탄저균 - 해당되는 글 2건

메르스 확진판정 감염환자가 계속해서 증가해 가고있는 가운데   오산공군기지의 군 간부가 메르스 의심판정을 받았다는 뉴스 속보네요  메르스 의심판정을 받은 이 A원사는  골절상을 당해 경기도의 한 민간병원에 입원했었는데  이 병원에서 메르스 감염환자를  치료한 곳이었고  이곳에서 메르스 코로나바이러스에 감염된 것으로  알려지고 있습니다.

 

 

 

한 부대의 원사쯤 되면 그 아래 수많은 병사들이 있을텐데요  A원사가 병원에 입원해 있는동안  그를 병문안 왔던 장병들을 포함한 오산기지 장병 100명이  혹시라도  메르스에 감염되었을지 몰라 격리조치 되었다는 뉴스 보도입니다.  나름  폐쇄적인 조직인 군대에까지 메르스가 확산되고 있으니  메르스의  전염성이 얼마나 심각한지 알수 있을꺼 같습니다.

 



 

 

어제도 잠깐 언급했었지만 정부 보건당국이  메르스 의심 환자들이 접촉한 병원과 치료를 받고 있는 병원들을 공개하지 않으므로 해서 계속해서 메르스 감염자가 늘어가고 있는 상황입니다.   전염성이 강한 메르스를 예방 하기 위해서는 메르스 확진자와 접촉을 피해야 함에도 불구하고  무방비 상태에서  메르스 감염자와 접촉이 이뤄지게 되어  3차 감염자가 발생하고 있는 것이 아닐까 생각이 됩니다.  이러다가는 3차 감염자에서 끝나지 않고 4차, 5차 감염자도 충분히 나올수 있지 않을까 생각되어 집니다.

 

 

 

메르스 공포가 확산되는 가운데 일부 유치원 및 학교들은 휴업 및 휴교를 시행한다는 발표도 나오고 있는데요  전체 학교의 10%에 해당하는 학교가 휴교를 진행하고 있기 때문에  나머지 학교도 오늘 내일중 휴업이나 휴교령을 내리지 않을까 생각이 됩니다.  메르스가 어느 한 특정지역에서만 발생되고 있는 것이 아니라 전국적으로  문제가 되고 있는거 같습니다.  일부 네티즌들은  정부에서 공개하지 않은 메르스 격리병원 및 메르스 환자 접촉병원등의 정보를 퍼뜨리고 있는 상황이구요  포탈에 메르스 병원이나 메르스 확진자 접촉병원등으로 검색을 해보셔도 관련 정보를 쉽게 얻을수 있습니다.   아무튼 이번 메르스 사태를 통해서 우리나라 질병관리 대처 능력이 바닥수준을 들어내고 있는거 같습니다.  부처간 협조도 제대로 되지 않고 있고 서로 딴소리를 하고  우왕좌왕하는 가운데 메르스 확진 감염자는 30명을 넘었고 사망자도 두명이나 나왔으니 말입니다.  이번 오산공군기지 간부 메르스 의심판정이 확진 판정을 받게 된다면  군 전체도 메르스 전염을 막기위한 대책방안으로 골머리좀 썩을꺼 같습니다.  오산공군기지 하니 생각나는게 주한미군 오산공군기지에 살아있는 탄저균이 잘못 배송되었던 사건이 생각나는데요 이 메르스 코로나 바이러스도  미군이 생물학무기 개발을 위해 들여온건 아닐까요? 그냥  뚱딴지 같은 상상을 해봤습니다. 아무튼 다들 개인 위생관리 철저리 하셔서 메르스에 감염되시는 일이 없으시길 바랍니다.

      핫이슈  |  2015. 6. 4. 00:29
name ::   password :: blog :: secret
등록




오늘 참 어이없는 뉴스를 접하게 되었네요  바로 탄저균 배달사고와 관련된 뉴스 보도입니다.  택배 배달사고도 아니고  피자나 치킨 배달사고도 아닌 탄저균 배달사고가 났다는 뉴스입니다.  그것도 살아있는 탄저균이 배송되었다고 합니다.  이번 탄저균 배달 사고는 미국의 군연구소인  유타주 생화학병기 연구소에서  살아있는 탄저균을 미국내 9개 연구소와 국내 주한 미군 오산기지에 있는 연구소로 보내면서  문제가 발생되었는데요 보통의 탄저균은 그 전염성과 위험성 때문에 탄저균을 옮길때는 반드시 죽어있는 상태로 옮기게 되어있는데 유타주 생화학병기 연구소에서 살아있는 탄저균을  배달 시킨 것이다.

