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승연 - 해당되는 글 2건

오늘밤 방송되는 그것이 알고싶다. 989회는 지난 2012년 발생한 산부인과 의사의 시신 유기 사건을 다룬다고 합니다. 일명 우유주사 시신유기 산부인과 의사 살인사건으로 불리며 세간에 큰 논란이 되었는데요   향정신성 의약품의 일종인 일명 우유주사(프로포폴)를 투약하고 내연 관계에 있던 의사와  성관계를 갖던 여성이 사망하자  이 산부인과 의사가 사망한 여성을 한강 잠원지구 주차장에 자신의 차량에 유기한체 버려두고 간 사건으로 여성을 숨지게 한 강남H산부인과 의사 김모씨는 징역 1년 6월과 벌금 300만원을 선고 받았습니다.

 

 

 

이 사건이 이슈가 되었던 이유는  사망한 이 여성이 촉망받는 신인 여배우 였기 때문인데요  동덕여대 출신의  이경현 이라는 이름의 여배우이고요  2005년 KBS2 TV아침드라마 "걱정하지마"에서 다정이라는 역할로 출연했었고 MBC 에서 방송되었던 "안녕프란체스카3"에 카메오로 출연하는 한편  TV특종 놀라운 세상의 패널로도 활동했던 배우라고 합니다.  당시 우유주사  사망사건의  여성이  유흥업소  종사자, 일명 텐프로 출신 여성으로 보도 되기도 했었는데요  사망한 이경현 씨는 대학교 2학년때 부터 유명 기획사와 전속 계약을 맺고 각종 드라마와 예능프로그램에도 활발하게 출연했던 것으로 알려지면서  각종 포털 실시간 검색에 오르는가 하면 이 사건이 당시  안철수 의원의 대권출마 선언 이슈를 덮으려하는게 아니냐는 음모론으로까지 확산되었었다고 합니다.

 

[출처: MBN 시사기획 맥 37회(3)-'죽음의 마취제' 프로포폴, 우유주사의 늪]

 

관련 사건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MBN 시사기획 맥 37회를 모시면 자세하게 나와 있네요   그것이 알고싶다 에서는 왜? 약 3년전에 발생한 사건에 대해서 방송을 준비한 것일까요?  당시 여성을 숨지게 했던 의사는 징역형과 벌금형을 선고 받았는데 말이죠   문제는  사건 가해자인  의사 김모씨의 형량이 불과 1년6월과 벌금 300만원 이었는데요 엄밀히 말하면  살인을 저지른 사람의 형량치고는 너무 형량이 낮다는 생각이 듭니다.  [재판부의 형량 선고 이유를 보면 "피고인이 약품의 효능을 제대로 숙지하지 않고 일부는 사용법에도 맞지 않게 사용했다"며 "일반적 의료사고와 사건의 성격이 다른 만큼 같은 업무상 과실치사라도 죄질이 불량해 엄격히 죄를 물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사망 원인이 부정확한데도 적절한 조치를 취하지 않고 사체를 유기해 유족의 상처가 크고 엄한 처벌을 탄원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다만 "김씨가 반성하는 점과 피해자 유족을 위해 2억5천만원을 공탁한 점, 금고 이상 형이 확정되면 의사면허가 취소되는 점 등을 함께 고려했다"고 덧붙였다] 여기서 주목할 부분은 의사면허가 취소된다 인데요  이렇게 취소된 의사면허는 통상 3년이 지나면 재 발급을 받을수 있다고 합니다.

 

 

 



 

[사진출처:그것이 알고싶다. 미리보기] 

 

2007년 경남 통영에서 수면내시경 중인 환자를 성폭행한 인면수심의 내과 의사의 경우 역시, 진료행위를 할 수 있는 게, 현행 제도상 가능한 현실이었다. 여전히 벌어지고 있는, 약물의 오남용, 나아가 비윤리적 행위들 후에도 의료행위를 지속할 수 있는 ‘의사의 자격’을 어떻게 이해해야할까?  그것이 알고싶다. 제작진은 989회 방송을 통해서 ‘산부인과 의사 시신유기 사건의’ 아직 남은 의문점을 추적해 보고, 의료사고와 범죄의 경계를 파헤쳐 보고자 한다고 합니다.

