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매트 - 해당되는 글 2건

 

 

경북 안동의 한 산부인과에서 참으로 안타까운 사고가 발생했습니다.   안동에 있는 한 산부인과에서 전기 매트위에 신생아 두명을  올려 놓고 제대로 돌보지 않아  두 신생아가 화상을 입었는데요 한 신생아는 4도 이상의 중화상을 입어 현재 생명이 위독한 상황이라고 합니다.  신생아 실에서 아이들의 저체온을 방지 하기 위해 사용하는 매트가 오작동해서 사고가 발생한 것인지  신생아를 돌봐애 하는 담당자가  관리를 제대로 하지 못해서 발생한 사고인지  조사가 이뤄져 봐야 하겠지만  매트가 오작동 하였더라도 조금만 주의깊게 아이들을 돌봤더라면 이런 끔찍한 사건이 발생하지 않았을 텐데 안타깝기 그지 없네요

 

 

 

안동 산부인과 신생아 화상 사건이 논란이 되는 이유는 병원이 신생아들의 화상과 관련하여  사고를 은폐하려는 시도가 있었다는 것입니다.  이번 사건의 전말은 이렇습니다.  피해 신상아의 부모인 A씨가 지난 5일 오전10시47분께 안동의 A산부인과 병원에서 둘째 딸을 제왕절개로 출산했습니다. 그리고아이는 건강상 별다른 이상이 없었고 가족들의 확인을 거친 뒤 체온 유지를 위해 신생아실 인큐베이터로 옮겨졌는데요 다음날인 6일 오전 6시 45분께 A산부인과 병원으로부터 “아이가 청색증이나 패혈증 증상을 보이고 숨을 잘 쉬지 않아 큰 병원으로 옮겨야 한다”는 통보를 A씨에게 했고 A씨는 119 구급차를 이용해 인근에 큰 병원으로 아이를 옮겼는데요 병원측에서는 아이가 청색증이 아닌 등과 엉덩이에 중화상을 입은것 같다면서 화상전문 병원으로 아이를 이송해야 한다는 말을 듣고 또 다시 구급차를 이용해 서울의 화상전문 병원으로 이동해 진찰한 결과 등과 엉덩이에 4도 이상의 화상을 입었다는 진단 결과를 듣게 되었다고 합니다.  아이가 화상을 입게된 원인을 규명하던 A씨 부부는  안동의 A산부인과에서 ‘신생아들의 체온을 유지하기 위해 인큐베이터 내에 전기 매트를 깔아두었는데 오작동한 것으로 보인다’는 말과 ‘같은 인큐베이터에 있던 또다른 신생아도 화상을 입었다’는 진술을 받았습니다. 그리고 A씨 부부는 “화상에 대해과실이 있음을 인정한다”는 요지의 각서를 받는 한편 해당 전기 매트도 확보했다고 하는데요  A산부인과 측은 처음에 신생아가 화상을 입었다는 사실을 숨기기 위해 청색증이 있으니 큰병원으로 가보라는 식으로 대처했기 때문에 A씨 부부는 더욱 분노하고 있는 상황입니다.

 



 

A산부인과 병원은 이번 사고와 관련하여 아무 할말이 없다는 입장을 밝힌 상태인데요 병원측의 잘못을 숨기려고 한것도 그렇고  사고에 대한 입장 표명도 그렇고 참으로 무책임한 병원이다라는 생각이 드는데요 사고의 원인 규명을 철저히 해서  다시는 이런 끔찍한 사고가 일어 나지 않도록 해야 할꺼 같습니다.  지금 현재 4도 이상의 화상을 입고서 위독한 상태에 빠진 신생아가 부디 회복되어 져서 부모의 품에 건강하게 돌아갈수 있기를 바랍니다. 그리고 아이들을 다루는 병원에 보다 철저한 안전관리를 실시 해서  이런 사고가 재발 되지 않도록 철저하게 관리해야 할꺼 같습니다.

 

      핫이슈  |  2014.09.12 23:57




 

요즘 텔레비젼 홈쇼핑을 틀어보면 온수매트 방송이 많이 나오는데요 과거 겨울천 온열기로 많이 사용하던 전기장판은 전자파가 과다하게 발생되기 때문에 몸에 해롭고 때문에 전자파가 나오지 않는 온수매트를 사용하라는 방송 내용이 주를 이루고 있습니다.  겨울철 추위를 해결하기 위해서 사용하는 온열기가 건강을 해치는 원인디 된다면 솔직히 사용하고 싶은 마음이 않생기겠죠??  그렇다면 정말 방송에서 나오는 것처럼 온수매트는 전자파가 발생하지 않는 걸까요??

 

 

 

얼마전 MBC 불만제로 방송프로그램에서 온수매트 보일러 전자파 실험을 한 결과표인데요~ 실제로 온수매트 위에서 전자파 측정을 하면 전자파가 측정되지 않지만 온수매트의 물을 데유는 보일러에서 다량의 전자파가 측정이 되었다고 합니다. 그러니까 완전히 전자파가 없는 온수 매트는 없는 거죠~ 온수매트 보일러와 최소 40cm이상은 떨어져 있어야 전파의 영향을 덜 받을수 있다고 합니다.

 

 

 

위에서 보시는 것이 온수매트와 전기 매트의 전자파 발생 위치인데요 실제로 매트위에 누워서 잠을 잘때 전자파가 발생되는 위치와 신체가 40cm이상 떨어진체 잘수 있는 제품은 없는것 같습니다.  기존의 전기 매트보다는 온수매트가 좀더 전자파 발생위치가 떨어져 있는 것은 사실이지만 어쨌거나 전자파를 발생 시키고 있는 것이 사실인데 100% 전자파의 위험에서 벗어 날수 있다는 식의 과대 광고는 소비자들을 농락하는 행위가 아닐까 생각이 듭니다.

 



 

 

겨울철 추위를 이기려는 소비자들의 심리를 이용한 상술이 전자파로 인한 또 다른 피해자들을 만들어 내고 있는건 아닐지  걱정이 되는데요 온수매트의 가격은 전자파가 발생되지 않는 다는 광고를 통해서 기존 전기매트 보다도 훨씬 고가에 판매가 되고 있는데 결국 전자파의 위험을 완전히 제거 할수 없는 제품이라면 전기매트와 차별적으로 고가의 정책을 쓰는 것도 사기라면 사기일꺼 같습니다.  전자파로 부터 건강도 지키고 추위도 이기는 방법은  내복이나 히트텍과 같은 발열성 내의를 착용하시고 두터운 이블을 덥고 주무시는 방법이 좋지 않을까 생각해 봅니다.  과장된 상술에 놀아나서 몸도 망가지고 돈도 낭비하는 일이 생기지 않도록 말이죠^^

      핫이슈  |  2013.12.04 23:31



코라스's Blog is powered by Dau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