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당방위 - 해당되는 글 2건

지난 24일 새벽 노원구 공릉동의 한 다세대 주택에서 끔찍한 살인 사건이 일어 났는데요  이게 무슨 드라마나 영화에 나올 법한 내용 같네요  휴가를 나온 군인이 대문이 열린 주택에 침입해 흉기로 여성을 살했고  이 여성과 동거하던 남성은 동거녀의 비명을 듣고  여성의 방으로 달려가다 살인범인 군인과 맞닥뜨려 실랑이를 벌이다가  살인범이 손에 들고 있던 흉기를 빼앗아  범인을 칼로 찔러 사망에 이르게 했는데요   경찰은  이 동거남을 살인혐의로 입건해 조사를 벌이고 있다고 합니다.

 

 

 

일명 공릉동 살인사건 또는 휴가군인 살인 사건으로 알려진 이 사건은 뭔가 석연치 않은 구석이 있어서 논란이 되고 있는데요  일단 CCTV에 찍힌 살해 군인  장모상병의 모습입니다. 장모 상병은 강원도 고성에 있는 부대에서 현역 복역중이었고  지난 22일부터 다음달인 10월1일까지 정기휴가를 나온 상태였는데요  이 늦은 새벽에 왜? 남에집 대문으로 들어서고 있는 것일까요?  손에는 아무것도 들고 있진 않아 보이는걸로 봐서 흉기는 집안에 있는것을 사용한거 같아 보입니다.

 



 

 

장상병이 집으로 들어간지 채 6분도 지나지 않아서 한 남성이 뒤 머리에서 피를 흘리며 집밖으로 나와 도움을 요청하는 모습이 담긴 CCTV입니다.   CCTV에 찍힌 시간은 약 6분정도 인데요  정상병이 집으로 들어간지 6분만에  집안에서 잠을 자고 있던 여성을  살해하고  집밖으로 뛰쳐나온 남성과 사투를 벌이다  살해된 여성의 동거남에게  칼에 찔려 사망했다는 것인데요  이렇게 짧은 시간안에 집안에 들어가서 흉기를 찾아서 살인을 할수 있었을까요? 계획된 살인이 었다면  흉기를 준비해서  찾아가 살인을 했겠지만  그게 아니라면 집안에서 흉기를 찾아서 살인을 하기까지는 오랜 시간이 걸리지 않을까요?  장상병이 무슨 목적으로 이집에 들어갔는지는 아직 정확히 밝혀 진것은 없는 상황인데요  잠자고 있는 여성을 성폭행하려고 시도했다면 여성의 반항으로 인해서 살해하는데 까지 더 오랜 시간이 걸렸을꺼 같은데요  혹시 장상병은  여성을 살해하기 위한 목적이 아닌 다른 목적이 있어서 이 집에 들어간게 아닐까요?  길을 걷던 도중 집안에서  비명소리를 듣고 도와주기 위해서라든지?

 

 

 

숨진 여성 박씨와 함께 살던 양모씨는  장상병에게 흉기에 찔려 얼굴에 부상을 입었다고 하는데요  이 동거남 양모씨의 진술에 따르면  양모씨는 다른방에서 자고있던 동거녀의 비명소리를 듣고 놀라서 깬 양씨는  자신의 방으로 들이닥친 장상병과 몸싸움을 벌이는 과정에서 장상병이 들고 있던 흉기를 빼앗아 장상병의 등과 목을 찔러 사망에 이르게 했는데요  이분 대단하죠? 잠에서 깬지 얼마 되지도 않은 상태에서 20대의 건강한 장정과 몸싸움을 벌여서 흉기를 빼앗았을뿐 아니라 정확히 목을 찌르고 또 배가 아닌 등에 칼을 찔러 사망에 이르게 할 정도면 이분  특수요원 수준의 유단자 이신듯 하네요

 



숨진 여성 박씨와 장상병은 전혀 일면식이 없는 모르는 사이였던 것으로 알려지고 있는데요  장상병은 도대체 무슨 이유로 이집에 들어간 것일까요? 죽었을니 그 이유를 알수 있는 방법이 현재로써는 없는 상태이구요  사망한 박모씨는  성폭행 흔적이 없었다고 하구요  장상병이 집안을 뒤진 흔적도 없었다고 하는데  이것도 그냥 묻지마 살인일까요?

