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배 - 해당되는 글 2건

오늘 뉴스 보도를 보니 WHO(세계보건기구)가  육류와 가공식품을  1군  발암물질로 규정했다고 하네요  이런 젠장  그동안 먹은 햄과 소시지가 얼마인데  이제와서 햄과 소시지가 1군 발암물질이라고 하다니  그동안 잘도 팔아 먹더니 이제와서  햄과 소시지가 발암물질이라고 발표한 의도가 무엇인지 궁굼해 집니다.

 

 

 

WHO(세계보건기구) 산하의 국제암연구소(IARC)는 소시지와 햄과 같은 가공육을 먹으면  직장암과 대장암을 유발할 가능성이  높다는 연구보고서를 발표 했는데요  연구 보고서에 따르면  매일 50g의  가공육을 먹으면 직장암에 걸릴 확률이 18% 정도 높아 진다는 증거를 들며 햄과 소시지를 담배와 같은 1군 발암물질에 포함시켰습니다. 뿐만아니라 소고기와 돼지고기 같은  붉은 고기도 2군 발암물질로 규정했는데요  이건 뭐  고기는 먹지도 말라는 말인거 같습니다.

 

 

 

가공육에는 위에서 보시는  유해물질이 포함되어 있다고 합니다.  첫번째 아질산염 및 화합물로  붉은색 보존, 지방 산화 및 박테리아 성장 억제를 위해 첨가되는 물질이라고 하네요  둘째로는 탄화수소 인데 염장, 훈제 시 생성되는 물질입니다. 세번째는 이종환식아민으로 가공육을 튀기거나 구울때 생성이 되는 물질입니다. 마지막으로  염화나트륨이 풍미를 좋게 하기 위해 첨가되는데요 이또한 유해물질에 속하네요   그림에 아래에서 보시면 세계 10대 육류 소비국이 나오는데  호주와 미국이 대표적인 육류 소비국인데  WHO(세계보건기구)의 연구 발표대로라면 호주와 미국에서 직장암과 대장암 환자가 넘쳐나야 하지 않을까 생각이 듭니다.

 



 

 

위에 표는 국제암연구소(IARC)의 발암물질 분류 기준이라고 합니다.  1군은 강력한 발암물질로  석면, 벤젠, 벤조피렌 등이 속하구요  2군A은 발암 가능성이 다소 높은 물질로  에틸니트릴산, 트리클로로에틸렌 등이 있습니다. 2군B는 발암 가능성이 다소 낮은 물질로 휴대폰 전자파, DDT(살충제) 등이 있습니다. 마지막 3군은 발암 가능성이 미약한 물질로 콜레스테롤, 멜라민, 카페인 등을 포함하고 있는데요  햄과 소시지 그리고 가공육은 1군에 속하기 때문에 강력한 발암물질이란 말입니다....ㅠ.ㅠ

 

 

 

위에 그림은 WHO(세계보건기구)가 제시한 암 발생률 증가기준과 한국인 평균 가공육 소비량 그리고 미국인 평균 소비량을  조사한 내용입니다.  한국인의 가공육 평균 소비량은 WHO(세계보건기구)의 암발생 기준에 크게 미치지 못하고 있는 반면 미국인 평균 소비량은  WHO(세계보건기구)의 기준치를 훨씬 초과한 수치를 나타내고 있는데요  햄과 소시지 그리고 가공육 섭취를 많이 하고 있는 호주와 미국 그밖에 나라 사람들은 이번 WHO(세계보건기구)의 연구보고 발표 내용에 어떤 반응을 보일까요?  지금 당장 식습관을 뜯어 고치거나  주식을 바꿀수 있을까요?  이번 발표는 건강을  지키기 위해 알려줘야할 중요한 사실이긴 한데요 막상 햄과 소시지가 발암물질이라고 하니  앞으로 먹지 못할 수많은 음식들이  마음에 걸리네요  한국인 대표 음식 김밥에도 햄이나 소시지가 필수 이고 부대찌개에도 햄이 들어가네요...ㅠ.ㅠ 길거리 먹거리중 핫도그도 가공육이 들어 갈뿐만 아니라  페스트푸드점에서 판매하는 햄버거의 패티역시 가공육이 들어 갑니다.  뭐.... 이런 가공육 뿐만아니라 소고기와 돼지고기도 발암물질 2군에 포함되어 있으니 앞으로 소고기와 삼겹살을 구워 먹는것도 하지 말아야 하는 걸까요??   이번 WHO(세계보건기구)의 발표 이후 식품의약품안전처는  뒤늦게 햄과 소시지등과 같은 가공육과 붉은 고기가 인체에 어떤 영향을 주는지  위해 정도를 평가할 방침이라고 하는데요  식품의약품안전처가 어떤 결과를 발표하느냐에 따라서 국내 가공육 업체와 축산농가에 큰 영향을 미칠것 같습니다. 일단 당장 대형마트와 유통사에서 가공육 매출이 떨어질거 같습니다.   국제암연구소(IARC)의 발표에 반발해서 미국 북미육류연구소(NAMI)는  국제암연구소(IARC)의 발표는 지난친  걱정이며 이론적으로만 위험한 수준이라고 반박했다고 하는데요   어떤 주장을 믿어야 할지 모르겠습니다. 아무튼  지금까지 맛있게 먹어왔고 앞으로도 저는 계속 잘 먹을 생각입니다.  꾸준히 운동하고 관리를 철저히 하면 암이 생길까요? 지나친 걱정과 염려가 오히려 병을 키우지 않을까 생각해 봅니다.

