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하철 - 해당되는 글 2건

 

서울시가 대중교통 환승제한 횟수를 최대 5회애서 3회로 줄인다는 계획을 발표했다고 합니다.   버스를 타고 지하철을 이용해 서울로 출근을 하고 있는  대중교통 이용자들에게는   별로 유쾌하지 못한 소식입니다. 저역시 차를 집에 세워두고  힘들더라도 대중교통을 이용해서 출퇴근을 하고 있는데요 그 이유는 환승할인이 적용되면  출퇴근에 들어가는 비용이 그만큼 적게 들기 때문에  차를 끌고 출근하기 보다는 대중교통을 이용해 왔는데요  서울시의 계획안 처럼 기존의 환승제한 횟수를 최대 5회에서 3회로 줄일 경우에  저처럼 자가용을 소유하고 있으면서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이용자들이  과연 대중교통을 계속해서 이용할지 모르겠습니다. 버스환승 할인 적용 도입의 취지는 대중교통의 이용을 늘림을 통해서 대중교통의 적자를 해소하고 자동차 운전자의 대중교통 이용에 따른 교통혼잡을 줄이고  환경문제도 개선할수 있다는 복합적인 측면에서의 긍정적 측면이 받아 들여 졌던 것으로 생각이 되어지는데요  그럼에도 불구하고 버스업계가 지속적인  적자에 허덕이고 있다는 이유로  버스환승 횟수를 줄이고  요금을 인상하게 된다면  결과적으로 모든 불이익은 대중교통 이용자가 떠 않아야 하는 것입니다.

 



 

 

서울시는  국토교통부로부터 심의를 받아 확정·고시한 '도시교통정비 기본계획에 대중교통 운임조정 시기를 조례에 명문화하고, 시내버스 재정지원 기준금액을 산정해 기준금액 대비 총 운영적자 비율이 적정 수준보다 높아지면 요금 인상을 추진할 방침"이라고 밝혔다고 합니다. 또 버스 요금은 3∼4년에 한 번씩 요금 인상이 이뤄져 물가상승률을 반영하지 못하는데다 요금 인상 조짐이 보일 때마다 시민의 반발도 큰 상황"이라며 "2년에 한 번씩 요금을 인상하는 방안을 추진 중"이라고 밝히면서 서울 대중교통 환승 제한 이유를 설명했다고 하는데요  시내버스 재정지원 금액도 시민의 세금으로 지원해주고  또 버스업계의 재정 적자를 매꾸기 위한 요금인상도 시민보고 떠 안으라는 식의  정책추진은 누구의 머리에서 나오는 것인지 궁굼합니다.   더 황당한 것은  출퇴근 시간대에는 요금을 많이 받고, 붐비지 않는 시간과 출퇴근 시간이라도 혼잡하지 않은 지역에서 탑승하는 승객에게는 적게 받는 방식으로 요금체계를 개편할 계획이며 또 완전거리비례요금제도를 도입해 단독·환승 구분없이 같은 거리를 이용할 경우 동일 요금을 부과해 형평성을 제고하기로 했다고 하는데요  출퇴근 하는 직장인이 봉입니까?  출퇴근 할때 콩나물 시루처럼 버스에 끼어타고 다니는 피곤한 직장인들한테 요금을 더 받아 챙기겠다는 발상이라니?  정부도 세금인상은 없을꺼라고 호언장담하고는  전기세부터 시작해서 자동차세니 뭐니 줄줄이 세금올려서  국민들 호주머니 털어가고 있는마당에 서울시도 팔걷고 한몫 거들고 있네요    유리지갑이라 불리는 일반 서민들의 주머니 털어갈 생각좀 그만하고 대기업의 총수나  고수익자들에게 많이 번만큼 세금을 더 내게하는 정책이나 추진했으면 좋겠네요  그리고 버스요금이나 다른 대중교통 요금인상에 앞서 서비스 질이나 좀 개선하고 요금인상을 하던가 하세요 10년전이나 지금이나 똑같이 변한게 없는데 요금은 왜자꾸 올리나여? 받는 서비스의 질은  형편없는데 말이죠

      핫이슈  |  2014. 12. 9. 23:40
name ::   password :: blog :: secret
등록




 

[상기 사진 이미지는 본 사건과 상관이 없습니다.]

 

지하철 등교 여중생을 1년동안 성추행해온 40대가 징역 5년형을 선고 받았다는 뉴스를 봤습니다.  42살 회사원인 이모씨는 지난해 5월부터 올해 6월까지 무려 1년동안 아침 출근시간에 15살 A모양을 지속적으로 성추행 해온 혐의로 체포되었는데요~ 이모씨는 A양의 등교시간에 맞춰서 지하철을 타고 출근하는 붐비는 시간에 지속적으로 A양을 성추행해온 것으로 밝혀져서 충격입니다.  그리고 더 경악할 만한 것은 지난 6월 이모씨의 지하철 성추행을 견디지 못하고 지하철을 내려 도망치는 A모양을 따라 지하철에서 내린 이모씨는 A모양을 인근 건물 주차장에서 성폭행 하려다 추행 장면을 목격한 다른 사람의 신고로 체포되었다고 합니다.