 

이웃주민들의 증언에 따르면 집주인 박모씨의 살려달라는 울부짖음을 들었다는 기사 내용이 있었는데요  숨진 박모씨는 그렇다면  깨어 있었다는 이야기 이고 분명히 주변 사람들에게 도움을 요청하고 있는 상황이었다면  CCTV에 찍힌 장상병이 집안으로 들어간 시간과  도움요청 시간만 확인해 보면  박씨를 죽인 범인이 장상병인지 아니면 동거남인지 알수 있지 않을까요?  만약에 장상병이 박모씨의 도움요청 비명을 듣고 집안에 들어간 것이라면 살인 현장을 목격한 장상병 역시 죽어야 하는 목격자가 되기 때문에  동거남 양모씨가 살해한 것은 아닐까요?  일반적으로 마주보고 다투다 흉기로 찌른다면 가슴이나 복부등을 찌르게 되지 않을까요? 목을 찌른다는 것은 바로 죽여야 하는  살해 목적이 있어야 할꺼 같구요 방어적인 측면에서 목을 찌르진 않을꺼 같습니다 등쪽은 더더욱  상식적으로 이해가 되지 않구요  뭐.... 동거남이 박모씨와  장상병 모두를 살해 했다고 장담하긴  어렵지만 아무튼 장상병과의 다툼 과정이 정말  정당방위였는지는 명확히 밝혀 져야할 부분인건 확실한거 같습니다.  동거녀를 살해한 범인에 대한 분노로 의도적으로 살해했을 가능성도 배제할수는 없으니까요  아무튼 정확한 수사를 통해서 사실 관계가 밝혀 졌으면 좋겠습니다.

      핫이슈  |  2015. 9. 25. 03:12
2015.09.29 16:23 댓글에 댓글수정/삭제
비밀댓글입니다
.
2015.10.09 21:58 댓글에 댓글수정/삭제
장상병이 만취상태에서 돌아다니다가 다쳐서 집집마다 돌아다니면서 반창고를 달라고 부탁했다네요 따라서 제가 보기엔 남편분이 아내분과 싸움도중 아내분을 살해하고 반창고를 구하러 온 장상병이 아내가 죽은걸 보니 장상병까지 살해하고 자해한 다음 덮어씌우는 것 같아요 근거론 당시 아내분이 비명지른 시간이 장상병이 집에 들어간 시간보다 1분이 더 일찍 일어났다네요
.
name ::   password :: blog :: secret
등록




 

 

오늘 밤 그것이 알고 싶다 944회에서는 지난 5월 26일 발생한 파주모텔 토막살인 사건의 진실을 밝힌다고 합니다. 이번주 제목은 검정미니스커트 여인의 비밀, 모텔 살인 미스터리 입니다.  제목에서 아실수 있겠지만 이 사건의 용의자는 30대 후반의 여성인데요 그녀는 왜?? 무슨 이유로 사람을 토막살인하는 끔찍한 살인을 저지른 것일까요??  오늘 밤 그것이 알고 싶다를 통해서 이 잔인하고 끔찍한 사건의  진실을 확인해 보시기 바랍니다. 방송에 앞서 이 사건에 대한 내용을 정리해 보겠습니다.

 

#파주모텔 토막살인 사건 언론 보도~

 

[파주 30대 여성 토막살해 사건-출처:YTN뉴스]

 

그것이 알고 싶다에서 진실을 밝히고자 하는 파주모텔 토막살인 사건과 관련된 YTN보도 뉴스입니다.   동영상을 통해서 확인해 보시면 아시겠지만 검은 미니스커트를 입은 여성이  모텔CCTV를 통해서 찍힌 동영상입니다. 오늘 그것이 알고 싶다의 제목이 검정 미니스커트 여인의 비밀로 정해진 이유를 아실수 있으시죠? 이번 사건은 피의자 A씨가  지난 26일 인터넷 채팅을 통해 알게된 B씨를 경기도 파주시의 한 무인모텔로 유인해 미리 소지하고 있던 30CM길이의 흉기로  가슴과 목등을 30여 차례 찔러 살해한후에 인근 상점에서  전기톱과 비닐, 세제등을 구입해온 후에 전기톱을 이용해 시신을 훼손하고  절단한 두다리와 상반신을 각각 검정색 이민용가방과 비닐에 나누어 담아서  비닐에 담은 두다리는 파주시 주변 농수로에 버리고 상반신을 담은 이민용 검은 가방은 인천 남동공단 골목길에 유기한 엽기적인 사건입니다.  B씨의 시신이 담긴 이민용 검정가방은 B씨가 살해된지 5일이 지난 5월31일 행인에 의해서 발견되어 경찰에 신고되었고 경찰은 인근 CCTV를 확인해 피의자A씨를 강도살인 혐의로 긴급 체포했다고 합니다.