      핫이슈  |  2015.10.28 01:22




담배를 피우게 되면서 들이매시는 흡연의 종류가 여러가지 라는 사실 알고 계신가요?  흔히 알고 있는 직접흡연과 간접흡연은 많이 들어 보셨을꺼 같은데요 제3의 흡연이라는 단어는 처음 들어보실꺼 같습니다. 한 연구기관의 연구 발표에 따르면 제3의 흡은은 직접 흡연과 버금가는 인체에 해로운 영향을 주는 것으로 발표해서 이 실험결과를 접한 사람들에게 큰 충격을 주고 있는데요 제3의 흡연이 얼마나 위험한지 확인해 보실까요?

 

출처:KBS1 뉴스

 

담배를 직접 흡연하는 것을 1차 흡연이라 합니다.

 

 

출처:KBS1 뉴스

 

간접흡연은 아시는 것처럼 담배를 직접 피우지는 않지만 담배를 피우는 사람 옆에 앉아 있으면서 연기를 들이 마시는 것을 간접흡연 또는 2차 흡연이라고 합니다. 간접흡연의 위험성은 이미 익히 잘 알려졌있죠

 

 

출처:KBS1 뉴스

 

제3의 흡연이란 바로 흡연자가 머물러 있던 공간의 가구, 벽, 소파, 카펫, 옷등에 담배에서 나오는 유해성분이 흡착되어 있어서 직접 흡연을 하지 않더라도 담배를 피웠던 사람이 머물러 있던 공간에 있게되면  건강을 해칠수 있다는 것입니다.

 

 

출처:KBS1 뉴스

 

쥐를 이용한 실험결과 정상쥐와 담배에 노출된 곳에 있는 제3의 흡연 쥐에 상태를 관찰한 결과 제3의 흡연을 한 쥐는 이상 행동을 보이는 과잉행동장애 증상을 나타냈습니다.  제3의 흡연이 얼마나 위험한지 1차적으로 확인할수 있는 실험이었습니다.

 

 

출처:KBS1 뉴스

 

두번째 실험은 정상쥐와 제3흡연 쥐에게 상처를 내고 상처 회복 비교 실험을 했는데 정상쥐는 2주뒤에 상처가 거의 아물었는데 제3흡연 쥐의 경우 상처가 쉽게 마물지 않는 결과를 확인 하실수 있습니다.

 

 

출처:KBS1 뉴스

 

제3의 흡연에 노출된 쥐의 건강상태를 확인해 본 경과 비알코올성 지방간과 폐질환을 유발 시키는 사이토킨이 증가한 것으로 확인되었는데요 제3의 흡연은 담배의 독소가 생활공간에 남아 있어서 인체에 유해물질을 계속에서 내뿜고 있기 때문에 새집증후군과 같이 장기적이고 오랜 시간동안 우리 인체에 악영향을 미칠수 있다고 합니다.

 



 

출처:KBS1 뉴스

 

출처:KBS1 뉴스

 

출처:KBS1 뉴스

 

출처:KBS1 뉴스

 

미국 리버사이드 캘리포니아대 연구진의 인터뷰 내용입니다. 제3의 흡연은 직접흡연과 버금가는 피해를 준다고 합니다. 직접 흡연을 하지 않더라도 흡연자가 머물렀던 공간에 노출되면 가구나 벽면등에 남아 있는 유해 성분으로 인해 제3의 흡연을 하게 되고 암이나 기타 질병을 유발 시킬수 있다고 하네요 이전에는 단순히 직접 흡연이나 간접흡연만을 조심하면 된다고 생각해 왔엇는데요 이제는 흡연자가  머물렀던 공간까지도 피해야만 흡연으로부터 안전할수 있다는 새로운 사실을 알게 되었습니다. 아래 위에 정보가 나와 있는 동영상을 올려 드립니다. 시간이 되실때 한번 보시기 바랍니다.

 

 

 

제3흡연의 위험

흡연을 하시는 분들은 좀더 흡연하는 장소를 잘 선택하셔야 할꺼 같습니다. 담배를 완전히 끊을수 있다면 더 좋겠지만 쉬운일은 아닐꺼라 생각이 되는데요 타인의 건강에 피해를 주지 않기 위해서라도 흡연장소를 잘 선택해 주셔야 할꺼 같습니다.  담배라는 것이 정말 몸에 않좋은 것이라는 사실은 알고 있었지만 이정도 일줄은 정말 몰랐네요 담배를 피우고 나면 한줌 연기로 사라질줄 알았는데 생활공간에 남아 있으면서 장기간 인체의 건강을 위협하는 정말 해로운 것이 담배인거 같습니다.

      핫이슈  |  2014.02.05 08:49



코라스's Blog is powered by Dau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