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버 경찰청 - 해당되는 글 3건

오늘 오전 실시간 검색어에 관악경찰서 염산테러가 올라왔는데요  아니 어떤 간큰 사람이 경찰서에 테러를 저질렀나? IS가 한국에서  그것도 경찰서를 테러했나 하는 생각에 기사를 클릭해 보았습니다.  음... 그런데 범인은 30대 후반의 여성 전모씨(38세)라고 하는데요  이 여성은  자신의 말에 귀 기울여 들어주지 안는다는 이유로 보온병에 담아간  황산을 박모 경사(44세)의 얼굴에 부었고 이를 말리던 경찰과 3명도 손과 얼굴등에 화상을 입고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는 중이라고 합니다.

 

 

 

황상 테러범 전모씨는  이날 오전에도 과도를 들고 관악경찰서에 찾아가 횡포를 부렸던 것으로 알려지고 있는데요  지난 2013년 남자친구와 헤어진뒤  남자친구가 자신을 스토킹 한다며  남자친구 A씨를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로 위반 혐위로 남자친구를 사이버수사대에 신고 했고  경찰은 남자친구 A씨의 혐의를 인정하기 어려워 각하처리 했었고 당시 사건은 박모 경사가 맡아서  진행하면서   전모씨와 박모 경사의 악연이  시작되었네요

 

 

 

한 언론 매체에서 정리한 사건 요약내용입니다.  위에서 제가 설명 드렸던 내용들인데요  처음에 경찰은  전모씨가 염산으로 추정되는 액체를 뿌렸다고 발표했으나 이후  액체의 성분이 황산이라고  발표 내용을 정정했습니다.  염산이든 황산이든 강력한 산의 일종으로 피부에 다으면 심각한 화상을 입을수 있기에  일반인들이 산을 다룰때는  각별히 조심해야 하는데요 이런 위험 물질을 전모씨가 보온병에 담아와  박모 경사의 얼굴에 들이 부었으니  얼마나 심각한 화상을 입었을까요?  박모 경사는 얼굴 3분의 2정도에 액체를 맞아 3도 화상을 입었다고 합니다.  3도 화상이 어느정도로 심각한 화상인지 모르시는 분들을 위해서 화상의 분류를 설명 드리겠습니다.

 



 

 

그림에서 보시는 바와 같이 1도 화상은 피부의 제일 바깥 부분인 표피층만 손상된 상태로 화상을 입은 부위에 홍반이 생기게 됩니다.   1도 화상은 우리가 흔히 태양에 의해서 피부가 타서 껍질이 벗겨지는 정도의 화상으로  일정 시간이 지나면 별 흉터없이 회복되는 정도의 화상을 말합니다.

 

 

 

2도 화상은  표피 전 층과 진피의 상당부분이 손상된 상태를 말하며 화상의 부위가 넓고 물집과 같은 수포가 일어나는게 특징입니다.  2도 화상은 끓는 물이나 화염, 기름 등에 의해 생길수 있으며 피부에 물집이 생기고  상처부위가 넓기 때문에  제대로된 화상치료를받지 못할경우 상처부위로 균이 침투해서  또다른 감염 증상을 유발할수 있는 상태입니다.

 

 

 

관악 경찰서 박모 경사님이 입은 3도 화상은 진피 전 층과 피하죅까지 손상된 상태로 매우 심각한 화상입니다. 화상으로 인해서 신경까지 파괴되어 통증도 크게 느끼지 못하는 정도가 3도 화상인데 3도 화상은 화염이나 증기, 고압전기 등에 의해서 발생하며 피부를 이식해서 치료해야 하는 심각한 상태입니다.  3도 화상보다 더 심각한 4도 화상은 피부 전층과 근육, 신경, 뼈까지 손상된 상태로 회복이 불가능한 상태라고 봐야 합니다. 때에 따라서는 화상 부위를 절단해야 하고 생명이 위독해 질수도 있는 화상의 정도를 말한다고 합니다.

 

 

 

이렇게  위험한 위험 약품을 어떻게 전모씨가 구했을까 하고 검색창에 황산을 검색해보니  위에서 보시는 것처럼 쇼핑 정보로  황산을 구입할수 있는 내용이 뜨네요 물론  단체나 연구목적을 위해서만 판매한다는 단서 조항이 있지만  전모씨가 쉽게 황산을 구한걸 보면  정확한 확인 절차가 없이  일반인들도 쉽게  염산이나 황산같은 위험 물질을 손쉽게 구할수 있다고 봐야 할꺼 같습니다.  결국 허술한  위험물질 관리가 오늘과 같은 끔찍한 테러가 발생하도록 한거 같다는 생각이 듭니다.  뉴스에서 자주는 아니어도 종종 황산 또는 염산 테러로 인해서  피해를 당하거나 목숨을 잃은 사람들에 관한 뉴스를 접한적이 있었던거 같은데  경찰에게 테러를 했다니  전모씨는  아마도 정신 이상이 아니었을까 생각이 됩니다.  심각한 화상으로 인해서 지금 고통받고 있을 경찰관들과 가족들에게  위로의 말을 전하고 싶네요 

