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정신 - 해당되는 글 2건

 

소치동계올림픽이 끝난지 얼마되지 않았다. 소치동계올림픽에서 우리 선수들이 최선을 다해 경기에 임하고 멋진 경기를 보여 줬음에 아낌없는 격려와 박수를 보낸다. 금메달 획들의 기쁨도 있었고 노메달의 아픔도 있었고 아쉽게 메달을 노친 경기에는 아쉬움으로 함께한 우리 국민들이었다. 그리고  기억하고 싶지 않은 경기결과도 있었다. 바로 김연아 선수의 피겨스케이팅 경기결과 였다. 우리 국민들 뿐만 아니라 세계 모든 시청자들이 김연아선수의 경기를 보았고 김연아 선수가 압도적인 경기를 펼쳤음에도 불구하고 러시아의 편파판정에 금메달을 빼앗겼다는 것을 모르는 사람이 없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김연아 선수는 스포츠 정신에 입각해 자신을 경기에 최선을 다했고 경기에 대한 판정은 심판이 하는 것이라며 경기 결과를 받아 들였다. 그것은 결코 실력에서 소트니코바에게 뒤졌기 때문이 아닌 김연아 선수의 성숙한 스포츠 정신때문이었다.

 

 

 

 

문제는 소치동계올림픽이 끝난이후 올림픽조직위원회(IOC)가 홈페이지에 지난 4일 소치동계 올림픽에 관한 기사를  올리면서 김연아 선수의 올림픽 판정에 대한 논란이 다시금 불거지게 되었다. 기사의 내용을 살펴보면 IOC는 소치동계올림픽에서 10대 금메달리스트를 조명하면서 러시아의 홈텃세로 금메달을 거머쥔 피겨스케이팅 선수 아델리나 소트니코바를  소개하는 내용에서  아델리나 소트니코바의 이건 평생 기억될 꿈이다라는 감격의 소감을 전하면서 김연아 선수가 소트니코바는 기술적으로 완벽하고 테크니컬한 경기를 펼쳤고 그녀를 앞서긴 굉장히 어려웠다. 그리고 우리는 둘다 금메달을 따기 위해 최선을 다해 싸웠지만 소트니코바가 최고의 자리에 올랐다고 기사내용을 올리면서 마치 김연아 선수가 경기전반에 있어서 아델리나 소트니코바에 실력이 뒤쳐져서 금메달을 따지 못했던 것처럼 보도했다. 그리고 김연아 선수가 실력이 부족했음을 스스로 인정한 것처럼 보도 함으로써 이번 러시아 소치동계올림픽 피겨스케이티의 편파판정이 정당했던것처럼 보이려 의도적인 기사를 작성했음을 볼수 있다.

 



 

 

올림픽공식 위원회인 IOC는 김연아 선수의 경기이후 불거진 편파 판정의혹에 대해서도 판정은 공정했다며 경기결과를  바꾸려 하지 않았다. 정말 공정해야 하고 선수의 실력만으로 최고의 자리를 가려서 주어져야할 올림픽 메달이 개최국의 텃세와 심판진의 자의적 편파판정으로 얼룩져 스포츠정신을 잃어가고 있는 현실이 아타깝다.  이래서야 앞으로 어느 선수가 올림픽에서 메달을 따는 것이 영광스럽게 느껴질 것이며 어느 시청자들이 올림픽경기를  기대를 가지고 바라볼 것인가?? 좀 생각이 있는 상식적인 수준에서 기사를 작성했어야 하지 않나 싶다. 정작 본인은 하지도 않은 내용을 마치 본인이 인터뷰한 것처럼 세계인이 보는 공식 홈페이지에 올린  올림픽공식위원회는 피해 당사자인 김연아 선수와 팬들에게 공식적인 사과를 해야하지 않을까 생각해 본다. 올림픽은 끝났지만 어느 누구도 이번 소치동계올림픽에서 아델리타 소트니코바가 실력으로 김연아를 이겼다고 하는 사람은 없다. 소트니코바의 경기력은 러시아가 아닌 다른 나라에서 펼쳐지는 경기에서 밝혀질 것이고 그녀의 경기를 보는 많은 사람들은 그녀가 실력이 아닌 러시아의 홈텃세로 금메달을 따게 되었다는 사실을 확실히 느끼게 될꺼라 생각한다. 이번 IOC의 허위 기사내용으로 인해서 김연아 선수에게 또 한번의 상처가 되지 않았으면 하는 바램이다.

