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날두 - 해당되는 글 2건

 

지난 23일 치뤄진 대한민국과 알제리의 경기에서 대한민국이 2대4로 패배하면서 한국은 자력으로 16강 진출을 할수 없는 상황이 되었는데요 그럼에도 불구하고 마지막 남은 벨기에와의 경기에 최선을 다해야 하는 이유는  경우의 수가 존재하기 때문입니다. 대한민국이 16강에 진출할수 있는 경우의 수는 27일 있을 벨기에와의 시합에서 다득점으로 벨기에를 이겨야 합니다. 그래야만 16강 진출가능성에 대한 꿈이라도 꿔볼수 있게 되는데요  우리가 벨기에는 다득점으로 이겼다는 가정을 하고 본다면  알제리와 러시아의 경기에서 알제리가 승리한다면 우리는 16강 진출이 불가능하게 되고 벨기에와 알제리가 골득실로 1,2위를 가리고 16강에 진출하게 됩니다.  알제리와 러시아가 무승부를 거둔다면 벨기에는 1위로 16강을 진출하고 대한민국과 알제리가 골득실을 비교해서 2위가 16강에 진출을 하게 됩니다. 마지막으로 러시아가 알제리를 이긴다면  벨기에가 1위로 16강에 진출하고 러시아와 대한민국이 골득실로 16강 진출을 다투게 되는데요 가장 좋은 경우의 수는   러시아와 알제리가 무승부를 거두거나 러시아가 알제리를  1대0정도의 점수차로 이기는 것이 우리나라가 16강 진출의 꿈이라도 꿔볼수 있는  경우의 수라고 할수 있겠습니다. 그러니 27일 금요일 새벽 5시에 치뤄지는 경기에서 우리나라는 다득점으로 벨기에는 이겨야만  하는데요 벨기에가 주전선수 2-3명을 뺀다고 하니 기대해 볼만 하지 않을까? 생각됩니다. 벨기에는 이미 16강 지출이 확정되었기 때문에 무리해서 경기를 치루지 않아도 되니까 말이죠^^

 

 

 

 

다음으로 16강 진출 경우의 수가 궁굼한 나라는 바로 일본이 아닐까 생각되어 지는데요 일본이 속한 C조에서  콜롬비아는 이미 16강 진출이 확정된 나라입니다. 내일 새벽 5시 일본과 콜롬비아가 시합을 치루게 되어 있는데요 현재 C조에서 1위를 달리고 있는 콜롬비아가 일본에게 패할 가능성은 그리 커보이지 않습니다. 해외 도박사들이나 스포츠 전문 채널도 콜롬비아의 승리를 예상하고 있는데요 그래도 일본이 16강에 진출 할 수있는 경우의 수를 살펴 본다면  일본이 콜롬비아를 다득점으로 이겼을 경우에  그리스와 코트디부아르의 경기에서  그리스가 이기면  콜롬비아가 1위로 16강 진출을 하고 그리스와 일본이 골득실을 따져서 2위가 16강에 진출을 하게 됩니다. 그리스와 코트디브아르가 비긴다면  일본과 코트디브아르가 골득실을 따져서 2위가 16강에 진출을 하게 되구요 그리스와 코트디브아르의 경기에서 코트디부아르가 승리한다면 콜롬비아와 크트디브아르가 골득실을 따져서 1~2위를 결정지어 16강에 진출하고 일본과 그리스는 자동 탈락이 됩니다.  일본이 콜롬비아와 무승부를 기록하거나 콜롬비아가 승리하면 일본은 바로 탈락이 됩니다.

 

 

 

브라질 월드컵 최악의 조편성이라 불리던 A조는 이미 브라질이 1위, 멕시코가 2위로 16강 진출을 확정 지었습니다.

카메룬이 이번 월드컵에서는 검은 돌풍을 잃으키지 못했던거 같습니다.

 

 

B조 역시 16강 진출 국가가 확정이 되었습니다.  B조 1위는 네덜란드, 2위는 칠레가 되었습니다. 호주와 스페인은 16강 진출이 좌절되었는데요 FIFA랭킹 1위의 스페인이 16강 진출을 못하고 탈락한 것은 이번 2014브라질월드컵의 충격적인 사건중에 하나가 아닐까 생각이 되어집니다.

