법정공휴일 - 해당되는 글 3건

지난주 부터였던가요?  다음달 5월5일 어린이날 다음날인 5월6일 금요일을 임시공휴일로 지정하자는  얘기가 나오기 시작했는데요  5월6일을 임시공휴일로 지정해 쉬게되면  5월5일 어린이날부터 5월8일 어버이날까지  4일간의 연휴가 되면서 내수경기 활성화에 도움이 될꺼라는 대한상공회의소의 요청에 의해서 이슈가 되었는데요  5월6일 금요일을 임시공휴일로 쉬게 될꺼 같습니다.

 



 

 

문제는 5월6일이 임시공휴일로 지정이 된다고 하더라도  모든 근로자들이 해당 임시공휴일에 쉬게 되는건 아니라는 사실입니다.  또한  5월6일 임시공휴일에  근무를 한다고 해서 특근수당을 지급받을 가능성도 희박한데요  이유는  법정공휴일이 아닌 임시공휴일 이기 때문입니다.  법정공휴일, 국경일, 대체휴일, 임시공휴일에 대한  정확한 이해를 돕고자 간략하게 설명을 드리겠습니다.

 

1. 법정공휴일 : 법정공휴일은 말 그대로 법으로 정해진 휴일을 말합니다.  예를 들어 1월 1일, 음력 1월 1일(설날)과 전후 이틀, 석가탄신일(음력 4월 8일), 어린이날(5월 5일), 현충일(6월 6일), 음력 8월 15일(추석)과 전후 이틀, 성탄절(12월 25일), 임기 만료에 의한 선거일 등 정부에서 수시로 지정하는 날을 말합니다.

 

2. 국경일: 국경일은 국경일에 관한 법률에 의한 3ㆍ1절, 제헌절, 광복절, 개천절, 한글날을 말합니다.

 

3. 대체휴일: 대체휴일은 설날이나 추석 공휴일이 다른 공휴일(일요일 등)과 겹칠 때 공휴일 다음의 첫 번째 비공휴일을 대체공휴일로 지정하게 되어있는데요  어린이날이 토요일이나 다른 공휴일과 겹칠 경우에도 공휴일 다음의 첫 번째 비공휴일을 대체공휴일로 지정하게 되어있습니다. 하지만 대체공휴일도  법적인 강제 사항은 아니기 때문에 대체휴일을 쉬는 기업의 근로자이거나 공무원들만이 쉴수 있는 날입니다.

 

4. 임시공휴일 : 임시공휴일은  필요에 따라 국무회의의 심의와 의결을 통해 지정하는데요  정부는 광복 70주년 기념 및 경제 활성화를 위해 2015년 8월 14일을 57번째 임시공휴일로 지정한 바 있습니다.  하지만 이때도  일부 대기업 직원들과 공무원들만 쉴수 있었는데요  휴무에 대한 강제성이 없다보니  중소기업에 근무하는 근로자들에게는  상대적 박탈감이 들게하는게 임시 공휴일이 아닐까 생각이 듭니다.

 

 

 

한 언론사의  중소기업 대상 설문조사를 살펴보니  실제로 5월6일 임시공휴일 지정시 휴무에 참여하겠다고 밝힌 중소기업은 36.9%, 아직미정 17.1%, 휴일 미참여46.0%로라고 합니다.  임시공휴일에 쉬겠다고 응답한 중소기업은 50% 미만이라는 이야기 입니다.  때문에  5월6일은 지난해 광복 70주년 임시공휴일과 같은 상황이 벌어질꺼라 생각이 되어 집니다.  그나마 임시공휴일인 5월6일에 출근을 하면  특근수당을 지급하는 회사는 양반이고 또 태반은  특근수당을 지급하지 않겠다고 하면서  논란이 되고 있네요  남들 쉴때 일하는 것도 억울한데 월급이라도 조금더 주면 좋으련만  기업을 운영하는 입장에서는 이역시 큰 부담이 될수 밖에 없는게 지금의 상황인듯 싶습니다.