 

      핫이슈  |  2014.03.09 18:36
name ::   password :: blog :: secret
등록




 

또 한번 금메달의 기쁜 소식이 전해졌네요 바로 쇼트트랙 여자 1,000m경기에서 우리의 자랑스런 박승희 선수가 1분30초761로 결승선을 통과하면서 금메달을 획득했습니다. 2위는 중국의 판커신, 3위는 대한민국의 심석희 선수가 차지하면서 심석희 선수는 동메달을 획득했습니다.  지난 3,000m계주에서 금메달을 확보한 이후 또하나의 금메달을 더해서 이번 소치 동계올림픽에서 유일하게 금메달 2연패를 달성한 선수가 되었습니다. 쇼트트랙 여자500m에서 다른나라 선수에 걸려 넘어지면서 아쉽게 금메달을 놓치고 동메달을 획득했던 박승희 선수는 이번 동계올림픽 기간 금메달 2개, 동메달1개를  획득하면서  자신의 진가를 유감없이 보여 주고있네요

 

 

 

시상대에 오른 판커신(좌), 박승희(중), 심석희(울)의 모습입니다.  아쉽게 쇼트트렉500m의 금메달을 놓쳤던 박승희 선수가 얼마나 큰 기쁨을 느꼈을지 상상이 가는데요 이번 쇼트트랙 여자 1,000m경기에서도 박승희 선수는 좌측의 중국선수 판커신의 반칙행위로 금메달을 빼앗길뻔 했지만 판커신의 반칙을 뿌리치고 당당히 금메달을 따냈는데요 부정행위를한 중국의 판커신이 실격을 당하지 않고 은메달을 수여하게 된것이 상식적으로 이해가 가지 않네요~ 판커신이 실격하게 되면 자연스럽게 심석희 선수가 은메달을 받을수 있을텐데 말이죠

 

 

 

 

중국의 판커신이 1위로 질주하는 박승희 선수의 손을 잡아 끌어 당기는 모습이 영상에 잡혔는데요 박승희 선수 이런 반칙도 가볍게 뿌리치며 1위로 결승선을 통과했는데요 중국의 판커신 쇼트트랙 3,000계주에서도 실격했던 전력이 있는데  그 본성은 어쩔수가 없나봅니다. 부정한 방법을 써서라도 금메달을 따고 싶었던 걸까요??

 



 

 

 

보다 정확하게 포착된 판커신의 반칙장면입니다. 이런 선수에게 은메달을 줘도 되는건가요? 스포츠정신이 없는 중국의 판커신입니다. 하기사 이번 소치동계 올림픽 피겨스케이팅에서 심판진들이 러시아에 손을 들어주어 김연아 선수가 금메달을 놓치는  어처구니 없는 부정을 저질렀는데 선수 한명이 저지르는 부정이 별거일까요? 이런 반칙과 부정속에서도 꿋꿋하게 실력으로 승리는 얻어낸 대한민국의 태극 전사들이 정말 자랑스럽네요

 

 

 

 

박승희 그녀의 금빛 도전이 아름답고 그녀의 금메달 획득이 기쁜 이유는 그녀가 아쉽게 놓쳤던 쇼트트랙 여자500m 에서 동메달을 따고 인터뷰한 내용중 다른 나라 선수의 실수로 넘어지면서 1위를 놓쳤는데  이것도 실력이라며 남탓이 아닌 자신의 결과에 대한 책임을 지려는 강한 정신력을 보여줬었는데요 그런 강한 정신력이 오늘의 박승희가 금메달을 목에 걸수 있는 밑거름이 되지 않았나 생각이 됩니다.

 

 

 

박승희 선수는  2관왕 등극했지만 박승희 선수의 남자친구 이한빈 선수는 이번 동계올림픽에서 아직까지 메달을 획득하지 못했는데요 남은 경기 끝까지 최선을 다해서 좋은 성적 낼수 있었으면 좋겠네요 그리고 두 사람의 사랑도 알콩달콩 잘 키워가시길~

      핫이슈  |  2014.02.22 10:51
name ::   password :: blog :: secret
등록



코라스's Blog is powered by Dau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