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르바이트 - 해당되는 글 3건

 

[사진출처:MBC뉴스데스크]

 

얼마전 부천 현대백화점 중동점 지하주차장에서 주차요원 아르바이트생을  무릎꿇리고 폭언과 뺨을 때린 사건으로 물의를 일으킨 일명 백화점 갑질모녀가 피의자 신분이 되었다고 합니다.  경찰이  폭행 피해를 당한 주차요원3명을 참고인 신분으로 불러 조사를 벌였다고 합니다. 다음주에는 논란의 주인공인 백화점 갑질모녀도 조사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하는데  오늘 조사를 받은 주차요원 3명중 한명이  50대 중년 여성이 강제로 무릎을 꿇리고 욕설을 했으며 일어나려고 하자 밀쳤다고 진술했다고 하는데요  피해를 당한 아주차요원은 갑질모녀의 처벌을 원하고 있어  백화점 갑질모녀는 다음주에  피의자 신분으로 조사를 받게 될거 같습니다.  

 

 

[사진출처:MBC뉴스데스크]

 

주차요원 아르바이트 3명의 진술내용과  갑질모녀의 주장은 약간의 차이가 있는데요  갑질모녀의 주장에 따르면  현대백화점 부천중동점 지하주차장 4층에서 쇼핑을 하고 있는 딸을 기다리던 50대 중년 여성이 주차요원 아르바이트생이 차량을 빼달라고 하는 과정에서 실랑이가 벌어졌고  이 주차요원이  차량의 뒤에서 허공에 주먹을 휘두르며 위협하는 자세를 취했고  무릎을 꿇린것도  강제로 꿇린 것이 아니라 스스로 꿇었으며  폭행은 없었다고 주장하고 있는데요  경찰이 백화점 CCTV 영상을 통해서  진위 여부를 가릴것 같구요 일단  다음주 백화점 갑질모녀의 조사가 이뤄진 이후에 정확한 사건의 진실을 확인할수 있을꺼 같습니다.

 

 

[사진출처:MBC뉴스데스크]

 

지난달 26일에는 서울중구의 모 마트 고객이 마트보안요원 2명을 폭행하는 사건이 있었다고 하는데요  이 갑질손님도 경찰의 조사를 받고 있다고 합니다.  도대체 돈이 얼마나 있으면 사람을 함부로 대하고 폭행을 해도 되는건가여? 돈이 있으면 타인을 폭행하고 욕해도 되는 권리를 부여해 줬나여??

 



 

[사진출처:MBC뉴스데스크]

 

마트에서 난리를 부린 갑질손님의  말을 들어보니 정말 기가찹니다.  내가 그럴만한 집안이기 때문에 소리 지르는거야. VIP고객한테 XXXX이야. 몇억씩 쓴 사람한테??    그럴만한 집안은 어떤 집안인지 궁굼하네요  그리고 마트에도 별도로 VIP고객을 관리하나요?  백화점도 아니고 마트에서 몇억씩 쓰는 사람은 어떤 사람인지 궁굼합니다. 아무튼 이 여자 손님도 갑질고객 명예의 전달에 올려줘야 할꺼 같습니다. 얼굴좀 공개해줬으면 더 좋았을텐데 말이죠   벼는 익을수록 고개를 숙인다고 하는데 우리나라 부자들 졸부가 너무 많은거 같습니다. 그러니 가진게 좀 있다고 이렇게 사람알기를 우숩게 알고  행동하죠  아무튼  이런 뉴스를 들을 때마다 좀 씁쓸해 지는 이유는  지금의 시대는  과거처럼 신분제가 있어 양반, 노비로 구분되는건 아니지만  부의 정도를 따져 귀천을 나누고 있는건 아닌지  사회 불균형이 심각한 상태라고 생각이 되어 집니다.  끝으로 위에 백화점 갑질모녀와 마트 갑질 고객관련 뉴스보도 영상을 올려 드립니다.

 

 

[15/01/07 뉴스데스크] 백화점 '갑질 모녀' 피의자 전환…대형마트서도 'VIP 갑질'

 

      핫이슈  |  2015.01.08 00:49
name ::   password :: blog :: secret
등록




 

 

2015년 1월5일  오늘의 핫이슈는 무엇이었을까요?  오늘의 핫토픽 키워드를 보니  이병헌과 이지연이 올라와 있네요 뭐... 내용은 다들 아실꺼에요  음담패설이 담긴 동영상으로 이병헌을  협백해  50억을 뜯어 내려던 모델 이지연과  글램 다희가  1차 공판에서 징역 3년형을 선고 받았던건  뉴스에서 시끌 벅적 떠들어서 잘아실 텐데요 오늘 디스패치에서 이병헌과 이지연이 주고 받았다는 메세지를 공개하면서 또 한번 진흙탕싸움으로 번질 조짐이 보이고 있네요 뭐... 이 사건은 유명 연예인이 연관된 사건이라 그렇다 치고  제가 관심이 가는 핫토픽 키워드는 바로 백화점 모녀 입니다.  단순히 키워드만 봐서는 이게 뭘까? 하는 호기심이 생기는 단어인데요 그 내용을 들여다 보면 정말 어이없고 기가찬 내용이더군요

