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예생활 - 해당되는 글 2건

지난주 계속해서 이슈가 되었던 내용이  평택에서 계모가  7세 아들을 길거리에 버린 혐의로 조사를 받았고 이 계모는 아이를 지속적으로 학대했으며  상습적으로 굶기고 베란다에 감금하는등  아동학대를 저질러온 사실이 들어나면서 논란이 되고 있는데요  아이의 행방을 아직까지 찾을수 없기 때문에  살인후 유기했을 가능성에 대해서도 조사를 받고 있는중이라고 하는데요 이번주 그것이 알고싶다 1022회는 미국 뉴욕에서 벌어진 한인 남매 학대 사건을 다룰 예정이라고 합니다.  일명  노예남매 사건으로 뉴욕 현지 외신에 의해서 다뤄진 사건인데요  그것이 알고싶다. 미리보기를 보니  이 한인남매 노예 사건에는 우리가 모르는 반전이 있을꺼 같다는 느낌이 듭니다.

 

 

 

미국 뉴욕  어느 작은 마을에서 일어난 충격적인 사건, 바로 한인 남매 노예사건입니다.  사건의 내용은 뉴욕의 어느 작은 마을에서 한인 남매가 6년간 학대를 해왔다는 내용입니다.  엄마는 남매를 자주 폭행했고 새벽 늦은 시간까지 집안 청소를 시키는가 하면  이 남매가 미성년자 임에도 불구하고 억지로 돈을 벌어오라고 시키는가 하면 이 남매가 벌어온 아르바이트 비용을 갈취해 왔다는 것입니다.

 

 

 

위에 내용은 미국 현지 언론사가 한인 남매 노예사건을 다룬 기사의 내용들입니다.   뉴욕 경찰은 아동학대와 노동력 착취 및 폭행 혐의로 엄마를 긴급 체포했다고 하는데요  언론사의 보도와 현지 경찰은 아동 학대 범죄를 저지른 엄마를 체포했는데  현지 한인단체는 언론보도와 사법기관의  조치에 대해서 강력히 반발을 하고 있다고 하는데 이유는 무엇일까요?

 



 

 

왜? 현지 한인들은  두 남매를 학대하고 노예처럼 부렸다는 엄마를 감싸고 도는 것일까요?  여기서 하나의 반전은  언론사에서 보도된 이 엄마라는 사람은 실제 엄마가 아니라  한국에 있을때 이 남매를 가르쳤던 학원의 원장님 이었다고 합니다. 그러니까 친모가 아니라는 것인데요  그래서  이 남매를 지속적으로 학대하고  노예처럼 부려 먹었던 것일까요??

 

 

 

이 한인 남매는  6년동안  가짜 엄마인 원장으로부터 폭행을 당하고 금전 갈취를 당했던 것일까요?  하지만 이 남매의 학대에 대한 주장과 달리  이 원장을 알고 있는 지인들은  오히려 이 남매가 보통 애들이 아니며  대단히 거짓말을 잘한다고 말하고 있는데요 그렇다면  이 두 남매가 거짓으로 엄마이자 원장인 이 사람으로부터 지속적으로 학대 당했다는 거짓말을 하고 있는 것일까요? 아니면 이 원장이라는 사람이  주변인들에게는 가면을 쓸것처럼 친절하게 행동을 하고 아이들만을 학대해 왔던 것일까요?

 

 

 

 

이 한인 남매는 그것이 알고싶다 제작진이 묵고 있는 호텔에서 인터뷰를 하면서 그 여자한테 아르바이트로 번 돈을 다 갖다 줬어야 한다고 말하는가 하면  머리에 상처를 보여주면서  감각이 없어질 정도로 맞은 적도 있었다고 증언하고 있는 내용입니다   여기까지는  정말 이 남매가 지난 6년동안 얼마나 심한 학대를 받았을까에 대한 동정심이 들기도 하는데요 그것이 알고 싶다. 제작진이 예고편에서 잠깐 보여준 장면을 보면서  정말 다른 반적이 또 있겠다고 생각이 들더군요

 

 

 

스쳐 지나가듯 보여진 영상속에서  두 남매는 자유롭게 행동을 하고 있고  카메라를 의식한 듯이 아... 이거 다 찍히는데 라는 말을 하고 있습니다.  그러니까  이들의 이런 행동들이  찍히면 자신들에게  불리하게 작용할수도 있을꺼라고  생각하고 내뱉은 말은 아닐까 생각이 듭니다.  이런 비슷한 장면이 그것이 알고 싶다에서 나온적이 있었습니다. 바로  세모자 성폭행 사건인데요  무속인에 세뇌되어 마치 정말 자신들이 타인들로부터 지속적인 성폭행을 당했다고 동영상을 올리고 무고한 사람들을 고소해서 사회적 논란이 되었던 사건속에서도  이들이 카메라에 그들이  행동하는 모습이 녹화되었단 사실을 확인하고 행동한 모습을 통해서 이들이 거짓말을 하고 있구나 하는 것을 알수 있었는데요   이 영상도 설마 그런 장면은 아닐런지??

 

 

 

자신이 한국에서 가르치던 아이들을  자청해서 미국까지 데려가 자신의 호적에까지 올리면서 남매를 돌봐주었던 이 원장이라는 사람의 행동도 의심스럽지만  주변 사람들이 지켜봐 왔던 아이들이  거짓말을 잘한다는  인터뷰 내용을 들어볼때  진실을 밝혀 내기는 어려워 보이는데요  그것이 알고싶다. 제작진은 이런 상황가운데  이 잔혹동화의 실체를 밝혀 낼수 있을까요?  오늘밤 그것이 알고 싶다. 본방 사수를 통해서 미국에서 벌어진 한인 남매 노예사건의 전말을 확인해 보시기 바랍니다.

