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모 폭행 7세 여아 숨져 - 해당되는 글 1건

요즘은 왜이렇게  듣고 있으면 거북한 뉴스가 자꾸 들려오는지 모르겠습니다.  지난 2월 13일 뉴스를 처음 접했을때는 40대 가출주부가  두 딸중 첫째 딸은(12세) 실종 상태인데 경찰에 신고하지 않았고 또 둘째 딸은 (9세)인데 학교에 보내지 않아서 교육적으로 방임한 혐의로(아봉복지법위반) 구속했다는 보도가 있었다. 이 40대 엄마는 남편과 이혼후 2009년 1월 당시 서울에서 거주하다가 집에서 가출해 친구집을 전전했는데  이 과정에서 전 남편이 두딸을 고향인 경남 고성에 아이들의 할머니가 거주 하는 곳으로 강제 전입신고를 했고  앞서 발생한 장기결석 아동에 대한 전수검사 과정에서 두 아이가 학교에 나오지 않는 것을 경찰이 조사하는 과정에서  지난 1월28일 충남 천안시 동남구에 위치한 한 공장 숙직실에서 작은 딸과 함께 있던 박씨를 붙잡게 되었는데  함께 있어야 할 큰딸이 없는 것을 수상히 여긴 경찰이 이를 집중 추궁했고 처음에는 큰딸이 실종되었다고 진술했지만 경찰은 큰딸이 사망했을 것으로 보고 박모씨를 집중 추궁한 끝에 큰딸이 5년전 폭행으로 숨졌고 이를 암매장 했다는 진술을 확보하게 되었다고 합니다.

 

 

 

경찰의 추궁 끝에 이 40대 엄마 박씨는 자신이 큰딸을 때려서 숨졌고 이를 지인들과 함께 경기도 광주시 한 야산에 암매장 했다고 합니다.  2011년 10월25일경 당시 7살이던 큰 딸이 함께 살던 집주인 이씨(42세,여)의 가구를 훼손했다는 이유로 베란다에 감금하고 30분간 종아리와 허벅지를 회초리로 때렸고 다음날 오전 집주인 이씨가 아이를 테이프로 의자에 묶고 30분간 더 폭행을 했다고 합니다. 이 과정에서 집주인 이씨는 박모씨(엄마)에게 "아이를 잡으려면 제대로 잡으라"고 했다는데요...ㅠ.ㅠ 엄마인 박씨는 자신의 큰딸이 의자에 묶인체 폭행을 당하는 모습을 보고도 말릴 생각은 하지 않고 그냥 출근해 버렸고 오후가되어 이씨로부터 아이가 이상하다는 연락을 받고 집에 돌아와 보니 박씨의 큰딸은 이미 숨져 있었다고 합니다.  박씨가 출근한 사이 집주인 이씨가  얼마나 심하게 폭행을 했는지는 알수가 없네요???  엄마 박씨는 큰딸이 말을 듣지 않는다는 이유로 베란다에 감금하고 하루에 한끼만 밥을 주었다고도 하는데요  한참 클나이에 식욕도 왕성했을 아이가 먹는 것도 제대로 먹지 못하고  겨울 초입인 10월에 베란다에 감금당했으니 굶주림과 추위로 인해서  저체온증 같은걸로 사망한건 아닐까 싶네요  폭행을 죽을 만큼 했을수도 있겠지만  추운날에 베란다에 감금했으니  이것도 아이가 사망하는데 한 원인이 되지 않았을까 생각이 듭니다.  썩을 인간들  아이는 하루 한끼만 먹여서 굶주리고  추운곳에서 추위에 떨때 따스운 방바닥에서 두다리 뻗고 잠을 잤겠죠?? 

 

 

 

자신들의 잘못을 감추기 위해 숨진 아이는  캄캄한 밤에 경기도 광주에 한 야산에다가 암매장 했다고 하는데요 이 암매장 과정에  엄마 박모씨 그리고 함께 거주했던 박모씨의 동창생 백모씨(42세) 그리고 집주인 이씨(42세)가 시신을 유기하는 것을 도왔다고 하는데요  당시 너무 어두웠고 5년이라는 시간이 흘러 정확히 어디에 시신을 묻었는지  기억하지 못한다고 했다가  당시 시신을 유기할때 사용했던  호미를 시신 유기장소에 버려뒀다는 진술을 바탕으로  금속탐지기를 이용해 대대적인 수색을 벌인끝에 백골상태의  7세 여아의 시신을 발견하게 되었네요

 



 

 

부천에서 벌어졌던 11세 소녀 학대 사건이 세상에 알려지면서 봇물처럼 터지는 친부모들에 의한 자녀 살해 사건이 계속해서 밝혀지고 있네요  11세 아들을 살해후 시신을 훼손해서 냉동보관했던 아버지, 중학생 딸을 살해후 11개월이나 방치한 목사 아버지, 그리고 7세 딸을 추운날씨에 베란다에 감금하고 폭행해서 숨지게한 엄마까지.... 그리고 아직도 소재가 파악되지 않은 장기결석 아이들??  부모들에 의한 끔찍한 자녀 살인 사건은 앞으로도 계속 뉴스에 등장 할지도 모르겠습니다.  우리나라에서 한해 동안 실종되는 아이들은 3~4만명 정도가 된다고 합니다. 이중 99%가량은 찾아서 부모들에게 돌아가고 있지만 1%가량은 영구실종 아동으로 영구실종 아이들이 점점 늘어가고 있다고 합니다.  이 아이들은 도대체 어디로 사라진 걸까요??  취학연령의 아이들에 대한 전수 검사만 진행할 것이 아니라  영구 실종아이들에 대한  전수검사도 진행해 봐야 하는건 아닐지??  그리고 이런 아이들을 상대로한 학대 및 살인에 대해서는 관용의 원칙이 적용되지 않기를 바래봅니다.

      핫이슈  |  2016. 2. 15. 23:52
name ::   password :: blog :: secret
등록



코라스's Blog is powered by Dau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