 

 

 

1년이라는 시간동안 A모양이 지속적으로 성추행을 당할수 밖에 없었던 이유는 수치심에 이모씨의 성추행을 신고하지 못했기 때문인 것으로 밝혀져서 안타까움이 크네요~~ 이제 겨우 15살이라는 어린 학생이 성욕에 이성마저 마비되어 버린 42세의 악마같은 놈에게 1년간 유린당했으니 얼마나 정신적인 충격이 컸을까요?? 자기 딸과 같은 어린 나이의 학생을 성추행 하면서 아무런 양심의 가책도 없었던 이모씨에게 법원이 내린 형량은 징역5년, 신상정보 공개·고지 10년, 위치추적 전자장치 부착 6년을 명령했다고 하는데요~ 한 어린 소녀의 인생을 파탄에 빠뜨린 사람에게 고작 징역 5년이라니 말이되나여?? 성범죄자의 재범률도 엄청 높다고 하는데~ 이런 사람 일찍 풀어놔 봐야 또 같은 범죄 저지를꺼 뻔한데~  한 징역 40년은 살도록 해야 하는거 아닌지 모르겠습니다.

 



 

 

올해초 1월부터 4월까지 지하철 성추행범 검거 건수는 계속 증가 추세였는데요~ 6개월이 지난 지금은 아마도 더 많은 성추행범이 검거 되었을꺼라고 생각이 됩니다.  지하철 노선마다 약간씩 성추행 범죄의 건수가 차이가 나는데 이는 출근 시간 때에 인파가 가장 많이 몰리는 노선이 틀리기 때문이기도 합니다.

 

 

 

지하철 성추핼 발생 장소는 지하철 2호선과 1호선이 가장 높은것으로 조사되었구요~ 성추행 시간대는  출퇴근 시간대가 가장 높은 것으로 밝혀졌는데요~ 사람들이 많으면 범죄가 낮을꺼라는 우리들의 상식과 틀리게 범죄율이 높은 이유는 사람들의 무관심과 성추행을 당하는 여성들이 수치심에 신고를 꺼려 하기 때문인것 같습니다. 이런 성범죄 자들을 뿌리 뽑을수 있는 방법은 성추행 시도가 있을때 소리치거나 큰소리로 성추행에 대한 강한 거부의사로 성추행범이 모욕감을 들게 해줘야 이번에 1년간 성추행을 당했던 여중생과 같은 피해를 당하지 않습니다. 성추행 범은  자신의 성추행이 성공했을때  상대가 아무런 저항을 하지 않으면 더욱 과감해지고 더 자주 성추행 범죄를 저지르려고 하는 성향이 있는 것 같습니다. 아무튼  이번 사건을 바라보면서 좀더 이런 범죄에 대한 처벌을 강화해야 하지 않을까도 생각해 보게됩니다.  그리고 이번 성추행 범죄자 이모씨의 형량은 좀더 장기로 늘려줬으면 하는 개인적인 바램입니다.

 

      핫이슈  |  2013. 10. 27. 21:11
가족들이 불쌍하다
.
오타
2013.10.28 00:11 댓글에 댓글수정/삭제
목욕감이 아니라 모욕감
.
준경찰
2013.10.28 01:23 댓글에 댓글수정/삭제
강제추행죄는 최대 10년이나 상습시 반가중되서 최대로받아도15년이니 뭐 .
.
헐...
2013.10.28 01:56 댓글에 댓글수정/삭제
하여튼 저 범죄자년들 애효 성추행1년에 징역 겨우5년이란다 술마시고 했다하면3년되겠네 ㅅㅂ 아니 왜 저렇게 사회에 쓰래기고 병.신이며 졷같은것들을 사회에 풀어주고 싶어서 안달이낫냐 우리법은? 내가 저 새 끼 나올때 술마시고 가서 저 새 끼 자 지 짜르고 술마셨다그러고 3년만에 나온다
.
사토링
2013.10.28 03:47 댓글에 댓글수정/삭제
헐...대박 1년동안 성추행이면 그학생은 엄청 스트레스에 시달리고 정말~어후 그런놈이 왜 5 년? 미친...최소 10년은 해야지. 머...가정이 있다면은 그의 가족이 불쌍하네....쯔쯧...
.
식칼
2013.11.15 13:33 댓글에 댓글수정/삭제
식칼로성기도려내야지저새기출소날
.
name ::   password :: blog :: secret
등록



코라스's Blog is powered by Dau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