 한 상태이고  화명이 흐려서 용의자의 신원을 파악하는 것이 불가능 했다고 합니다.  그렇게 시간은 흘러 벌써 11년이 지났지만  청원군 주부 실종 사건의 실종자 조상묵씨는 지금까지 돌아오지 못하고 있다고 합니다.

 

 

 

충북 청주 36번 국도에서 사라진 조성묵씨 사건은  끝내 미제 사건이 될듯 보여 졌는데요   조상묵씨가 실종된지 5년이 지난 2010년 청주  일대에서 택시를 운전하며  부녀자들을 대상으로한 연쇄살인을 벌인 안남기가  경찰에 검거 되게 되는데요 안남기는  택시 기사로 처음 일을 시작했던 1999년 강간 미수사건으로 3년을 복역하고 나온후 2004년 22세 여성을 목졸라 살해후 연기군 조천변에 유기한  사건을 시작으로 2009년부터 2010년 사이  2건의 강간과 살인, 1건의 감금과 강도 사건을 저지른 혐의로 구속 수감된 상태입니다.

 

 

 

택시 연쇄살인범 안남기의 택시는 행선지를 묻지 않는 수상한 택시 였다고 합니다.  안남기는 부녀자가 택시에 타면 어디가세요? 라고 묻는 대신에 학생이세요? 직장인이세요? 라고 물었다고 합니다. 이는 범행 대상을 물색하기 위한 질문으로  학생이면 돈이 없어 그냥  내려 주고 직장인 여성은 성폭행후 금품을 빼앗고 살해를 했던 것입니다.

 

 

안남기는 자신이 살해한 살해 사건에 대한 현장 검증 당시 너무나도 태연하게 살인 및 시신을 유기하는 모습을 연출 함으로써 주변 사람들을 모두 경악하게 만들었다고 하는데요  안남기 이놈도 싸이코패스나 소시오패스 뭐 이런거 였을지도 모르겠네요  안남기는 부녀자 연쇄 성폭행 살인 사건으로 1심에서 사형을 구형 받았다가 1심에서 사형선고가 너무 과하다고  무기징역으로 감형을 받아서 논란이 되고 있습니다.  3명의 약한 부녀자를 무참히 살해한  안남기에게 사형이 너무 과하다고 판단한 법원은  도대체 어떤 범죄를 저질러야 사형을 주는 걸까요??

 



 

 

택시 연쇄살인범  안남기에게 무참히 살해된 송모 여성의 사촌 언니가 다음 아고라에  안남기 사형을 원한다는 청원의 글을 올린게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24세의 어린 송모씨가  성폭행 살인마 안남기에게 어떻게 무참히  짓밟히고 살인 당했는지  여러 온라인에 올라온 글을 정리해서 올려 봅니다.

 

송모양 성폭행 살인 사건은 2010년 3월26일 금요일 늦은 밤이었습니다. 친구의 생일 축하를 해주고 늦은 시간에 귀가하기 위해  밤 11시쯤  청주시 상당구 남문로 앞에서 택시를 타게 되는데요  택시기사 안남기는  룸미러를 통해서 뒷자석에탄  송모양을 힐끗 힐끗 처다보다  언제나 그랬듯이  학생이세요? 직장인이세요? 라고 묻는다.  이는 범행 대상을 찾을때 안남기가 승객에게 묻는 질문이었다.   이제막 인턴으로 입사한지 얼마 되지 않았던   송모양은  별뜻없이  회사원이라고 대답했을 테고  안남기는 송모양을 인적이 드문 으슥한 곳으로 데려가 성폭행후 지갑에서 7천원과 신용카드를 빼앗았다고 한다. 그리고 송모양에게 빼앗은 신용카드의 비밀번호를 물어본후 청테이프로 송양의 손과 발을 묶은 것도 모자라서 얼굴 전체를 총 여덜번에 걸쳐 칭칭 감는다. 그리고 송양을 트렁크에 실은후 1시간 30분을 달려  새벽 시간에 현금인출기에서  송양의 카드로 현금을 인출하려고 하지만 비밀번호가 틀리자 송양에게 비밀번호를 묻기위해 트렁크를 열고 감았던 테이프를 풀어보지만 송양은 이미 질식사한 후였다.  안남기는  숨진 송모양을 택시 트렁크 속에 그대로 넣어둔체  집으로 돌아가 잠을 잔후 2010년 3월28일 송양을  대전시 대덕연구단지  대형트럭과 담벼락 사이에 송모양의 시신을 유기하기 까지 이틀동안 택시 트렁크에 실고 다니면서 택시 영업을 했다고 한다.  상또라이중에 상또라이가 아닐까 싶다.  목격자가 없을 것으로 생각했던 안남기는 유기 현장에 설치되었던 CCTV를 확인하지 못했던거 같다.  송모양의 시신은 28일 오전 10시경 외국인 근로자에 의해서 발견되어 경찰에 신고되었고  경찰은 인근 CCTV 확인을 통해서 용의자로 보이는 뚱뚱하고 건강한 체격의 남성이 송모양의 시신을 유기하는 모습을 확인했지만 화면이 흐려서 범인의 얼굴을 확인하기는 어려웠다 하지만  그 남성이 타고간 차량이 흰색NF쏘나타였고 택시 표시를 확인하면서 수사의 급물사을 탔다.  경찰은 CCTV속 인물이 청주로 넘어 갈것으로 판단하고 청주로 넘어가기 위해 어쩔수 없이 거쳐가야 하는 신탄진 나들목 CCTV를 통해서 수상해 보이는 택시를 확인한다. 그 택시는 번호판을 가리기 위해 반사테이프를 부착한 한대의 택시를 발견하고  형사들을 해당 택시회사로 급파해  송모양의 시신이 발견되었다고 접수된 후 12시간만에 안남기를 검거하게 되었다.  7천원을 빼앗고자  꽃도 제대로 피워보지 못한 어린 여성을 성폭행하고 살해한 안남기는 위에서 설며한대로 수차례 부녀자들을 성폭행하고 살해한 혐의로 1심에서 사형 선고를 받았다가 2심에서 감형되어 무기징역형을 받았다고 한다.

 

안남기의 추가 범행관련 뉴스 보도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POD&mid=tvh&oid=214&aid=0000138237

 

안남기의 현장 검증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POD&mid=tvh&oid=055&aid=0000179770

 

아고라 뉴스 이슈청원

http://bbs3.agora.media.daum.net/gaia/do/petition/read?bbsId=P001&articleId=94020

 

안남기 사건의 추가적인 내용들은 위에 링크를 참조 하시기 바랍니다.

 

 

 

 

그것이 알고싶다 제작진은  36번 국도 버스정류장에서 실종된  조상묵씨와  청주 택시 연쇄살인범 안남기와 어떤 연관성을 찾은 것일까?  ‘청원군 주부 실종사건’과 ‘택시연쇄살인마 안남기’의 공백기를 둘러싼 의문을 파헤친다고 하는데  이로써 안남기의 범행이 추가로 들어 나는 것일까??  이번주 방송 보고나면 밤에 택시타는 여성자들이  많이 줄어 들꺼 같다.  선량하게 택시 영업하시는 분들에게 않좋은 영향을 미칠수도 있겠다는 생각이 들긴하지만  너무 자격이 없는 사람들까지 택시 기사를 시키다보니 이런 끔찍한 범죄가 일어난것 같아서  택시 운전 자격에 대한  점검도 필요하지 않을까 생각해 본다.

      핫이슈  |  2016.01.09 02:30



코라스's Blog is powered by Dau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