 

 

 

 

 

 

 

 

가장 치열한 16강 진출 경쟁이 펼쳐지고 있는 조는 바로 E조가 아닐까 생각이 되어 지는데요 아직까지 16강 진출을 확정지은 팀이 없네요  26일 새벽 5시에  펼쳐지는 경기의 결과에 따라 16강 진출이 확정지어지게 되는데요 현재로써는 프랑스가 그래도 모든 경우의 수를 따져 봤을때 E조 1위로 16강 진출을 할꺼 같아 보입니다.

 

 

 

F조는 아르헨티나가 16강 진출을 확정지은 상태입니다.  경우의 수를 따져 봤을때 나이지리아가 2위로 16강에 진출할 확률이 가장 높지 않나 생각되어집니다.  나이지리아는 아르헨티나와의 경기에서 이기거나 비기기만 해도 16강에 진출하게 되는데요 아르헨티나의 메시가 나이지리아를 상대로 몇골을 기록할지 기대가 됩니다.

 



 

 

G조도 아직까지 치열한 16강진출 싸움이 벌어지고 있습니다. 포르투갈을 4대0으로 대파한 독일이 당연히 16강 진출을 확정지었을꺼라 생각했는데요 G조도 만만치않은 강팀들이 대거 포진하고 있어서 인지 경쟁이 치열합니다. 호날두라는 스트라이커가 있는 포르투갈은  가나전에서 승리를 하게 되면  미국과 골득실을 따져서 16강 진출을 할수 있는 희망이 있지만 미국이 독일을 이기게 되면 그나마도 자동 탈락이 되고 마네요~ 호날두의 멋진 풀레이를 16강전에서는 볼수 없게 될지도 모르겠습니다.

 

지금까지 16강 진출가능성과 경우의 수를 살펴봤는데요 우리 대한민국이 16강을 진출 할수 있을지는 27일 새벽 5시 경기결과와 러시아와 알제리 경기 결과를 모두 봐야 알수 있을꺼 같습니다. 일본은 내일 있을 콜롬비아와의 경기 결과 이후 탈락 또는 16강 진출이 결정되게 될텐데요  일본의 16강 진출여부가 참으로 궁굼해 집니다.

 

 

 

 

      핫이슈  |  2014.06.24 23:59




 

우리 나라 시간으로 17일 00시 30분에 시작된 독일과 포르투갈의 경기는 사실상 결승 경기라고 봐도 될만큼 강팀간의 경기이기 때문에 대한민국의 경기가 아니더라도 축구 팬들이 기대하고 볼 경기가 아닐까 생각이 되어 집니다. FIFA랭킹 2위의 독일, 그리고 FIFA랭킹 4위의 포르투갈 경기는  G조 1위를 결정 짓는 경기라고 보는 시각이 많은데요 G조에 함께 속한 미국과 가나에 비해 독일과 포르쿠갈이 그만큼 강팀이기 때문입니다. 독일과 포르투갈의 전반전이 끝난 결과는 아무도 예상하지 목했던 결과가 아닐까 생각이 되어지는데요 독일이 전반에만 3골을 넣으며 포르투갈에 3대 0으로 월등히 앞선 경기를 펼친 것입니다. 포르투갈에는 레알마드리드에서 활약중인 호날두라는 걸죽한 스트라이커가 있음에도 불구하고  독일 무전 전차부대 앞에서 대량 실점을 하고 말았네요

 

 

 

독일 선수들과 포르투갈 선수들이 승리를 위해 정말 사투를 벌이며 경기를 펼쳤는데요  경기의 흐름은 독일 쪽으로 서서히 기울어 가지 않았나 생각이 되어 지는데요 골 점유율도 독일이 앞서고 반면 포르투갈은  파울이 계속 늘더니 결국 페페가 비 신사적 행동으로 퇴장을 당하면서 포르투갈을 3대 0으로 뒤지는 가운데 더 악조건하에서 후반전 경기를 치루게 되었습니다.