 

 

 

5월6일 임시공휴일 실시에 대해 누군가는 웃었고 누군가는 좌절했을 상황이 상상이 갑니다. 저역시 회사에 다니고 있는 입장으로 5월6일  임시공휴일이  즐거운 소식이어야 하겠지만  실상은  즐겁지만도 않네요  저희 회사는 눈치보느라 사용하지 못하는 연차를 1년에 10개 회사가 지정한 날짜에 강제로 쉬게 되어 있는데  올해는  우연인지 계획된 것인지 5월6일이 강제 연차휴무일 이기 때문에 수리수 밖에 없었던 상황인데 임시공휴일로 지정된것 뿐 큰의미는 없는 날입니다.  임시공휴일이다보니  연차는 당연히 소진되는 거구요  뭐  저보다 상황이 않좋은 분들도 많으시니 제가 뭐라 말할 입장은 아니네요  5월6일 임시공휴일에 쉬는 직장을 다니는 사람과 쉬지 못하는 직장을 다니는 사람을 또 금수저와 흙수저로  구분하는 사람도 있네요  한가지 의문스러운 점은 과연 5월6일을 임시공휴일로 지정하면  국내 내수경기에 도움이 될까요? 다들 해외로 빠져 나가지 않을까요? 아무튼  다음주 시작되는 황금연휴에 누군가는 웃고 누군가는 우울함 속에 한주를 보내야 할꺼 같습니다.  근무하시는 분들 힘내시구요 이번주에 로또라도 하나씩 구입하셔서  로또 1등 당첨되서 임시공휴일이 아니더라도 쉴수 있는 행운을 빌어 보심은 어떨까요?  마무리는 별로 좋은 내용은 아닌듯 싶지만 그래도 로또 1등 꿈이라도 꾸면서 한주 보내면 덜 우울할꺼 같아서 해본 말입니다.^^

      핫이슈  |  2016. 4. 27. 23:20
name ::   password :: blog :: secret
등록




 

 

세종대왕님께서 한글을 만드신지 올해로 568돌이 된다고 합니다. 한때 공휴일에서 제외 되었던 한글날이 올해부터 다시 법정 공휴일이 되어서 내일~ 아니 오늘 쉬시는 분들 많으실꺼 같습니다. 목요일이라 징검다리 연휴이기 때문에 금요일에 연차내고 쉬실 분들도 많을꺼 같은데요~ 쉴때 쉬더라도 한글날의 의미는 다시 한번 생각하고 넘어가는 휴일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걸그룹 스칼렛도  10월9일 한글날을 알리는 한글송으로  지금 실시간 검색 급상승어에 올라오고 있는데요  한글송에 대한 인기가 대단하다고 하는데요

걸그룹 스칼렛이 부른 한글송 동영상으로 한번 감상해 보실까요?



 

 

 

K-POP Scarlet 걸그룹 스칼렛 한글송(Hangle song : korean language song)

[출처: 걸그룹 '스칼렛' 공식 유튜브 / 'SCARLET' OFFICIAL CHANNEL ]

 

얼굴도 이쁘고 노래도 잘부르는 걸그룹 스칼렛이 부르는 한글송 인기를 끌만하네요~ 계속 듣고 있다보면 중독성이 있을꺼 같은데요

젊은 세대들에게도 한글날에 대해서 다시 한번 생각하게 하는 좋은 기회를 제공해 준거 같아서 기분이 좋습니다.

요즘 외래어와  변종어 등으로 한글이 심각하게 훼손되어 있는데요 세계적으로도 인정 받는 과학적인 언어인 한글을 우리 모두 사랑하고 아꼈으면 좋겠습니다.

      핫이슈  |  2014. 10. 9. 02:14
name ::   password :: blog :: secret
등록




 

 

지난해 대체휴일제를 실시한다는 뉴스를 보고 좋아하셨던 직장인 분들이 상당히 많을꺼라고 생각이 드네요 저 역시 대체 휴일제를 실시한다는 소식이 무척이나 반가웠던 사람중의 한 사람이었으니까요 하지만 실상은  모든 기업이 대체휴일제를 실시하는 것이 아니기 때문에 올해 추석부터 처음 시작되는 대체휴일제는 반쪽 짜리 대체휴일제가 되지 않을까 싶습니다.  대체휴일제라는 것이 법적의무사항이 아니기 때문에 기업의 경영권자가 대체휴일제를 실시할 의사가 없다면  추석연휴가 끝나는 9월10일에는 출근을 해야 하는 것입니다.

