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사법연수원

(2)
노무현 대통령 모티부한 영화 변호인 개봉 5일만에 175만명 돌파!! 다시 뜨는 부림사건? 지난 19일 개봉한 영화 변호인이 개봉 5일만에 175만 관객을 끌어 모으며 폭발적인 인기를 끌고 있네요 전국 922개 스크린에서 상영중인 변호인은 올해초 최고 관객동원 영화인 7번방의 기적과 광해,왕이된 남자) 보다도 빠른 속도로 관객몰이를 하고 있다고 합니다. 뒤를 이어 헐리우드 영화 호빗 스마우그의 폐허가 2위를 차지 하고 있다고 하네요 아무튼 이영화의 주연을 맡은 송강호 역시 그는 영화계의 흥행 보증수표임을 다시 한번 입증해 주고 있는데요 그 뿐만 아니라 이영화에 출연한 배우들이 이영화를 더욱 보고 싶어지게 만듭니다. 양우석 감독을 비롯한 배우 김영애, 오달수, 곽도원, 시완등 출연진도 화려 합니다. 이들의 이름만 들어도 아 이영화의 수준이 어떻겠구나 상상이 가시죠?? 연기파 배우들이 모여 만든 ..
늙으면 죽어야되~막말 판사 아직도 말버릇 못고쳤나? 이번엔 여성비하 논란 사고쳤네~ 이제 며칠있으면 세종대왕님이 한글을 만드신 한글날인데요~ 한글을 제대로 사용 못해서 욕먹는 판사가 있네요~ 바로 지난 해 10월 증인에게 ‘늙으면 죽어야 한다’는 막말을 해 견책 징계를 받았던 서울 동부지법 유모 부장판사가 또 다시 막말 논란에 휩싸였네요~ 이 사람 아직도 않짤렸네요~ 어디 숨겨둑 빽이 있었나 봅니다. 막말판사로 유명한 유모 부장판사가 이번에는 지난 9월 27일 서울 동부지방법원에서 공유지 분할 민사소송을 벌이있던 피고인 박모(여)씨에게 ‘여자가 왜 이렇게 말이 많냐’는 여성 비하 발언을 했서 문제가 됬다.' 한번 실수 하고 징계를 받았으면 조금 반성하고 자중하는 모습을 보여야 하는데~ 같은 법조인이라서 솜방망이 징계로 끝내서 그런지 아직도 정신을 못차린거 같습니다. 이런 사람이 판사라고..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