 

 

 

2014년 연예계에  이슈가 되었던 연예인 프로포폴 투약사건 기억하시나요? 일명 연예인 마약이라 불리는 이 프로포폴을 잘못 사용하여   인생을 망친 사람들이 참 많은데요  사람들은 왜? 이런 약물의 유혹을 뿌리치지 못하는 것일까요? 약물 오남용으로 인해서 인생을 망치는 사람들을 보면 나는 저렇게 살면 않되겠구나 하는 경각심을 갖지 못할까요?  이경현 이라는 신인 텔런트의 사망으로 인해서  더욱 이슈가된  우유주사 프로포폴  금지 약물임을 꼭 기억하시고 이런 유혹에 빠지지 않도록 조심하자구요 

 

패가망신의 한예로 작년 연예계를 떠들석하게 만들었던  이승연, 장민인애, 박시연 사건관련 포스팅 URL 참조 하세요 ( http://koras.tistory.com/372)




 

 

      핫이슈  |  2015.06.13 02:10




 

오늘 서울지방법원 형사9부 성수제 판사 단독 심리로 열린 프로포폴 불법 투약 관련 결심에서 배우 장미인애, 박시연, 이승연의 공판 결과가 나왔는데요~ 장미인애 징역 10월형, 박시연 및 이승연은 징역 8월에 추징금이 구형되었습니다. 여배우 3인은 공판결과나 나오자 눈물을 흘리며  죄가 될줄 몰랐다며 억울함을 호소 했는데요~ 과연 죄가 될줄 몰랐을까요?? 아래 3인의 변론을 살펴 보겠습니다.

 

 

 

먼저 징역 10월을 선고 받은 장미인애는 검찰 조사 과정부터 일관되게 프로포폴의 위험성에 대해 몰랐고 주장해 왔고 자신은  의사의 처방 아래 시술받았다고 주장해는데요 검찰의 조사결과 장미인애는 지난 2006년부터 6년 동안 총 400회에 걸쳐 프로포폴을 시술받아왔고 하루에도 2차례 씩 여러 병원을 오가며 시술 받았다는 점을 고려할 때 그녀의 주장이 납득하기 어렵고 자신의 죄를 계속해서 부인해 왔기 때문에 죄질이 나쁘다고 판단해서 다른 배우들 보다 높은 형량을 구형했다고 합니다. 잘못을 때론 인정 할때 용서도 받을수 있는 것인데~~ 아쉽네요

 



 

 

 

두번째로 배우 박시연씨는  아픔을 치유하기 위한 처방이 이렇게 될 줄 몰랐다"며 "치료를 받기 위함이었지만, 사회적인 물의를 일으킨 점은 반성한다"고 말했고 합니다. 그리고 이어서  "살면서 남에게 부끄럽거나 피해를 주는 일을 하지 않았다. 항상 바르게 살려 노력했다"며 "앞으로 그런 기회를 한 번 더 주시길 부탁드린다"고 선처를 구했다고 하는데요~ 위애 장미인애씨 보다는 조금 자숙하는 모습과 반성의 모습을 보이는 태도가 장미인해씨보다 적은 형량을 받게 한것 같습니다.

 

 

 

마지막으로 이승연씨는 "고작 잠을 몇 시간 더 자기 위해서 불법적으로 프로포폴을 투약 받을 이유가 전혀 없었다"고 털어놓으며 눈물을 쏟았다고 하네요 이승연씨는 이전의 잘못으로 일을 하고 싶어도 5년간 일을 할수 없었고 어렵게 다시 일을 시작하게 되었는데 치료나 미용이 불법인 걸 알면서도 무리하게 감행할 이유가  없다"고 주장했다고 합니다. 아무튼 이로써 이승연씨가 다시 연예계에 복귀 할수 있을지도 의문이 드네요~

이번 연예인 3인의 선거 공판을 보면서  왜?? 그녀들이 프로포폴이라는 불법 의약품을 장기간 투약하며 살아가야 했는지에 대한 동정심도 생기긴 하지만 그래도 법으로 금지한 약물을 공인의 신분으로써 남용한 것이 그녀들의 잘못된 선택이지 않았나 싶습니다. 그 잘못된 선택에 대한 결과를 책임져야 하는 순간이 되니~ 거짓말로 그 순간의 위기를 넘겨보려고 했을 수도 있겠지만... 법이 그렇게 호락호락 하진 않은거 같네요~ 이번 기회를 반성과 자숙의 시간으로 생각하시고 앞으로 이런 잘못된 선택을 두번다시 하지 않으시길 바랍니다.

 


      핫이슈  |  2013.10.28 23:37



코라스's Blog is powered by Dau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