 

 

 

대체휴일제가 뭐야 하시는 분들도 계실꺼 같아서 한번 찾아 봤습니다. 설날, 추석 연휴가 다른 공유일과 겹치는 경우 그 다음의 첫 번째 비공휴일을 공휴일로 지정해서 쉬는 것입니다. 또 어린이날이 토요일 또는 다른 공휴일과 겹치는 경우 그 날 다음의 첫 번째 비공휴일을 공휴일로 한다는 내용입니다. 이렇게 대체휴일제를 실시할 경우  향후 10년간 11일의 휴일이 늘어나는 효과를 기대 할수 있다고 하는데요 안타깝게도  모든 직장인이 이 제도의 혜택을 보는 것은 아니란 사실입니다.  앞서 말씀드린대로 대체휴일제는 법적인 강제성을 가진 것이 아닌 기업의 자율적 선택사항이기 때문에  기업의 총수나 경영권자의 마음에 따라서 쉴수도 쉬지 못할수도 있습니다.  공무원이나 국가 공공기간에서 근무하는 사람들은  대체휴일제의 혜택을 받아 보실수 있겠네요 정부에서 추진한 정책인데  공무원들은 모두나와 근무한다면 정말 말도않되는 제도일테니 말이죠 아무튼  올해 대해 대체휴일제 휴무를 생각해서 하루더 쉬는 걸로 여행일정을 잡아 놓으셨던 분들이 계시다면 본인이 근무하고 있는 직장이 대체휴일제 적용을 하는지의 여부를 반드시 확인 하셔야 할꺼 같습니다. 만약 대체휴일제 실시를 하지 않는데 본인 스스로 쉬는 날이겠거니 하고 출근을 하지 않으신다면 무단 결근이 되기 때문입니다.

 

 

 

한 설문조사에서 이번 2014년 추석연휴 기간에 대체휴일제를 실시할 것인지의 여부를 설문조사한 내용을 살펴보니 대체휴일제를 실시 하는 기업이 50.6%, 실제하지 않는 기업이 49.4%로 실시한다는 기업이 조금 앞서네요 그러니까 두개의 기업중 한기업은 대체휴일제를 실시하지만 또다른 한 기업은 근무를 한다는 것입니다.  대체휴일제를 실시하지 않는 이유에 대한 설문조사에 따르면  일단 의무적용 사항이 아니기 때문이라는 응답이 46.5%로 가장 높게 나타났구요 뒤를 이어서 업무에 차질이 생길 수 있어서라는 응답이 38.5%로 나타났습니다. 그밖에 기존 휴일 규정에 혼란을 초래할까봐가 11.6%, 기타가 10%, 대체인력 및 인건비가 부담되어서가 8.2%, 생산량이 감소할수 있어서가 7.8%, 비상경영 중이라서가 4.2%, 직원들의 근무태만이 우려되어서가 3.8%, 비정규직 들의 박탈감이 클까봐서가 0.9%라고 하는데요 모든 이유를 떠나서 저의 생각은 법의 강제성이 없기 때문이 가장 맞는 답이 아닐까 생각이 됩니다. 위에 설문내용을 보면 대체휴일제를 적용하는 기업이 50.6%인데 그렇다면  이 기업들은 위에서 살펴본 문제들이 없기 때문에 대체휴일제를 실시 하는 것일까요? 그것은 아닌거 같습니다.  경영자 마인드의 문제라고 봐야 할꺼 같습니다. 아무튼 누군가는 쉴것이고 누군가는 출근을 해야 하는 이번 추석 대체휴일제 첫 시행이후  이런 문제점에 대한 보완이 이뤄질기가 의문입니다.

 



 

 

이번 추석에는 우리회사는 대체휴일제를 실시하지 않는다는 이야기를 오늘 들었습니다.  긴가 민가하고 있었지만 막상 대체휴일제를 실시하지 않는 다는이야기를 들으니 왠지 힘이 빠지더군요  올해는 이렇게 넘어가지만 내년도 대체휴일제도 계속해서 출근을 해야 한다면 정말 상대적 박탈감이 클것만 같은데요 정부는 대체휴일제가 반쪽짜리 휴일제가 되지 않도록 법적 강제성을 두고 제도를 실시하던가 대체휴일을 아예 달력에 법정공휴일로 표시한 달력이 배포되도록 조치를 취해줬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핫이슈  |  2014. 8. 28. 23:12
2014.09.09 18:48 댓글에 댓글수정/삭제
대체 공휴일을 실시할꺼면 법정공휴일로 하던가. . 이건뭐. 학교는 다 놀고 부모들은 일 나가야되고. . 얘들은 누가 보라고. . 이건 너무도 안맞는 제도인듯~~
.
name ::   password :: blog :: secret
등록



코라스's Blog is powered by Dau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