 

 

 

이미 인터넷 포털의 뉴스에는 백화점 모녀와 관련된 기사들이 꼬리에 꼬리를 물고 올라오고 있네요  13시간전, 12시간전, 5시간전, 1시간전, 좀있으면 또 관련된 기사들이 꼬리를 물며 비슷비슷한 내용으로 기사들이 쏟아져 나올 텐데요  이 사건이 어떤 내용인지는 아래 동영상 뉴스를 통해서 확인해 보시면 금방 아실수 있을꺼 같습니다.

 

 

[이번엔 '백화점 모녀'?...'갑의 횡포' 논란 / YTN ]

백화점 모녀 사건은 지난달 27일  오후 3시30분경  현대백화점 중동점 지하 4층 지하주차장에서  쇼핑을 하고 있는 자신의 딸을 기다리던 한 중년여성이  차량을 빼달라는 아르바이트생의 요구를 듣지 않으면서 벌어진 사건인데요   중년 여성이 아르바이트생의 차를 빼달라는 요청을 들어주지 않자 주차요원 아르바이트생이 주먹으로 허공을 가르는듯한 행동을 했고 이를 목격한 중년여성의 딸이 주차요원 아르바이트생을 불러 무릎을 꿇리고 폭언을 퍼부었다는 내용입니다. 실제로 뺨을 때리고 그랬는지는 CCTV확인이 되어야 할꺼 같은데요   이번 사건으로 부유층의 갑질논란이 커지고 있다고 합니다. 최근 땅콩회항으로 논란이 되었던 대한항공 조현아 전 부사장의 사건도  부유층 2세의 갑질논란이 도마에 오르는 사건으로 기억이 되는데요  돈을 얼마나 많이 가졌길래  사람을 무릎을 꿇리고  뺨까지 때렸다는 소리가 나오나요?  지금이 조선시대도 아니고 돈을 많이 가지고 있으면 사람을 함부로 해도 된다고 생각하는 사고가 머릿속에 박혀 있는 사람이었는가 봅니다.  아르바이트생을 무릎꿇린건  중년 여성의 딸이었다고 하는데  그 딸은 나이를 얼마나 먹었길래  주차관리 아르바이트를 무뤂꿇리고 폭언을 했는지 궁굼해 집니다.


 

 

 

더 웃기는 것은 백화점 모녀 사건이 이슈가 되자  당시 무릎꿇림을 당한  당사자의 누나가 올린 글에 현장의 목격자라고 주장하며 댓들을 달았던 사람이  당시 폭언을 퍼부었던 당사자 였던것이 밝혀지면서 논란이 되었다고 하는데요 참 웃기는 사람입니다.  논란은 꼬리에 꼬리를 물고 있네요  당시 백화점 모녀를 말리던  동료 주차요원 아르바이트생 3명도 이 모녀에 의해서 무릎을 꿇림을 당했다고 하는데요  얼마나 대단한 권세를 가진 사람이길래  이런 행동을 했을까요?  현장에서 폭언을 들은 사람들의 증언에 따르면 자신이 이 백화점의 VIP고객이며 백화점 사장의 지인이라고 했다고 하는데요   현대백화점 측은 이 내용에 대해서 부인하고 있다고 합니다.  아무튼 이번 사건은  대한항공 땅콩회항 사건이후 또 하나의 부유층 갑질논란을 불러 일으키기에 충분한 사건이 아닐까 싶습니다.  취업과 고용이 불안정하고  부익부 빈익빈 현상이 양극화 되면서 사회적 불균형이 심화되고 있는 대한민국 사회에서 이런 사건이 자꾸 일어나게 되다면 언젠가  심각하고 끔찍한 사건이 터질지도 모른다는 불안감이 드는건 저만의 생각인가요? 과거 막가파라고 있었는데 기억하시나요?  이 막가파 사람들이 사회적 불평등 의식에 사로잡혀  부자들을 납치하고 살해후 인육을 먹는 잔인함을 보였던 끔찍한 사건으로 기억하는데요  당시 범인이  유전무죄 무전유죄라는 말을 남겼다죠?  돈있는 사람은 죄가 있어도 무죄이고 돈없는 사람은 죄가 없어도 유죄가 되는 불평등한 사회를 비꼰 말이었는데요  우리 사회가 이러한 사회적 불균형에 따른 갈등을 해결하지 못한다면  무법사회가 될지도 모르겠습니다. 