      핫이슈  |  2016.04.04 23:37
name ::   password :: blog :: secret
등록




어제 오늘 완전 충격의 연속입니다. 어제 네이버 메일로 해외 로그인 차단 기능이 해지되었다는 이메일을 받고  네이버 계정에 로그인이 제대로 되지 않아서 네이버 비밀번호를 변경 했습니다. 그런데  오늘 대학동기에게 연락이 와서 제가 운영자로 있던 다음 카페가 카지노, 바카라 도박 카페로 이름이 변경되었다는 이야기를 듣고 깜짝 놀랐네요  어제 이메일로 제가 운영하는 카페의 이름이  불법적이라서 폐쇄조치 한다는 메일을 받고  뭔가 말못되었겠거니 하고 그냥 넘어갔었는데  네이버와 다음 계정에 뭔가 문제가 생겼다는 사실을  오늘 동기와 전화 통화를 하면서 느끼게 되었습니다.

 

 

 

어제 네이버에서 받은 이메일 내용의 일부 입니다. 해외 로그인 차단 기능이 해제되었다는 메일인데요 제가 해외에서 로그인 할일이 뭐가 있을까요? 해외 출장을 가있는 것도 아니고 저는 지금 한국 땅에 있는데 말이죠?? 그렇다면 누가 왜? 무슨 이유로 해외에서 제 네이버 이메일 계정에 로그인 차단 기능을 해제 시킨걸까요? 제 비밀번호는 어찌 알고?? 저는 평상시에 네이버에 거의 접속된 상태로 업무를 하기 때문에 네이버에 제대로 로그인이 되지 않아서 바로 비밀번호를 변경하긴 했는데요 기분이 찝찝했습니다. 평상시 비밀번호를 잘 바꾸지 않고 사용했던게 자꾸 마음에 걸리기도 하구요~ 저의 개인 정보를 이용해서 제가 운영하는 네이버 카페 회원들에게 무작위로 스팸성 메일이나 추가적인 피해가 발생하지 않기를 바랄 뿐입니다.

 

 

 

다음카페에서 제가 운영자로 있는 카페 두곳이 저도 모르는 사이에 버젓이 카지노, 바카라 불법운영 카페로 변해 있네요 충격적 입니다. 제가 설령 이런 카페를 개설하지 않았다고 하더라도 만약에 이곳에서 문제가 발생이 되었다면 고스란히 피해가 저에게 돌아왔을 꺼라는 생각을 하니 아찔하네요  대학시절에는 다음카페가 붐이었기 때문에 카페도 직접 개설해서 운영하고 다른 카페의 운영자로도 활동했었지만 대학을 졸업하고 나서는 카페활동도 잘하지 않게되고  다음 이메일을 거의 사용하지도 않았는데 제가 관심을 갖지 않는 틈을 타서 누군가 제 아이디를 도용해서 이런 불법적인 카페를 운영하고 있었네요 사이버경찰에 신고를 하려고 했는데  개인정보 동의 및 인증 절차를 거치라고 하는데 이젠 이런것도 좀 의심스러워 비밀번호만 변경하고 카페에 올라온 글들을 삭제하는 것으로 끝을 냈는데요 이제 종종 다음에도 로그인해서 비밀번호를 정기적으로 바꿔야 할꺼 같네요..ㅠ.ㅠ

 



 

 

 

다음에서 제가 운영자로 있는 카페가 불법사이트로 운영되는 것을 확인하고 블라인드 조치를 했는데요 솔직히 그냥 계정 삭제나 폐쇄해 줬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다음카페 폐쇄를 하려면 회원들에게 탈퇴요청 공지를 보내야 하고 그래도 카페 회원이 탈퇴하지 않는다면 영구히 카페를 폐쇄하는것 조차도 불가능하게 되어 있어서 오히려  이런 유령카페들이 계속 늘어가고 결국 주인없는 집에 도둑들이 집주인 행세를 하고 있는 것입니다. 그 피해는 원래 운영자들이 감수해야 하구요...ㅠ.ㅠ

 

 

 

이번 가건을 계기로 개인정보 보호를 위해서  일단 보안을 더욱 강화하는 조치를 취했는데요  해외 로그인 차단기능을 다시 설정하고  새로운 기기 로그인 알림 기능을 설정해서 제가 주로 사용하는 컴퓨터와 모바일 이외에 접속이 감지되면  알림이 오도록 설정해 놓았습니다.  그리고 개인정보 유출이 의심되었던 네이버와 다음 계정의 비밀번호를 모두 변경하였습니다.  이젠 귀찮더라도 주기적으로 비밀번호 변경을 생활화 하려고 합니다.  그게 저도 모르는 사이에 제 개인정보가 불법적인 곳에 쓰이지 않도록 막을수 있는 최선의 방법일꺼 같다는 생각이 들어서 입니다.  모두들 개인정보 유출되어서 피해 당하지 않도록 자신이 가입한 사이트 및 운영중인 카페의 비밀번호는 자주 변경해서 피해 당하지 않도록 조심하자구요~

