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메르스 예방법

(2)
보건복지부, 메르스 예방 꼭 알아야할 10가지 발표!!! 메르스, 이젠 메르스의 메자만 들어도 걱정부터 앞서네요 하루가 지날때 마다 메르스 감염자가 급속도로 늘어나고 있으니 걱정입니다. 서울의 한 대형병원에 근무하는 의사가 메르스 감염후 지난 30일에 서울 서초구 양재동에 위치한 L타워세서 개최된 재건축조합 총회에 참석한 사실이 밝혀 졌는데요 이 회의에 참석한 인원만 무려 1,565명이었다고 합니다. 최소한 이중의 절반만 감염이 되었다고 하더라도 메르스 감염자 확산은 시간문제일꺼라 보여집니다. 이 의사는 재건축조합 총회에 참석한 이후 이튿날인 31일에 병원 대강당 심포지엄에 참석했다가 심한 기침과 고열, 가래등이 발생해 집으로 귀가 했다가 당일 밤 9시40분경 메르스 감염으로 인해 서울의 모 병원에 격리 수용되었다고 합니다. 정말 충격적이지 않나요? 메르스 감..
메르스 의심환자 사망, 메르스 의심환자 일반 병실에 6일동안 입원,평택 초등생 메르스 음성 판정? 대한민국은 메르스로 부터 안전할까? 메르스 환자가 처음 발생했을때 보건 당국의 발표가 아직도 생생한데요 벌써 메르스 확진자가 18명이 되었습니다. 오늘은 메르스 의심환자가 사망했다는 뉴스까지 나왔네요 사망한 여성의 사망원인이 메르스 인지 아닌지는 정확한 조사가 이뤄져야 한다고 하는데 사망한 이 여성은 국내 최초 메르스 의심환자와 같은 병동에 신장투석 질혼으로 입원해 있었다고 하네요 이 메르스 의심환자는 지난 25일 평택에서 수원으로 이송도중 상태가 위중해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었다고 합니다. 병원측은 이 사망한 여성이 메르스 의심환자라는 것을 입원한지 6일만에 보건복지부에서 연락을 받고 알았다고 합니다. 대한민국을 공포에 빠뜨리고 있는 메르스~ 초기에 대처만 잘했더라도 이런 심각한 상황까지 가지는 않았을텐데요 여전히 보건복지..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