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테리 - 해당되는 글 3건

오늘 밤 그것이 알고싶다.1021회는 11년전 광주의 한 외곽에 위치한 주유소에서 벌어진 살인 사건에 숨겨진 이웃들의 비밀을 찾아 나선다고 합니다.  집성촌을 이루고 있는 마을에서 벌어진 살인 사건인 이 광주 주유소 살인사건은  사건 발생 11년이 지난 지금까지도 범인이 밝혀지지 않은 미제 사건인데요 그것이 알고싶다에서  범인을 잡을 실마리를 풀수 있을까요?

 

 

 

그것이 알고 싶다. 1021회의 이번주 제목은 의문의 마지막 전화, 발신자는 누구인가?인데요  이 의문의 마지막 전화가 범인의 조작인지? 아니면  살해당한 주유소 소장의 긴급한 SOS전화였는지가 이번주 사건을 풀어줄 열쇠가 되지 않을까? 생각을 해보게 됩니다.  제작진이  이 사건에 대한 조사를 하면서  11번저 발생한 이 주유소 살인 사건의 범인을 마을 사람들이 모두 알고 있지만 쉬쉬하기 바빴다고 하는데요  집성촌을 이룬 마을이다 보니  건너 건너가 다 이웃이면서 사촌지간일테니  범인이 누구라고 말할수 있는 분위기는 아닌듯 보여지는데요  갑자기 수상한 마을이 배경이된  영화 이끼가  떠오르네요^^

 

 

 

한적하고 조용한 마을에서 발생한 끔찍한 살인 사건은 2005년 5월 광주의 외곽에 위치한 주유소 창고에서 발생되었다고 하는데요  시신이 발견될 당시 주유소 문은 안에서 잠겨져 있었고 범인은  주유소 소장을 잔인하게 살인한후  주유소 소장의 휴대폰만을 들고  창문을 넘어서 현장에서 도망친 것으로 알려지고 있는데요  키 180cm, 몸무게 90kg의 건장한  주유소 소장을 살해한 범인은 과연 누구였을까요?

 



 

 

경찰 조사결과 사건현장에서는 살해당한 주유소 소장의 휴대전화가 감쪽같이 사라졌다고 하는데요  사건 발생당일 평상시 9시면 퇴근하던 숨진 주유소 김소장은  8시50분까지 두명의 손님을 만났다고 하는데요  김소장이 만난 손님중 한명은 옆집에 살던 건물주 였고 또 다른 한사람은 주유를 하러온 은행조합의 직원이었다고 하는데요 사건 현장에서 사라진 휴대폰으로  사건당일 9시20분경  은행조합의 직원에게 의문의 부재중 전화가 두통이 걸려왔는데  이 전화는 바로 숨진 주유소 김소장의 전화번호 였다고 합니다.  숨진 김소장은 왜? 평상시 친하게 알고 지내지도 못했던  이 은행조합 직원에게 전화를 걸었던 것일까요?  아니면  범인이 무슨 의도를 가지고 이 은행직원에게 전화를 걸었던 걸까요?

 

 

 

당시 경찰은  끈질긴 수사 끝에 두 용의자를 포착해 조사했지만 수차례에 걸친 진술 번복과 알리바이 부재에도 불구하고 집적 증거와 살해 동기를 찾지 못한 상황이었다고 하는데요  용의자중 한명은  바로 옆집에 살고 있었고 또 다른 한명은  사건 현장에서 걸어서 5분내지 10분거리에 살고 있었다고 하는데요  이들은 숨진 주유소 김소장과 무슨 원한 관계가 있었던 것일까요?

 

 

 

 

사건 현장에서 사라진 휴대전화로 걸려온 두 번의 발신 기록으로  당시 사건의 용의자를 찾아 낼수 있을까?  그것이 알고 싶다 제작진은 2005년 사건당시 진술된 기록을 통해서  용의자로 지목된 두 사람과 이웃들을 만나보고 그들이 진술한 내용의 모순과 오류를 검증하고  전문 프로파일러와 사건현장을 방문해 범인이 동선을 추적하는 한편 김소장이 만난 마지막 손님이 누구였으며 무슨 이유로 그를 그렇게 잔인하게 살해 했는지에 대한 이유를 파헤친다고 합니다.  오늘 밤도 그것이 알고싶다. 본방 사수해야겠네요^^ 

      핫이슈  |  2016. 3. 5. 02:31
name ::   password :: blog :: secret
등록




 

 

지난주 개인적인 바쁜일들로 인해서 제가 즐겨보는 그것이 알고 싶다를 챙겨 보지 못했네요  이번주 그것이 알고싶다. 957회는 밀실 살인의 목격자, 혈흔의 진술이라는 제목으로 지난 2012년 4월4일 새벽에 벌어진 한 살인사건의 진실을 재조명한다고 하는데요  제목을 보니  살인사건의 용의자가 제대로 밝혀지지 않은것 같고 혈흔을 통해서  진범을 찾으려고 하는 시도를 하는 것으로 짐작되어 지는데요  사건의 내용을 살펴 보도록 해보겠습니다.

