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토르안 - 해당되는 글 2건

[사진출처:뉴스Y]

 

여자컬링 국가대표팀 선수들의 집단 사표 소식은 참으로 충격적이고 안타까운 일이 아닐수 없습니다. 컬링의 불모지라 할수 있는 대한민국 땅에서 처음으로 소치 동계올림픽에 출전하면서 컬링이라는 생소한 경기에 관심을 갖게 만들었고 또 이번에 캐나다에서 열린 세계선수권 대회에서도 4강에 오르는 쾌거를 보여준 여자컬링 국가대표팀의 이번 소식은 전 국민들에게 충격과 실망감을 안겨줄수 밖에 없는 것인데요 운동에 집중해야 할 선수들에게 성추행과 폭언, 그리고 기부강요가 말이 되는 걸까요??

 

 

 

[사진출처:뉴스Y]

 

김지선(27), 이슬비(26), 신미성(36), 김은지(24), 엄민지(23) 등 여자컬링 대표팀 선수 5명은 컬링국가대표팀 코치인 최민식 코치로부터 성추행, 폭언, 기부강요등을 당한것에 대해 폭로하고 지난 캐나다 4강 경기가 끝난직후 자필로 직접 작성한 사직서를 최민식 코치에게 직접 제출했다고 하는데요 얼마나 참기 힘들었으면 한국에 돌아와서도 아니고 캐나다에서 바로 사직서를 제출했을까요??

 

 



 

 

[사진출처:뉴스Y]

 

위에 내용은 최민식 코치가 컬링여자 국각대표팀 선수들에게 했다는 내용들입니다. 운동을 하다보면 심한 욕을 먹을수도 있고 그런거 아니겠냐고 하시는 분들도 계실지 모르겠지만 제가 볼때 위에 내용은 좀 걸러지고 그나마 순화된 내용들을 보도에 인용한게 아닐까 싶은데요  소치동계 올림픽에서 피땀흘리고 받은  포상금을 기부금으로 내놓으라고 말했다는 코치의 발언도 부적절하다는 생각이 듭니다. 말하는 사람과 받아 들이는 사람의 생각 차이 일수도 있지만 받아 들이는 사람이 이를 견디기 힘들고 고통이 된다면 이것은 명백한 폭언이고 성추행 일수 있습니다. 사회에서 직장 생활을 하시고 사내 성희롱 예방 교육을 받으신 분들이라면 성희롱 또는 성추행이 가해자가 아닌 피해자가 느끼는 모욕감과 그 정황에 따라 성립될수 있다는 것을 아실꺼라고 생각이 되는데요 코치라는 지도자의 위치에서 자신의 권위를 이용해서 선수들을 윽박지르고 음담 패설을 했다면 이것은 성추행이라고 볼수도 있을거 같습니다. 아무리 최민식 코치가 격려 차원이었다고 하더라도 선수들 다수가 그렇게 받아 들이지 못했다는 것은 최민식 코치의 발언이나 행위가 부적절 했음을 알수 있습니다.

 

 

[사진출처:뉴스Y]

 

대한컹링연맹에서도 이번 사건에 대한 조사를 통해서 최민식 코치가 폭언과 성희롱, 기부 강요등을 했음을 대부분 사실이었음을 확인했다는 기자회견 발표가 있었구요 최민식 코치는 단순히 격려차원에서 한 말일 뿐이라면 변명을 하고 코치직을 사퇴했다고 하는데요 비단 컬링여자 국가 대표팀 이런 문제가 있는 걸까요? 빙상연맹의 문제도 이미 소치동계 올림픽을 통해서 일부 알려졌었는데요 아직도 그 문제가 완전히 들어나지 않고 있어서 그렇지  언젠가는 더큰 문제로 터질지 모르는 시한 폭탄이 아닐까 생각이 되어지는데요 문제는 문제의 핵심이 되는 인물들에 대한 가벼운 솜방이 처벌을 하고 끝내는 것이 문제라고 봅니다. 팔은 안으로 굽는다는 말 때문인가요? 자신의 출신학교 선수들만 끌어주고 타 학교 선수들에게 배타적으로 대하고 기회도 주지 않는 파벌주의와 성폭행 또는 성추행한 지도자에 대한 솜방망이 처벌.... 그리고 문제가 터지면 변명에만 급급할뿐 문제의 근원을 찾아 해결하고 재발 방지를 하지 않는 문제들이 계속해서 스포츠계가 안으로 곪아 들어가게 만든건 아닐까요? 혹자는 빙상연맹의 문제와 컬링 여자국가대표팀의 문제를 바라보면서 제2, 제3의 빅토르안(안현수) 선수와 같은 선수들이 나오지 않을까 우려의 목소리를 내고 있는데요  운동이 좋아서 운동을 하는 선수들에게 정말 즐겁게 운동할수 있는 여건을 만들어 주어야 우리의 국가대표 선수들이 세계 경기에서 더욱 멋진 경기를 보여줄수 있지 않을까 생각을 해봅니다.

      핫이슈  |  2014.03.29 00:42




소치올림픽에서 대한민국 매달 적신호가 켜졌습니다. 매달권을 예상했던 선수들이 대거 탈락하면서 점점 대한민국 매달 경쟁을 어둡게 하는데요. 주력 종목이라 할 수 있는 쇼트트랙에서도 캐나다, 중국의 강세가 이어지고 안현수 아니 빅토르안이 있는 러시아도 매달권이 유력해 한국 쇼트트랙은 사상 최악의 위기를 맞게 되었습니다.





하지만 이미 예견되었던 일이기도 하죠~ 쇼트트랙이 국내에서 잘 나가니까 파벌 싸움이 벌어지고 결국 옮바로 성장할 수 있는 발판이 마련되지 못했습니다.







안현수라는 걸출한 선수도 부상때문에 버리는 이상한 나라가 대한민국입니다. 한체대 출신이 뭐가 중요한가요? 학벌을 따지는 국내의 이상한 문화때문에 하나로 합심해도 모자를 판에 분열을 하고 있습니다. 


그러니 당연히 이런 결과가 나올 수 밖에 없지요~ 어떻게 실력이 아닌 학벌이 우선시 될 수 있나요? 특히 운동에서 어떻게 학벌이 가장 큰 중점이 되었는지 도통 이해가 안됩니다


그러니까 국민들도 국가를 버린 안현수를 응원하는거 아닙니까





학벌 만능주의에 빠진 대한민국. 이번 소치 올림픽에서 큰 교훈을 얻게 될 것 같습니다. 더이상 한국은 쇼트트랙 강국도 아니고 넘어야 할 산들이 많습니다.


이번 소치올림픽에서 안현수라는 큰 벽이 있어 쉽게 매달을 획득하지는 못할 것 같네요~ 꼭 맞아야 정신 차리는 대한민국! 이왕 맞는김에 더 세게 맞고 완전히 판을 갈아 엎기를 희망해 봅니다. 노력하는 자가 인정받는 대한민국, 실력이 인정 받는 대한민국이 되길 기대해 보겠습니다.


      핫이슈  |  2014.02.10 23:46



코라스's Blog is powered by Dau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