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제자 - 해당되는 글 2건

이런 뉴스를 접할때 마다 딸가진 부모로써 분노가 치밀어 오르네요  겨우 11살의 어린 10대 제자를 강제로 성폭행하고 이도 모자라 성폭행 장면을 촬영까지 했다는 태권도 관장이 징역 10년을 선고 받았다고 하는데요  성폭행을 당한 아이는 앞으로 평생을 고통속에서 살아가야 할텐데  가해자인 태권도 관장은  겨우 10년을 감옥에서 썩다나오면  죄값을 치른다는게 상식적으로 이해가 가지 않습니다.

 

https://youtu.be/JK4BAM-5Pwc

 

 

위에 뉴스를 통해서 들으셨겠지만  이 태권도 관장이라는 인간 정말 쓰레기네요  부모도 없어서 보육원에서 생활하는  어린 소녀가 정부의 지원을 받아서 태권도를 배우겠다고 찾아 갔더니만  어른으로써 해서는 않되는 못된짓을 저질렀네요

 

태권도 관장A씨는 지난 2009년 당시 11세의 소녀에게  차로 집에 데려다 주겠다고  혼자 늦게까지 남아있도록한 후에 체육관에 사람이 아무도 없을때 11세 어린제자를 성폭행하고 이를 동영상 촬영했는데요  피해를 당한 여학생이 더이상 체육관에 나오지 않겠다고 하자  그동안  내지 않았던 수강료를 모두 내라고 협박하면  2009년부터 2013년까지 총4차례에 걸처서 성추행또는 성폭행을 저질러 왔다고 합니다. 아 정말 인간쓰레기 같네요  부모가 없는 어린 소녀의 어려운 처지를 악랄하게 이용해 먹은 태권도 관장의 얼굴을 확인하고 싶습니다.

 



 

 

10대의 어린 여학생에게 씻을수 없는 상처는 남긴 태권도 관장은  징역10년, 성폭력 치료프로그램 160시간 이수, 위치추적장치(전자발찌) 20년 착용, 신상정보 공개10년이 확정이 되었는데요  외국의 경우 10대 미성년자를 성폭한 경우 중형을 선고하는데 반해 우리나라는 너무 가벼운 처벌을 내리는게 아닌가 싶습니다.  외국에서 11살 여학생이 성폭행 당한뒤 성폭행 범에게 내려진 형량은 징역 99년인데요 이건 뭐  감옥에서 늙어 죽을때까지 살라는 말인데요  이번에 형을 확정받은 태권도 관장은 고작 10년이라니 어이가 없습니다.  징역살고 나와서  또다시 성폭행 저지르면  어쩌려고 사회에 그렇게 빨리 풀어 놓으려고 하는건지?  또 다른 피해자가 발생해야  형량을 높이는걸 검토 할껀지 궁굼해 집니다.  아무튼  어린 학생들을 가르치는  직업에 종사하는 사람들에 대한 자격을 좀더 까다롭게하고 아무나 학생들을 가르치지 못하도록 했으면 좋겠습니다.  너무 쉽게 교편을 잡고 가르치는 일을 할수 있으니  자격도 없는 사람들이 이런 범죄를 저지르는게 아닐까 싶습니다.   태권도 관장에게 유린당한 여학생이 하루 빨리 악몽같은 이 사건을 잊어버리고  남은 인생을 건강하고 밝게 살아 갈수 있기를 바랍니다.

      핫이슈  |  2015.11.30 00:51




 

