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불도방조제

(2)
안산대부도 토막살인 용의자 검거, 살해 동기가 어리다고 무시당해서?? 지난 5월1일 경기도 안산시 단원구 대부도 내 불도방조제 입구 근처에 한 배수로에서 마대자루에 담겨진 남성의 하반신 시신이 발견되어진 이후 경찰의 대대적인 수사로 대부도 북단 방아머리 선착장 인근 시화호 쪽에서 상반신 시신까지 발견했는데요 상반신 시신을 수습한 경찰은 유전자 검사를 통해 시신의 신원이 인천에 거주하는 최모씨(40세)임을 확인하고 최모씨의 최근 통화내역 확인을 통해서 최씨를 살해 했을것으로 보이는 유력용의자로 최모씨와 동거하던 조모씨(30세) 남성을 긴급 체포했다고 합니다. 최씨를 토막살해 및 시신을 유기한 혐의를 받고있는 조모씨는 처음에 혐의 사실을 부인하다가 집안 벽과 이블등에서 최씨의 혈흔이 발견되면서 혐의 사실을 모두 인정 했다고 하는데요 조씨가 최씨를 살해하고 끔찍하게 토막낸후 시..
안산시 대부도 불도방조제 배수로에서 남성 하반신 시신발견?? 경기도 안산시 대부도 불도방조제 배수로에서 남성 한반신 시신이 발견되었다고 합니다. 발견된 시신은 옷을 입지 않은 상태로 이불에 싸여 마대자루에 담겨진체 불도방조제 근처 입구 배수로에 버려져 있었다고 하는데요 한 관광객이 발견해서 신고했다고 하는데요 신고한 관광객은 배수로에 버려진 마대자루에 왜? 관심을 가졌을까요? 생각만 해도 소름이 돋는데요 마대자루 속에 하반신만 담긴 시신이 있었다니 신고한 관광객도 무척이나 놀랐을꺼 같습니다. 예리한 흉기에 의해서 배꼽아래 하반신이 잘려진체 마대자루에 담겨 버려진 이 남성의 하반신 시신은 부패의 정도가 심하지 않은 것으로 보아 유기된지 얼마 되지 않은 것으로 보여 진다고 합니다. 때문에 경찰은 인근 CCTV영상을 확보하는데 주력하고 있다고 하는데요 시신이 버려진 이..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