      핫이슈  |  2016.03.12 01:59
name ::   password :: blog :: secret
등록




 

지난 8월 신안군 염전노예사건의 주범들이 징역형을 선고 받았는데요 이들은 장애인을 잡아다 팔아넘기고 또 장애인을 감금, 폭행하면서 노예처럼 부려왔던 것이 발각되면서 사회적인 큰 파장을 잃으켰는데요 비단 염전노예사건은 바닷가에서만 일어나는 일은 아닌듯 합니다. 오늘 8시 뉴스를 보니 경기도 동두천에 위치한  한 고물상에서 폐지를 팔러온 장애인을 감금하고 7년동안 노예생황을 시킨 고물상 주인이 체포되었다고 합니다.

 

 

 

경기도 동두천에 위치한 고물상에서는 어떤 일이 있었던 것일까요?  경기도 동두천에 위치한 고물상에서는 지적장애인 김모씨를 비롯한 10명의 장애인이 갖혀 살고 있었는데요 이들은 폐지를 팔러 고물상에 갔다가 숙식을 해결해 주겠다는 박모씨의 꾐에 넘어가 지난 7년동안 노예생활을 해왔는데요 이들은 14시간이 넘는 고된 노역을 하고도 7년동안 임금을 한푼도 받지 못했다고 합니다.

 

 

 

고물상 주인 박모씨는 정말 비좁은 공간안에  장애인 10명을 갖어 놓고 이들이 도망갈까봐 방문에 열쇠를 채워놓고 외출 할때는 밖에서 잠그고 평상시에 이들을 폭행하고 협박해서 도망치지 못하게 해왔던 것으로 밝혀졌는데요  사람으로써 어떻게 이런짓을 할수 있는지 모르겠습니다.

 

 

 

10명의 장애인이 생활했던 공간은 마치 쓰레기장을 방불케 할만큼 쓰레기가 쌓여있고 내부가 엉망인 것을 위에 사진을 통해서 확인 하실수 있으시죠? 저런 곳에서 사람이 생활하게 한다면  병에 걸리기 딱 쉽상일꺼 같아 보이는데요  짐승도 아니고 사람들을 저런 곳에 갖어두고 노예처럼 부려왔는데 7년동안 이 고물상 주인의 악행을 주변에서 몰랐다는 것이 더욱 놀랍습니다.

 

 

 

 

7년동안 감금당하고 노예생활을 해왔던 장애인 심모씨와의 인터뷰 내용입니다.  고물상 주인 박모씨가 밥은 줬냐는 기자의 질문에  많이 먹으면 한끼?? 그것도 개밥이라고 보면 된다는 말을 하고 있습니다. 사람이 하루 세끼니를 먹어도 성인은 뒤돌아서면 허기가 질텐데 하루 14시간의 노역을 시키고 하루 한끼를 줬다는 것이 정말 충격적입니다. 더군다나  사람이 먹을 만한 수준이 아닌 개밥과 같았다고 하니 이들이 얼마나 처참한 생활을 해왔는지 알수 있습니다.  도망갈 생각은 못했냐는 기자의 질문에는 못했죠~ 겁나서요라고 답하고 있습니다. 매일같이 두드려패고 폭행을 가했던 박모씨가 얼마나 두려웠을까요?

 

 

 

 

 

고물상 주인 박모씨는 지적장애인 10명을 갖어놓고 노예처럼 부리고 갖은 폭력을 행사하는 것도 모자라서 이들을 이용해서 보험사기 행각을 벌이기도 했는데요 고의로 교통사고를 내고 보험금을 무려 4억원이나 타냈다고 합니다. 노예생활을 하던 피해자들은 보험사기의 피의자까지 되어야만 했다고 합니다.

 



 

 

 

10명이 넘는 지적장애인을 감금하고 노예처럼 부려왔던 고물상주인 박모씨의 인터뷰 내용입니다.  자신은 피해자들에게 강요를 하지 않았고 피해자들이 스스로 각서를 썼다고  말하면서 자신의 범죄 사실을 부인하고 있습니다. 7년동안 하루 14시간의 노동을 시키고도 단 한품의 임금도 지불하지 않은 이유로는 돈되는 물건을 피해자들이 다 팔아먹었기 때문에 임금지급을 않한 거라고 뻔뻔하게 변명을 하고 있네요~ 섬이라는 외딴곳에서만 벌어지는게 섬노예 사건이라고 생각했는데  섬지역이 아닌 이런 고물상과 같은 곳에서도 사람을 갖어놓고 노예처럼 부려먹는 사람이 있었네요~ 가끔 길거리 지나다 보면 폐지를 줍고 계신 노인분들을 많이 보게 되는데요 혹시나 연세드신 노인분들도 동두천 고물상의 박모씨와 같은 나쁜 사람을 만나서 노예 생활을 하고 계신건 아닌지 걱정이 됩니다.  우리 대한민국 사회에  이런 반인륜적인 사건들이 벌어지고 있다는 사실이 정말 충격적인데요  이런 사람들은 정말 엄한 처벌을 통해서 사회의 다시는 빛을 보지 못하도록 해야 하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그리고 섬지역이나 외진 지역의 경찰들은 이렇게 감금 및 폭행을 당하면서 노예 생활을 하고 있는 불쌍한 사람들이 없도록  점검 철저히 해야 할꺼 같습니다.

      핫이슈  |  2014.09.04 23:40
name ::   password :: blog :: secret
등록



코라스's Blog is powered by Dau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