      핫이슈  |  2015.01.06 00:01
name ::   password :: blog :: secret
등록




 

대한민국이 왜? 이렇게 된걸까요? 뉴스도 이런 황당한 뉴스가 또 있는지 궁굼합니다.  이런 뉴스가 해외에 보도된다면 정말 대한민국을 웃기는 나라라고 생각하지 않을까 모르겠습니다.  대한민국의 범죄를 수사하고 범죄자를 조사하는 핵심기관인 검찰청 내부에서  황산테러가 발생했다니?  도대체 검찰청내부  보안은 어떻게 유지 되고 있는 것인지 궁굼합니다.  더 웃기는 것은 황산테러를 벌인 사람은 대학교수라네요  대학교수도 사람이니 물론 테러를 할수도 있겠죠?? 하지만 지성인을 교육한다는 대학교수가  자기 분노도 다스리지 못하고 황산테러를 저질렀다니  어이가 없습니다.

 

 

 

이번 사건은  지난 5일 오후 5시쯤 수원시 수원지검  형사조정실에서  수원지역의 대학교수 였던 서모씨가  명예 훼손혐의로 자신이 고소한  조교 강모씨와 함께 조사를 받던 도중  황산으로 추정되는 액체 540ml를 강씨와 강씨를 조사하던  형사조정의원 2명을 향해 뿌렸는데요  이 사고로 강씨는 전신에 심한 화상을 입었고  같은 조사실에 있던 강씨의  아버지 역시 얼굴과 다리에 화상을 입었고  형사조정의원 2명도 손과 팔에 화상을 입는 사고가 발생했습니다. 황산을 뿌린 서모교수 역시 손등에 화상을 입었으면 서모교수는 현장에서 체포된 상태라고 하는데요  서모교수는 검색을 피하기 위해 플라스틱 용기에 황산을 담아서  조사실에 들어 갔던것으로 밝혀 졌습니다.

 



 

 

황산을 직접 맞은 조교 강모씨는 화상이 몸의 40% 이상을 입었다고 하는데요  얼마나 고통스러웠을까요??   강모씨와 서모씨는 도대체 어떤 악연이길래 서모교수는 이런 끔찍한 일은 저지른 것일까요?  그 배경을 살펴보면  서모교수는 조교 강모씨에게 출석체크을 대신 시키며 아르바이트비를 주겠다고 했지만 돈을 제때 주지 않자  갈등이 빚어졌고  이 사실이 학교측에 알려지면서  내년 2월에 서모교수를 재임용하지 않기로 하면서  서모씨가 강씨를 상대로 명예훼손 혐의로 고소를 하고 조사를 받던중에 벌어진 사건이었습니다.

 

 

 

서모교수는 조사과정에서 범행을 저지른 이유가  얼마전 자신이 영어 교양과목을 가르치던 대학으로부터 내년에 재임용하지 않겠다는 통보를 받고 화가나서  범행을 저질렀다고 진술했다고 합니다.   지성의 요람이라는 대학에서 학생들을 가르치는 교수가 황산테러를 저지르는 테러리스트 였다니 참으로  놀랍습니다. 이런 교수에게 학생들이 배울수 있는게 무엇이 있을까요? 더군다나 문제의 발단은  아르바이트 비용을 지급하지 않아서 였다는 것도 너무 황당하고 어이가 없는데 말이죠 무슨 코미디도 아니고 아르바이트 비용 지급을 안해서  대학교수와 조교가 다투고  이과정에서 재임용이 되지 않고 분노한 교수가 황산테러를 저질렀다??  그것도 검찰청 내부에서 말이죠??  대한민국 어쩔려고 이러는지 모르겠네요?  얼마전 서울대학교 교수가 제자를 성추행했던 것을 교수가 사표내자 학교측에서 사표를 수리했다가 논란이 되자 사표를 반려하는 우스꽝스러운 일도 있었죠?   대학교수들의 성추행 문제가 발생하면 면죄부라도 되는듯 사표내고 나면 대학의 책임은 끝났다는 식의  처리 방식이 오늘날 대학의 강단을 이렇게 바닥까지 떨어뜨리고 있다는 생각은 않해 봤나요? 학연,지연, 그리고 돈이 있으면 대학교 교수직도 살수 있는게 대한민국의 현실이 아닌가요? 물론 존경받을 만한 교수분들도 많지만  몇몇 이런  자질이 없는 교수들이 전체 교수들의 얼굴에 똥칠하고 있는 것은  어쩌면   잘못된 교수임용 문화를 스스로 쇄신하지 못한 탓은 아닌지 되돌아 보았으면 좋겠습니다. 

      핫이슈  |  2014.12.07 01:49
name ::   password :: blog :: secret
등록



코라스's Blog is powered by Dau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