 

 

 

그것이 알고싶다. 957회에서 다루는 살인 사건은 지난 2012년 4월4일 새벽 1시경 발생합니다. 경찰에 신고가 들어온 시간이 새벽 1시 21분경이고   다급한 목소를 통해서 신고된 내용은 한명은 죽은거 같고 한명은 돌아다녀요, 빨리 도와주세요라는 내용이었다고 합니다. 살인범이 현장에서  돌아다니는 위급한 상황일 것으로 생각한 경찰은  사건 현장에 기급출동을 하게 되었고  경찰이 사건 현장에 도착했을때 현관문 안쪽에서는  비릿한 피냄새가 진동을 했고 사건 현장에 들어 섰을때 현장은 너무도  끔찍했다고 하는데요 현장은  피투성이 었고  술병과  화투패가 난잡하게  흩어져 있고 쓰레기 들도  아무렇게나 버려져 있었다고 합니다.  그런 현장 속에  한남자가 주검이 되어 쓰러져 있었고 또 다른 한 남자가 의식을 잃고 죽어가고 있었는데요  이 남자는  이 작은 방안에서 벌어진 사건의 유일한 생존자인 동시에 목격자 였는데요  이 사건의 정황상  다른목격자가 없고 죽어가는 한남자와 죽은자 사이에 무슨 일이 있었는지를 밝혀내야 했지만   현장에서 병원으로 이송된 생존자 박씨는 의식을 회복한 뒤에 거짓말처럼 그날의 기억이 모두 나지 않는 다는 진술을 하고 있다고 합니다.

 



 

 

유일한 목격자 이면서 범인일 가능성이 높은 박씨는 아파트 계단에서 넘어졌다. 누군가에게 맞았다, 영문을 모르겠다 등의 상식적으로 납득하기 어려운 진술만 반복할뿐 사건 당일에 벌어진 진실을 애써 피하려는 듯이 보여졌는데요  정황상의 증거만 있을뿐 명확한 살인 혐의를 입증할 증거가 없는 가운데 사건은 미스테리 사건으로 처리될 상황에 놓이게 되는데요

 

 

 

경찰은 이 살인사건을 전면 재 주사를 진행하면서 범행 현장에 있던 술병들과 옷가지등을 정리하고 나니  사건 현장에 남아 있는 것은 범인이 남기고 간 핏자국과 범인이 남겼을 것으로 보이는 선명한 피의 발자국이 발견되었는데요 사건 현장의 술병과 쓰레기등을  치우고 나니 사건 현장의 혈흔과 핏자국이 단 한사람의 범인을 가리키고 있엇다고 하는데요  과학수사를 통해 혈흔분석으로 사건 현장을 재구성해 범죄를 찾아 냈던 내용은 그것이 알고 싶다에서  사주리의 핏자국이나 Y염색체의 비밀등을 통해서 보여줬었던 것으로 기억하는데요 이번에도 혈흔분석을 통한 과학수사로 미스테리 사건으로 처리될수 있는 이번 사건의 진범을 가려 낼수 있을지 기대가 됩니다. 

      핫이슈  |  2014. 10. 4. 02:20
name ::   password :: blog :: secret
등록




 

 

결혼을 앞둔 예비신부가 실종됬다? 당신의 생각은 어떠신가요? 결혼을 앞둔 미모의 치위생사가 결혼을 앞두고 갑자기 사라졌다면? 그녀가 사라진 이유에 대해서 추측을 해본다면 어떤 추측을 할수 있을까요? 결혼에 대한 두려움? 심리적인 변화? 납치? 살인?  오늘밤 그것이 알고 싶다에서는 2013년 1월 24일  결혼을 앞둔 예비 신부가 남자친구와 유럽여행을 가기로 되있었지만 출국하지 못하고 남자친구의 집을 나선후 실종된 사건의 진실을 재조명 하려고 하는데요? 과연 그녀가 결혼을 앞두고 사라진 이유와 진실은 무엇일까요?

