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기획사 팀장 - 해당되는 글 2건

대한민국의 연예계가 성문제로 휘청이고 있는듯 합니다.  오늘 터진 사건은 대형 연예기획사의 팀장이라는 사람이 소속사 여배우가 술에 취하자 성폭행 했고  성폭을 당한 여배우가 성폭행 사실을 부모에게 알렸고  이 여자 연예인의 부모가 경찰에 신고하면서 해당 기획사의 팀장이라는 사람은 성폭행 혐의로 구속영장이 청구될 예정이라고 합니다.

 

 

 

이번 사건은 성폭행 가해자 정모씨(33세, 연예기획사 팀장)가 경기도 양평의  한 별장에서  술에 취해 잠든 소속사 여배우 A양(23세)을  성폭행한 사건으로  정모씨는 A양을 성폭행 하기에 앞서 A양의 친구 B양의 몸을 만지는등 성추행한 혐의도 함께 받고 있다고 합니다.  이날 정모씨와 소속사 본부장C씨 그리고 A양과 A양의 친구B양이 함께 술을 마셨고  28일 새벽 5시경 술에 취해자고 있던 A양을 정모씨가 성폭행했고 정모씨는 혐의 사실을 모두 인정한 것으로 알려지고 있는데요  일단 술에 취해서 잘 기억이 않난다고 진술 했다고 합니다.  이 발언이 법정에서는 성폭행 범에게 아주 유리하게 작용이 되는 발언인건 아시죠? 제정신으로 성폭행을 저지른 것과 술에 취해서 저지른 경우의 형벌의 적용이 차별이 있다는건 뭐... 이미 이런류의 사건에서 내려진 판결을 보면 잘 알수 있는 내용이니까요   아마도 자신이 저지른 죄에 대한 형벌을 낮춰 보려는 수작으로 밖에 생각이 들지 않습니다.

 



 

 

한 대형 연예기획사의 팀장이라는 작자가  자신이 속한 소속사의 여배우를 성폭행 했다는 사실이 이해가 되지 않지만  대한민국 사회가 성폭행 당했을시 피해자가 이를 숨기고 쉬쉬 하려는 문화다 보니  아마도 이 팀장이라는 작자는 이런 사회적 분위기를 이용했을 것으로 보여 집니다. 특히나 연예인이라는 신분의 특성상 이런 사건은 덮고 넘어가려 할꺼라 생각했을 것으로 보여집니다. 그리고 이 팀장이라는 사람은 이런일이  이번이 처음은 아니었을꺼라 생각이 듭니다.  기획사의 팀장이라는 직분을 이용해 이제막 연예계에 발을 들여놓은 소속사 연예인에게 무언의 압력을 가했을수도 있을꺼라 보여집니다.  신인 여배우라면 아무래도  방송 스케쥴이나 이런걸  잡는데  연예기획사의 팀장이 어느정도 힘을 발휘해 줄수 있을꺼라 생각했을수도 있었을 테니까요  그러니  기획사 전직원이 함께 떠난 워크샵 같은것도 아닌데 해당 기획사 팀장과  본부장 그리고 자신의 친구와 함께 별장에 갔겠죠?? 

 

 

 

연예인이 되기 위해서 방송에 출연하기 위해서  수많은 연예인 지망생들이 대형 연예기획사의 문을 두드리고 있지만  실제로 스타덤에 올라서는 연예인은  그렇게 많지 않습니다.  방송에 잠깐 출연했다가도 금방 TV화면에서 얼굴을 볼수 없는 연예인들이 수도 없이 많습니다. 그리고  연예계의 부익부 빈익빈 현상 탓에  생활고로 자살하는 연예인도 생겨 나고 있습니다.  또 이런 가난한 연예계 생활이 싫어서 스스로 스폰서를 찾아 나서는 연예인들도 있다고 생각됩니다.  그것이 알고 싶다에서 우리나라 연예계의 스폰서 문제에 대해서 방송을 내보냈지만  사실 이건 극히 일부분에 지나지 않는 것으로 여겨 집니다.  대중에 사랑을 받고 화려한 조명속에 살아가는 연예인들  하지만 스타라는 칭호를 받기 까지는 정말 힘들고 고된 생활을 거쳐야만 하는게 연예계인거 같습니다.  그러다보니 몇몇 대형 기획사의 팀장이라는 작자는  연예인이 되기 위해 나방처럼 몰려드는 연예인 지망생들이 하룻밤 데리고 놀려는 놀이감 처럼 보일수 있을것 입니다.  신인 연예인도 마찬가지겠죠?  그깟 연예인이 뭐길래??  자꾸만 대형화 되는 연예기획사가  연예계 진출의 문을 높이고 있는건 아닌지 모르겠습니다.  대형 기획사에 들어가야만  스타덤에 오를수 있다는 생각이 연예인 지망생들에게 세뇌되어 지고 있는지도 모르겠습니다.  정말 연기력이 탁월하거나 끼와 재능이 넘치는 사람이 스타가 되는 것이 아니라 대형 기획사에 들어가서 연습생 생활을 거치고  좋은 프로그램에 출연해야만 스타가 될수 있는 대한민국의 연예계 현실이 연예인들을 바라보는 사람들에게 연예인은 성적으로  지저분하거나  뭔가 검은 뒷거래가 있는 사람만이 스타에 오를수 있다는 부정적인 생각을 갖게 만드는거 같아서 씁쓸한 생각이 듭니다.  연예계 스스로 이런 부정적인 인식들을 해소하기 위한 노력이 필요하다고 보여지구요  연예 기획사들도  이런 말도 않되는 일들이 발생하지 않도록  직원 관리 잘해야 하지 않나 싶네요  자신의 지위와 신분을 이용해서 연예인 지망생들 인생 망치는 쓰레기같은 직원들 생겨나지 않도록 말입니다.