      핫이슈  |  2015.04.22 01:01
name ::   password :: blog :: secret
등록




[사진출처: JTBC뉴스]

 

박근혜 대통령을 사이버상에서 험담한 한 남성이 검찰에 의해서  압수수색을 당했다는 JTBC 뉴스 보도 보셨나요?  지난 9월경 박근혜 대통령이 사이버상에서 허위 사실을 유포하는 행위에 대해서 강력 대응해 줄것을 요구하자 검찰이  사이버명예훼손 전담팀을 만들었다고 하는데요  당시 이 사이버 명예훼손팀이 대통령이나 특정 정치인을 위한 것이  아니냐는 논란이 있었는데요  이 논란이 현실이 된거 같습니다.  바로 박근혜 대통령을 지속적으로 사이버상에서 험담했던 한 남성이 검찰로 부터 압수수색을 당했다고 하는데요 아래 JTBC 뉴스 보도 내용을 참조 하시기 바랍니다.

 



기사원문: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hm&sid1=102&oid=437&aid=0000058860

 

 

 

[사진출처: JTBC뉴스]

 

검찰이 사이버명예훼손 전담팀을 만들고 제일 첫번째 처리한 사건은 세월호 침몰 사고와 관련해서 허위 사실을 유포한 혐의로  한 여성을  재판에 넘겼는데요 같은날 박 대통령과 관련된 악성 소문을 여러 차례 올린 한 남성의 자택을 압수수색을 했다는 사실이 알려 졌는데요  이 남성은 박근혜 대통령이 소련 정보기관에 납치됐었다는 등의 글을 수년 동안 100여 건 이상 올린 혐의로  압수수색을 받은 것인데요  고소고발이 없는 상태에서 대통령에 대한 명예훼손 혐의로 압수수색까지 하는 건 지나친 것이 아니냐는 논란이 나오고 있네요

 

 

[사진출처: JTBC뉴스]

 

JTBC 뉴스에서 한 변호사와 인터뷰한 내용을 보면 사이버 명예훼손의 특성상 객관적 증거확보가 어려운 범죄가 아니어서 압수수색까지 하는 것은 이례적으로 보인다고 인터뷰 하고 있는데요   검찰이  만든 사이버명예훼손 전담팀은  박근혜 대통령의  전담팀인가요?  사이버상에서 정말 수많은 악의적 댓글과  비방들이 오고 가는데 박근혜 대통령 특정인 한사람에 대해 험담을 유포했다는 이유로  압수수색까지 벌였다는 것은 지나친 공권력의 남용이 아닐까 생각이 되어 집니다.

 

 

[사진출처: JTBC뉴스]

 

사이버상에서 험담을 하고 악플을 다는 것은 분명히 잘못된 일입니다.  그리고 허위 사실을 유포한 것에 대한 처벌도 필요하다고 봅니다.  하지만  험담이나 악플은  특정인을 대상으로 하고 있고  험당이나 악플로 인해서 명예를 훼손당했다는  고소고발이 있은 후에야 관련 법규정에 의해서 제재를 하거나 처벌을 해야 하는데요  대통령을 험담 했다는 이유로  검찰이 압수수색까지 벌이는 것은 공권력 남용이요 언론에 대한 탄압이 아닌가 생각이 드네요  누구나 대통령을 욕할수 있습니다.  정치인들도 욕할수 있습니다. 왜냐구요?  국민들이 원하는 올바른 정치를 하고 있지 못하니까 욕을 하는 것이죠   그렇다면 그렇게 욕을 한 사람들을 모두다 잡아서 사법처리 해야 하는 걸까요?   정치인이면 국민들의  비난도 들을 줄 알아야 한다고 생각하는데요 이건 저 한 사람만의 생각인건가요?  국민들이 국정운영을 잘하고 있는 정치인에게 돌 던지고 욕하지 않습니다.   투명하지 못하고  무언가 계속 감추려고만 하니까 국민들이 더욱 신뢰하지 못하고 험담을 하고 있다고는 생각지 않나요?   오늘 JTBC 뉴스 보도에서 대통령 험담했다고 압수수색을 당했다는  뉴스 보도를 보고 이건 좀 아닌거 같다는 생각에  글을 올려 봅니다.  제가 올린 글도 문제가 될지도 모르겠네요   하지만 지금의 이 상황이 도저히 이해하기 힘들어서 글을 올리지 않으면 않될꺼 같아서 올려 봤네요

      핫이슈  |  2014.11.19 23:58
name ::   password :: blog :: secret
등록



코라스's Blog is powered by Dau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