 

 

 

미국 유학을 준비하던 미모의 예비신부~ 그녀는 왜? 갑자기 사라진 것일까요?  본 사건에 대한 뉴스보도를 검색해 보니 영화나 드라마 속에서나 일어날 법한 일이 그녀에게 벌어졌네요

 

지난 2014년 6월14일 TV조선 뉴스에서 보도한  미모의 치위생사 실종 사건의 전말은 이렇습니다.

남자친구와 미국유학을 준비중이던 20대 미모의 치위생사가 남자친구에게 사기를 당한 사실을 알고 사라진뒤 1년 6개월동안 실종상태라고 합니다. 경찰은 남자친구가 이 미모의 여성을 살해 했을 가능성을 의심하고 있지만  증거가 없기 때문에 사기 혐의에 대해서만 기소를 하고  결국 미모의 치위생사 남자친구는 사기 혐의로 징역 2년형을 선고 받은 상태라고 합니다.

 

 

[출처: TV조선News '미모의 치과위생사' 실종 미스테리 ]

 

미모의 치위생사 실종 미스테리라는 제목으로 TV조선 News에서 이 사건에 대해 보도한 동영상 입니다.  명문대 출신의 부잣집 아들이고 증권회사에 다닌다라는 말에 속아서 동거를 시작하고  미국으로 유학을 가자는 말을 믿고 다니던 치과를 그만두고 집까지 정리한  이 여성은  주변에 남자친구와 유럽여행을 다녀온다는 말을 남긴체 행방불명이 되었는데요  그녀가 실종된 이후 그녀의 신용카드를  마음대로 쓰던 남자친구를  의심한 실종여성 이씨의 가족의 신고로 남자친구 정씨의 사기 행각이 모두 밝혀지게 됩니다. 정씨는  유명대학 출신의 증권회사에 다니는 사람과 거리가 멀었는데요 대학은 중태이고 직업도 없고 집안 형편도 변변치 못했던 것으로 들어 났습니다.  치위생사 이씨의 실종과 관련해서 정씨를 조사한 결과 정씨는 자신이 미국유학을 가자고 한것이 거짓말인 사실을 알고 울면서 뛰쳐나간뒤 연락이 되지 않았다고 진술 했다고 하는데요 이씨의 남자친구인 정씨에게는 수상한 점이 한두가지가 아니네요 이씨가 실종된 다음날  휴대폰 번호를 바꾸고 또 미국유학 전 유럽여행을 가자며 이씨를 속여 받은 700만원으로는 다른 여자와 싱가포르로 여행을 다녀온 사실도 경찰 조사에서 밝혀졌는데요  이쯤되면 사라진 이씨가 어떻게 되었을지 상상이 가네요


 

 

 

위에 뉴스보도의 내용을  보고 걱정이 되는 것은 사라진 예비신부 이씨가 단순히 남자친구의 사기 행각에 대한 충격으로 가출을 한 것인지? 아니면 남자친구 정씨에 의해서 살해되고 시신이 유기되었는지  생사유무가 무척이나 궁굼해 집니다. 경찰은 남자친구 정씨가 이씨의  카드를 계속 사용한 것과 그의 사기 행각을 봤을때 실종된 이씨가 살해되었을 가능성에 무게를 두고 있는데요 오늘밤 그것이 알고 싶다에서는 어디에 촛점을 두고 방송을 준비 했을까요?

 

 

 

실종된 미모의 치위생사 이방연씨가 살아 있다면 그것이 알고싶다 방송을 보고 가족의 품으로 돌아갔으면 좋겠습니다.  만약 살해 당했다면 그녀의 시신이라도 수습될수 있도록 사건의 진실이 밝혀 졌으면 좋겠습니다. 과거 2004년에도 결혼을 하루 앞두고 실종된 여인이 있었습니다. 그녀는 시신으로 발견되었는데 살인 범은 희대의 살인마 유영철 이었습니다. 유영철이 결혼전날 예비 신부를 자신의 오피스텔로 납치해 살해한 사건 이었습니다. 참으로 안타까운 일이었는데요 이번 사건도 남자친구에 의한 금품을 목적으로한 살인이 아닐지 의심이 됩니다.  사건의 진실은 이씨의 남자친구? 또는 실종된 이씨 당사자 만이 알수 있는  이 미스테리한 사건의 결론은 어떻게 날지 오늘 밤 그것이 알고 싶다.  사라진'신데렐라' 예비신부 미스테리를 통해서 확인해 봐야겠습니다.

      핫이슈  |  2014. 7. 5. 02:01
name ::   password :: blog :: secret
등록



코라스's Blog is powered by Dau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