      핫이슈  |  2016.03.01 01:22
name ::   password :: blog :: secret
등록




오늘은 참 황당한 기사를 접하게 되네요  오늘 하루동안 실시간 급상승 검색어 순위에 올랐던 키워드중 가장 핫한 키워드를 알려주는 핫토픽키워드에  연예기획사 팀장이라는 단어가 눈에 띄어서 뭘까하고 관련 기사를 열어봤습니다.  주로 기사의 제목은 연예기획사 팀장, 가수하려면 대마초 피워라 , 10대 걸그룹 지망 여학생에게도 강제로 대마초를 피우게 했다는 내용의 기사였는데요 이건 무슨 황당한 소리일까요?

 

 

 

기사의 제목이 아주 자극적인데요  연예기획사 팀장 10대 걸그룹 지망생에 대마초 피워라 강요했다고 하는데  도대체 무슨 내용일까 기사 내용을 살펴보니   좀 황당합니다.  소규모 연예기획사에서 트레이너로 일하는 기획사 팀장A씨는 자신이 소속된 기획사의 가수 지망생 4명에게  지난해 8월부터 3개월간 8차례에 걸쳐 강제로 대마초를 피우게  했으며 이들중 두명은 16세와 18세의 10대 여학생이었다고 합니다.  또 이 연예기획사 팀장은  가수 지망생들이 대마초를 피우지 않으려고 하면 왕따등의 방법을  동원해 불이익을 줌으로써 강제로 대마초를 피우도록 했다고 하는 내용이 기사의 주요 내용입니다.

 



 

 

위에서 보시는 식물이 바로 대마초입니다. 우리나라에서는 대마초가 마약의 일종으로 분류되어 대마초를 피우는 것은 불법인 것을 모르는 분들은 거의 없을꺼 같습니다.  대마초는 대마의 입과 꽃에서 얻어지는 물지로 약 400여종 이상이 화학물질을 포함하고 있다고 하는데요 이런 화학물질을 다량 포함하고 있는 대마초를 피우게되면  기분이 좋아지고, 긴장이 풀리며 식욕이 증가하는 증상이 나타나게 된다고 합니다.  반면 지속적으로 대마초를 피울경우 입이 마르고 눈이 충혈되며 장기간 복용시  단기 기억력이 짧아지고 운동신경이 떨어지는 부작용을 나타낸다고 합니다. 그밖에도 여러가지 중독성 물질과 부작용을 일으키는 요소들을 포함하고 있는 대마초는  재배와 사용을 법으로 금하고 있는데요   연예기획사 팀장이라는 사람은 무슨 생각으로  가수지망생들에게 강제로 대마초를 피우게 한 것일까요?

 



 

 

연예기획사 팀장이라는 사람이 가수지망생에게 대마초를 피우게 함으로써 얻을수 있는  이익을 곰곰히 생각해 봅니다.  향 정신성 마약류인  대마초를 피울경우 일단 기분이 좋아지고 긴장감이 풀리기 때문에 노래를 더 잘 부를수 있을꺼 같아서 그랬을까요? 아니겠죠? 대부분 마약이나 대마초등을 피우는 사람들은  몽롱한 환각상태에서 쾌락을 추구하는 경우가 많은데요  더군다나  연예인 기회사 트레이너 신분의  A씨가 대마초를 걸그룹 가수 지망생인 여학생들에게 강제로 피우게 했다면  환각상태에서  여학생들을 성폭행 하려고 했던게 아닐까  생각이 듭니다.  가수 지망 여학생들을 대마초에  중독시켜서  돈을 벌 생각을 하진 않았을테니 말이죠

 

 

 

이번 사건은 연예기획사 팀장이  자신의 딸에게 강제로 대마초를 피우게한 사실을 알게된  가수지망생 여학생의 부모가 강하게 항의하면서 불안감을 느낀 연예기획사 팀장이 경찰에 자수하면서 이와 같은 사실이 알려지게 되었다고 하는데요   이런 사건이 비단 이 연예기획사 팀장이 근무하던 연예기획사에서만 이뤄지고 있던 일일지 생각해 봅니다. 성폭행 목적도 아니요  돈을 벌겠다는 목적도 아니요  정말 가수 지망생들을  성공한 가수로 만들기 위해 필요한  도구로써 대마초를 사용하는 것이  연예기획사의 관행이라고 한다면  사실 이사건은  단순한 문제가 아니라고 보여집니다.  아무튼 연예인이 되고자 하는 가수, 연예인 지망생들은  기획사의 잘못된  요구와 관행을 경험한다면 그곳을 떠나길 바랍니다.  괜히 계속 발담그고 있다가 인생 망치게 됩니다. 

 

가수하려면 대마초를 피우라고 했던 연예기획사 팀장의 개소리에 발끈해서  끄적여 봤습니다. 대한민국의 모든 연예기획사가 이렇지는 않은꺼라 믿습니다.  이번 사건으로 선의에 피해를 당하는 일은 없었으면 좋겠네요^^

      핫이슈  |  2015.08.20 00:21
2016.06.09 01:56 댓글에 댓글수정/삭제
좋은 정보 잘보고 갑니다
.
name ::   password :: blog :: secret
등록



코라스's Blog is powered by Dau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