고양이 앞에 생선을 맡긴 것일까?? 또 다시  교사가 제자를 성추행하는 사건이 발생되었습니다. 얼마전 충북의 한 초등학교 교사가 초등생과 여중생을 성매수하고 성관계를 가져서 사회적으로 큰 이슈가 되었는데요~ 또 다시 교단에서 일어나지 말아야 할 성추행 사건이 일어나고야 말았습니다. 이번 사건은 대구지역의 한 중학교에서 지난 8일 오전 8시50분쯤 교사실에서 아무도 없는 틈을 타서 여제자에게 입을 맞추고 껴안는 등의 성추행을 했다고 한다.  이 일로인해서 충격을 받은 여학생이 사건당일 이학교 보건 교사와 상담을 하면서 이 사실이 밝혀졌고 보건교사는 즉시 원스톱지원센터에 신고를 했고 교육청은 즉시 감사에 착수해 성추행 사실을 확인하고  해당 교사에 대한 파면을 학교재단측에 요구 했다고 하는데요~ 학교재단 측도 웃기지도 않는 것이 해당 성추행 교사가 사직서를 냈는데 수리하지 않고 징계 절차를 밟고 있다고 하네요~ 유명 시인으로 이름을 떨친 교사라 쉽게 짤라내기가 아쉬운 모양입니다.

 

 

 

이번 사건이외에도 교사에 의한 학생들에 대한 성추행은 끈임없이 발생하고 있는데요~ 대부분 보면 교사를 보호하려하고 감싸주려고 하지 즉각적인 징계와 파면조치가 이뤄지지 않는 경우가 너무도 많은거 같습니다. 실제로 성추행 교사가 징계를 받고 다시 교단에서 학생들을 가르치고 있는 경우도 많은 것으로 조사되고 있어서 충격입니다. 이런 성추행 교사들이 교단에 계속 남아 있다면~ 우리 아이들을 학교에 믿고 보낼수 있을까요??

 

 

 

 

교사에 의한 성추행 사건은 과거에도 지속적으로 이뤄져 왔었는데요~  이런 성추행 문제를 근본적으로 막을수 있는  방법은 현재로써는 없어 보입니다. 과거에 있었던 일들이 지금도 계속해서 발생되고 있다는 것이  그 증거인거 같구요~ 근본적으로 이러한 교사의 성추행이나 학교내 폭력을 없애는 방법은 학교내 사각지대가 존재하지 않도록 CCTV를 설치하고 이에 대한 관리 감독을 학교측이 아닌 교육청이나 경찰청에서 해야 하는건 아닐지 모르겠네요~ 아무튼  더이상 이런 교내 성추행 문제가 더이상 뉴스에 나오지 않았으면 좋겠습니다.

 



 

 

이번 성추행 사건의  유명시인 겸 교사로 추정되고 있는 서정윤 시인입니다. 20여년전 낸 시집으로 300만권 이상의 판매 부수를 기록한 유명 시인으로 교직에서 30여년간 일했다는 뉴스 기사를 바탕으로 여러 누리꾼들이 신상 털기와 추측을 통해서  이번 성추행 사건의 당사자가 서정윤 시인이자 교사가 아닐까 추측하고 있는데요~ 정확한 신분이 밝혀지기 까지는 조금은 조심스러운 부분이 있지만  인터넷 상에서는 거의 확실시 하는 분위기네요~

 

 

 

그의 교사근문 기간과 근무지역, 그리고 그가 20년전에 내서 크게 인기를 얻었던 시집들이 그가 범인이 아니냐고 확신하는 증거들로 나오고 있는데요 서정윤 시인이 쓴 대표적인 시집 알고 계시죠? 저도 중학교 시절에 많이 읽었던 시집인데요~ 홀로서기입니다. 제가 정말 좋아하던 시집중 하나였는데~ 정말 서정윤 시인이 이번 성추행 범죄의 범인이라면  실망감을 감출수가 없네요~

 

 

 

 

최근에도 왕성한 활동을 해왔던 서정윤 시인이 정말 이사건의 범인이라면 그는 제자들과 그를 사랑했던 독자들에게 진심으로 사과를 해야 하지 않을까 싶네요~ 정말 양심있는 지성인이라면 말이죠~ 30년간을 교단 생활을 해오면서 이번 성추행 사건이 처음인지도 의심이 들지 않도록 말이죠~ 아무튼 요즘 이런 교내 성추행 사건이 나올때 마다 자녀들을 학교에 보내야 할지 말아야 할지 고민이 드네요

      핫이슈  |  2013.11.12 23:05



코라스's Blog is powered by Dau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