 

# 검정 미니스커트 여인은 왜? 끔찍한 토막 살인을 저질렀을까?

 

 

 

언론 보도를 보면 그녀는 인터넷 채팅을 통해서 B씨를  파주시의 한 무인 모텔에서 만났는데요~ 서로 모르는 30대 후반의 여성과 50대 남성이 모텔에서 만난이유는 무엇이었을까요? A씨와 B씨는 서로 모르는 사이었다는 것에 주목해 보면 A씨는 돈을 목적으로 조건만남을 B씨에게 제안을 했고 이 50대 아저씨는 자신보다 14살이나 어린 여성의 유혹에 혹해서 죽을지도 모르고 파주시의 무인모텔까지 달려갔던거 같습니다.  하지만 그곳에서 B씨는 자신의 욕정을 채워보지도 못하고 A씨에게 무려 30차례나 흉기에 찔려 사망하게 되었을 뿐만 아니라 죽어서도 시신이 절반으로 나뉘어지는 끔찍한 훼손을 당하게 되는데요~ 돈을 목적으로 해서 남자를 유인한 A씨는 왜? B씨를 살해하게 된 것일까요?  살해 혐의를 받고 있는 피의자 A씨는 B씨가 강제로 성관계를 가지려고 해서 우발적으로 살인을 저지른  것이라며 자신의 정당방위를 주장하면서 오히려 자신이 피해자라고 주장하고 있는데요~ 과연 이 사건의 진실은 무엇일까요??


 

# 그녀는 단독 범행일까? 공범이 존재할까?

 

 

 

파주무인 모텔 CCTV에 찍힌 검정 미니스커트 여인의 모습입니다. 검정이민가방을 끌고 나가는 모습인데요 저 가방안에 B씨의 잘려진 상반신이 들어 있었다고 합니다. 30대 후반의 젊은 여성이 저지르기에는 너무나 끔찍한 살인 사건인데요 과연 그녀 혼자서 이런 살인을 저지른 것일까요??  경찰 조사에서는 CCTV를 통해서 그녀의 단독 범행을  확인했다고 합니다.  그녀는 B씨가 자신을 강간하려해서 자신을 보호하기 위해서 호신용으로 가지고 다니던 칼을 이용해 B씨를 우발적으로 살해했다고 진술했다가 또 얼마 지나지 않아 자신을 B씨를 죽이지 않았다고 주장하면서  진술을 뒤바꾸기도 했는데요 마무런 전과도 없던 그녀가 이렇게 끔찍한 살인을 저지른 이유가 정말 궁굼해 집니다.

 

 

# 우발적인 살해인가? 계획된 범죄인가? ( 싸이코패스나 소시오패스는 아니었을까?)

 

 

검정미니스커트의 그녀는 왜? 살인을 저질렀을까? 그녀는 왜? 자신이 B씨를 살해하지 않았다고 주장하는 것일까? 그녀가 단독으로 살인을 저지르고 시신을 유기한 것일까? 그녀의 진술처럼 B씨가 강제로 성관계를 가지려해서 우발적으로 살인을 저지르게 된것일까?  파주무인모텔에서 벌어진 이 끔찍한 살인 사건의 진실이 궁굼해 집니다. 일단 경찰이 밝힌 그녀의 범행은 계획된 범죄라는 판단입니다. 사전에 치밀하게 살인을 준비했다는 것인데요  그  이유를  살펴보면 일단 아무도 없는 무인모텔에 투숙 했다는 점입니다. 그리고 살해후 전기텁과 비닐 세제등을 구입해 시신을 반으로 나누고 살해의 흔적을 지웠다는 것입니다. 일반적으로 우발적인 살인을 했다면 그녀는 살인을 했다는 두려움 때문에 이런  행동을 보이긴 힘들었을 것입니다.  그리고 결정적인 그녀의 살해 동기를 확인 할수 있는 것은 A씨가 B씨를 살해한 다음 이튿날 일산의 한 귀금속 가게에서 B씨의 신용카드로 반지와 목걸이등 300만원 상당의 귀금속을 구매한 사실이 드러났는데요 우발적인 살해를 했다고 주장하는 A씨가 살인을 저지르고  시신을 훼손하기까지 했는데도 태연하게 귀금속 가게에서 B씨의 신용카드로 귀금속을 구입했다는 것은 그녀가 우발적으로 범죄를 저지른 것이 아니라 계획된 범죄였다는 것을 확인 할수 있습니다.  이번  파주모텔 토막살해 사건의 피의자인 A씨는  싸이코패스나 소시오패스 환자가 아닐까?? 생각이 되어 집니다.  이사건을 보니 용인10대 소녀 토막살인 사건과 수원에서 벌어졌던 오원춘 토막살해 사건등이 떠오르네요~ ㅠ.ㅠ 돈 때문에 사람을 아무렇지 않게 살해 한다는 것이 정말 무섭습니다.  자신의 결백을 주장하는 A씨에 대한 비밀 또는 진실이 오늘 밤 방송되는 그것이 알고싶다를 통해서 밝혀질지 지켜봐야 할꺼 같습니다. 

      핫이슈  |  2014. 6. 28. 16:45
name ::   password :: blog :: secret
등록



코라스's Blog is powered by Dau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