 

 

 

 

축구 경기를 하다 보면 거친 몸싸움을 할수도 있고 상대방을 본의 아니게 밀치거나 걷어 찰수도 있는데요 자신이 반칙을 저질렀다면 깨끗이 인정을 하고 반칙을 당한 상대 선수에게 사과를 하는것이 매너있는 스포츠 맨의 정신이 아닐까 생각되어 지는데요  호날두와 함께 레알마드리드에서 선수 생활을 하고 있는 포르투갈의 페페선수는  자신이 독일의 밀러 선수를 밀쳐서 넘어 뜨리고는 사과는 커녕 주저 앉아 있는 밀러 선수에게 박치기를 하면서 퇴장을 당하게 되었습니다. 한 개인의 감정 조절 실패가 포르투갈 국가대표팀 전체에 엄청난 부담을 안겨주게 된 것인데요~ 내일 있을 러시아와 대한민국의 경기에서 우리 대표팀 선수들도 감정 조절을 잘해서 페페처럼 비 매너로 퇴장당하는 선수가 나오지 않기를 바랍니다.

 



 

 

세계적인 명성이 스트라이커 호날두도 오늘 만큼은 독일의 철벽 수비수들에 막혀 제대로 실력 발휘를 하지 못한거 같습니다. 앞서 예선경기를 치르면서 부상으로 컨디션이 완전하지 못한 상태였다고는 하지만 그의 멋진 플레이와 환상적인 골을 보지 못하게 되어 그의 멋진 골을 기대했던 팬들이 많이 실망하지 않았을까 생각이 되어진 경기 였습니다.

 

 

 

 

오늘 독일과 포르투갈의 경기에서 호날두는 심판의 판정에 불만이 조금 있어 보이는 제스쳐를 해보이기도 했는데요 그만큼 경기가 풀리지 않기 때문에 답답함을 느꼈을꺼 같습니다. 그도 그럴것이 자신을 철저히 마크하는 독일 수비수 때문에 이렇다할 활약을 펼쳐 보이지 못했고 팀은 전반에만 3골이나 독일에 허용하면서  자멸해 가고 있었으니 말이죠~ 팀내 경고를 받는 선수와 부상자도 늘어가는 상황은 독일 경기 이후 시합을 치뤄야 하는 미국과 가나에게 유리한  상황을 만들어 주지 않을까 걱정도 하지 않았을까 생각이 되는데요 G조의 우승후보라고 할수 있었던 포르투갈이 첫 경기에서 전차군단 독일을 만나면서  불행의 늪에 빠져든건 아닐지 모르겠습니다.

 

 

 

호날두의 속마음을 엿 볼수 있는 사진이 아닐까 생각이 되어 집니다. 속이 바짝 바짝 타들어가겠죠??  저 개인적으로 독일과 포르투갈의 경기를 볼때 포르투갈은 호날두라는 스트라이커 한명에게 너무 의존 하다보니 결정적인 골 찬스를 맞고서도 호날두에게 패스하려다가 기회를 번번히 놓치는 어처구니 없는 경기 모습을 보여 주지 않았나 싶습니다. 반면 독일은 정말 일사 분란하게 자신의 위치에서 팀원 모두가 각자의 역할을 잘 수행하고 있는 듯한 탄탄한 조직력을 보여준거 같습니다. 패스도 유기적으로 잘되었고 좌우 측면을 이용한 빠른 공격이  포르투갈이라는 강팀을 상대로 대량득점을 뽑아낼수 있었던거 같습니다. 이번 2014 브라질월드컵의 강력한 우승후보라 말해도 손색이 없는 경기를 펼친거 같습니다. 우리 대한민국이 H조에서 1위를 한다면 G조 1위와  경기를 치르게 될텐데요~ 이번 브라질 월드컵에서 독일과 경기를 펼치는 모습을 TV를통해서 볼수 있는 놀라운 일이 일어 날수 있을지 모르겠네요~ 내일 있을 대한민국과 러시아의 경기에서 대한민국의 승리를 기원해 봅니다. 축구 경기는 한명의 뛰어난 선수가  승리를 만드는 것이 아니라 선수들이 한마음 한뜻으로 조직력을 발휘 할떄 더 놀라운 경기 결과를 만들수 있다는 것을 독일과 포르투갈의 경기를 통해서 확인할수 있었던거 같습니다. 독일과 포르투갈의 경기 결과는 FC 바이에른 뮌헨 (FW (포워드)에서 활약중인 독일의 토마스 뮐러 선수가 3골을 넣으면서 월드컵 첫 헤트트릭을 기록하며 4대 0으로 독일의 완승으로 경기를 마무리 했습니다.

      핫이슈  |  2014.06.17 02:51



코라스's Blog is powered by Dau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