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보기 - 해당되는 글 2건

그것이 알고싶다 1042회는 그동안 미스터리한 사건과  미해결 살인사건을 다뤘던 것과 달리 한센인들과 한센인 2세라는 이유로 낙인과 차별을 받아왔던 이들의 삶을 제조명하는 시간을 갖는다고 하는데요  미리보기를 통해 오늘 방송내용을 보니  한센인들에 대한 인권유린이 얼마나 심했는지  알수 있을꺼 같은데요  이번주 방송은  정부에서도 별로 달가워 하지 않을 내용을 포함하고 있을꺼 같은데  그래서 역시  그것이 알고싶다를 시청자들이 오래도록 아끼고 사랑하는 프로그램으로 자리매김하지 않았나 싶습니다.

 

 

 

전라남도 고흥군 도양읍 소록리~ 우리에게 잘 알려진  소록도의 주소입니다.  이곳에서 외부인의 통제하에 이뤄진 끔찍한  실험에 관한  증언들이 있습니다.  이곳에서는 도대체 어떤 잔혹한 일들이 이뤄졌을까요?

 

가마솥에다가 사람을 삶았어요. 고았어요

사람을 갖다가 그렇게 삶아가지고 뼈만 추려가지고 연구를 하려고....   섬주민  ★★씨 증언

 

사람대접 못받고 산거죠, 개, 돼지만도 못한거고

그냥 주는 밥이나 먹고, 때 되면 죽는거고.... 섬주민 자녀 ★★씨

 

 



섬주민과 자녀의 증언을 통해  이 곳에서의 한센인들의 비참한 삶을 엿볼수 있는데요   사람을 가마솥에다가 삶았다는 증언 내용은 상상하는 것만으로도  몸에 소름이 돋게 만드네요

 

그것이 알고싶다. 제작진이  취재를 시작한후 접하게된 소문,  사람의 인체를 표본으로 만들어 유리병에 보관했다는 과거 섬주민의 증언  그리고 그것이 알고 싶다. 제작진이 입수한  사진속 인체표본의 개수는 122개나 되는데요  포르말린 용액속에 담긴 인체표본은  사람의 목을 잘라 넣은 표본은 물론이고 사람의 뇌, 장기, 태아 등이 담겨져 있었는데요

 

유리병 표본을 어떤 목적으로 만들었는지 모르겠어요?

특히 태아(표본)의 경우에 있어선 제가 이해를 못하겠는게

거의 출생시기가 다된 태아인데... [고려대의대 해부학 교실 엄창섭 주임교수]

 

목적을 알수 없는  인체표본은 왜? 만들어 졌을까요? 그리고 태어나기 직전의 태아는 어떻게  태어나지도 못한체 유리병속  표본으로 만들어 졌을까요?  이곳에선  도대체 어떤 실험이 진행되었는지  그것이 알고 싶다에서 그 진실을 파헤쳐  방송을 통해 보여줄지 궁굼해 집니다.

 

 

한센병에 걸렸다는 이유로  외부와 통제된 삶을 살아야 했던 한센인들 그리고  일제강점기 때부터  1990년대 중반  대한민국 정부까지 은밀하게 진행되어온 100년간의 인권유린   사진속 표본의 태아는  한샌인들에게 임신을 해서는 않된다는 본보기를 보이기 위해서  전시되었던 것이라고 하는데요  한센병은 유전되지 않음에도 불구하고   한센인들이 아이를 갖지 못하게 하거나  또 강제로 낙태, 유산시키는 일들이 자행되어 왔다고 하는데요   한센병을 얻고 싶어  얻은 것도 아니고  자연적으로 발병한 것을 가지고 차별과 인권유린이 이뤄졌다는 것이 정말 가슴이 아픈 일이 아닐수 없는데요  이번주 그것이 알고싶다 방송을 통해서 한센인들의 고통과 아픔을 이해하고 그들에게 조금더 관심을 갖는 그런 기회가 되었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핫이슈  |  2016.07.30 02:01
name ::   password :: blog :: secret
등록




우리나라 법은 참 우낍니다. 약한 죄에는 엄하고 강한죄에는 의외로 가벼운 처벌을 갖다댑니다. 28사단 윤일병 사건을 보더라도 이건 누가봐도 살인죄입니다. 그것도 집단 살인!! 사람은 꼭 칼로 죽여야 살인이 아닙니다. 그건 한번의 고통으로라도 죽지요~ 이번 사건은 약 한달간 지속적인 구타와 모멸감, 성폭행까지 사람을 죽이기 위한 모든 행동이 동원이 되었습니다.





윤일병은 얼마나 무서웠을까요? 분명 그 안에 자살도 생각해 보고 총기로 다 죽이고 싶었을지도 모릅니다. 하지만 그는 버텨냈습니다. 부모님을 생각하며 친구들을 생각하며 버텼겠지요~ 이 또한 지나가리라 라는 생각을 가지고 죽을 힘을 다해 버텼을 겁니다. 그런데 그들은 이런 상황을 너무나 즐겼습니다. 치약을 먹이고 물을 쏟아 붓고 가래를 핧게 하고~~ 



사람으로서 하지 말아야 할 일들은 그들은 너무나 태연하게 즐겼습니다. 공포영화가 따로없지요~ 저 상황에 우리가 처했다고 생각해 보세요! 아니 우리 자식이 저런 상황에 있었다고 생각해 보세요~ 다 찢어죽여도 성이 차지 않을 것입니다. 


그런데 이런 이들에게 법은 상해치사죄를 적용하려고 하고 있습니다. 거기다 고의성이 없었다고 합니다. 그들은 단지 고통을 주는 것을 즐겼다는 거지요~ 살인할 맘은 없었다는 겁니다. 살인은 꼭 해야 살인이 아닙니다. 그를 죽음으로 이끌었던 그 과정이 살인입니다.





이번 28사단 윤일병 사건은 누가 봐도 살인 사건입니다. 


그리고 주도자가 있었고 따르는 자들이 있다고 하는데 모두가 공범입니다. 전부 사형에 처하고 모두에게 얼굴을 공개해야 합니다. 그들은 모를겁니다. 재수없어서 이렇게 되었다고 하겠지요~ 이들이 또 세상에 나간다고 생각해 보세요~~


죽은 윤일병은 하늘에서 피눈물을 흘리고 있을 것입니다. 그가 살려고 했던 의지를 보세요~~



이건 그냥 넘어갈 일이 아닙니다. 


우리나라에 법이 있다면 이들은 꼭 살인죄와 사형을 선고했으면 좋겠습니다. 


불쌍한 28사단 윤일병.. 그의 부모에게 힘을 주려면 이번 사건은 꼭 중형으로 다스리길 희망해 봅니다.


판사님들 자기 자식이 저 상황에 있다고 생각하고 꼭 일을 처리해 주시길 바랍니다. 

      핫이슈  |  2014.08.01 18:51
2014.10.24 19:22 댓글에 댓글수정/삭제
검찰 진짜 사형선고 했네ㅡㅡ
.
name ::   password :: blog :: secret
등록



코라스's Blog is powered by Dau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