 

 

 

탄저균은  대표적인 생화학무기로  알려져 있습니다. 탄저균의 공식 명칭은 바실러스 안트라시스라 불리고 있는데  주로 흙속에 서식하는 세균으로 길이 4-8㎛, 너비 1-1.5㎛라고 합니다.  탄저균은 서식하는 주변 환경이 나쁠 경우에는  포자를 만들어  건조 상태로 10년 이상을 생존할수 있다고 하구요  보통 탄저균은  탄저병을 일으키는 세균으로 알려져 있는데  탄저균의 포자를 섭취하게 되면  탄저균 포자의 독소 성분이  혈액내의 면역 세포에 손상을 입혀 쇼크를 유발 시키고 심하면 급성 사망을 일으키기 때문에  생화학무기로 사용되고 있습니다.

 

 

 

이런 무시 무시한 생화학 무기 연구소가 미국내 9곳이나 있다는고 하는것도  놀라운 일이지만 우리나라에도 이런 연구소가 있었다는 것도 충격적입니다.  주한미군 오산기지에서 비밀리에  탄저균  관련시설을 갖추고 연구를 해왔다는 사실이 알려지면서  탄저균 연구의 목적이 무엇인지에 대한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는데요  북한이 생화학무기를 다량으로 보유하고 있으며 대표적인 생화학무기가 탄저균인 만큼   북한의 생화학 공격에 대비한 재독기술과 백신을 만들기 위한 연구가 아니냐는 추측도 있지만  이미 탄저균의 백신이 만들어져 있으며 주한 미군들은 한국에 배치 되기전에 예방 접종을 맞고 배치되는 것으로 알려져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기 때문에  탄저균 관련 연구의 목적이 의심스러운 부분입니다.

 



 

 

주한 미군측은 이번 탄저균 배달사고를 이례적으로 공개하고  조치사항에 대해서 해명을 내놓았는데요  그 저의도 의문스럽습니다. 우리 군당국도 모르게 진행해 왔던 탄저균 실험을   배달사고가 났다고  공개한 이유가 뭘까요? 감추려고 했다면 얼마든지 감출수 있었을 텐데 말이죠?  어찌보면 이번 탄저균 배달사고는  의도적인 쇼가 아닐까 생각도 됩니다.  중국과 러시아의 친밀한 관계와  막가파 김정은에 대한 경고일수도 있겠네요  핵폭탄으로 서울인구의 50%를 살상할 만한 위력을 가지려면 2,600kg 필요하지만 탄저균은  단지 17kg만 있으면 된다고 하니 엄청난 위력의 무기일수 있는데요  이런 무기를 중국과 가까운 한국땅에서 미국이 연구하고 있다고 하면  중국도 바짝 긴장 할수 밖에 없겠네요

 

 

 

탄저균 배달사고도 배달 사고지만 우리나라 언론의 개념없음도 문제가 아닐수 없습니다.  위에 내용은 한 언론사에서 친절하게 탄저균이 무엇인지 설명해 주고 있는데요  맨 아래 내용을 보면  우리군은  백신을 보유하지 못하고 있고 탄저균 치료 항생제는 보유하고 있다고  써놓았네요  만약에 내가 북한에 김정은이라면 이 기사를 보고  당장 대한민국에 탄저균 살포하라고 지시 내릴꺼 같습니다.  이건 군사 기밀 아닌가요? 저도 하도 어이없어서 그냥 캡쳐 떠다가 올려 놓긴 했지만  이런 내용은 궂이  써놓지 않아도 될듯 싶네요  우리의 군사 기밀까지도 기사화해서 이득 될게 무엇인지 궁굼합니다. 기사를 쓰더라도 좀 개념있는 기사를 썼으면 좋겠네요  아무튼 이번 탄저균 배달사고로 인해서  탄저병에 걸리는 사람이 발생하지 않기를 바랍니다.  우리나라 보건당국은 말로는 문제없다  철저하게 관리하고 있다 말하지만  얼마전에 발생한 메르스 코로나 바이러스도 제대로 관리하지 못해서 벌써 감염자가 7명으로 늘어 났다죠?  참 걱정입니다.  마지막으로  정부는 국내에 주둔하고 있는 미군들이 이땅에서 무슨 짓을 하고 있는지 상황파악은 하고 있었으면 좋겠네요 일터지고  뒤에가서 변명 늘어놓지 말구요

      핫이슈  |  2015. 5. 29. 01:10
2015.06.04 01:13 댓글에 댓글수정/삭제
문제는 그탄저균 배양과정에서 22명이 노출됐다는 기사가 걱정스럽네요..
.
name ::   password :: blog :: secret
등록



코라스's Blog is powered by Dau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