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군강릉병원 - 해당되는 글 2건

 

지난 일요일 밤부터 계속해서 이슈가 되고 있는 전방 22사단 GOP총기 난사 사건의 용의자인 임병장의 병원 후송과 관련하여 군당국이 언론사 기자들과 국민들을 속였다는 증거가 들어나서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위에서 보시는 사진은 어제 낮 임병장이 스스로 자신의 가슴에 총을 쏴서 자살을 기도한후 긴급하게 병원으로 이송되어지는 장면을 현장에 있던 언론사 기자들이 찍은 사진입니다. 하지만 위에서 보시는 사진에서 들것에 실려서 옮겨지고 있는 사람은 임병장이 아닌 임병장의 대역으로 밝혀져서 논란이 되고 있습니다. 일단 임병장의 대역인 사람의 얼굴이 노출되지 않도록 머리까지 모포를 뒤집어 씌워서 들것으로 나르고 있으니 그누가 의심을 했을까요??

 

# 국방부의 이해 할수 없는  임병장 대역에 대한 해명~

 

 

임병장 대역논란에 대해서 국방부가 발표한  해명은 아래와 같습니다.

 

군은 24일 "당시 구급차 4대를 준비해 2대는 강릉아산병원으로, 2대는 강릉동인병원으로 가게 했다"며 "강릉아산병원에서도 진짜 임 병장이 탄 119 구급차는 지하의 물류창고를 통해 응급실로 향했고, 가짜 임 병장이 탄 군(軍) 구급차는 응급실 정문으로 갔다"

 

"강릉아산병원 측에서 '응급실 앞에 취재진이 많아 진료가 제한되니 별도의 통로를 준비하겠다'면서 국군강릉병원에 가상의 환자를 준비해달라고 요청했다"며 "이런 내용이 국군강릉병원장인 손모 대령에게 보고됐고 그렇게 하기로 협의가 됐다"

 

 "강릉아산병원은 응급실로 들어가는 길목이 좁아 구급차가 들어가기 어려웠고 임 병장의 혈압도 매우 위험한 수준이어서 곧바로 처치하지 않으면 목숨을 잃을 수도 있었다"며 "이런 점 때문에 강릉아산병원에서 요청한 것"

 

위에 내용을 보면 전적으로 임병장의 대역을 쓰게된 것은 강릉 아산병원의 요청에 의한것이라는 것인데요  상식적으로 이해가 되지 않은 부분은 임병장과 군이 대치하고 있던 현장에서 임병장이 스스로 자살을 기도했고 군은  쓰러져 있는 임병장을  살리기 위해 촉각을 다투며 병원으로 이송했어야 했을 텐데 어느 틈에 강릉아산병원과 협의해서 대역까지 준비한 것일까요??  그리고  궂이 대역까지 썼어야 응급실로 가는 시간을 단축시킬수 있었던 걸까요? 죽어가는 환자를 보고 기자들이 둘러싸서 응급실로 들어가지 못하게 할것을 걱정이라도 한건가요?? 도무지 이해가 가지 않는 내용입니다.

 



#국방부 해명에 대한 강릉아산병원의 반박~

 

 

국방부의 임병장 대역은  강릉아산병원의 요처청에 의해서 진행된 것이라는 해명이 나간이후 강릉아산병원은 반박 성명을 냈는데요

 

강릉아산병원은 '병원 측이 대역을 내세워 취재진을 따돌려 달라'고 요청했다는 국방부 발표에 대해 "요청한 사실이 전혀 없다"

 

"'취재진이 없는 별도의 통로를 마련하겠다거나, 가상의 환자를 준비해 달라'고 요청한 사실이 전혀 없다"며 "강릉아산병원과 관련된 국방부의 발표 내용은 전혀 사실과 다르다"

 

위에 병원측 관계자의 발언을 통해서 확인 할수 있는 사실은 국방부의 해명이 모두 거짓말이라는 것입니다. 군은 무엇 때문에 대역이 필요했고 무엇을 감추려고 하고 있는것인지 의문이 생기지 않을수 없습니다.

 

# 군의 강릉아산병원 반박에 대한 재반박 내용

 

강릉아산병원의 반박에  대해 군은 어설픈 변명을 내놓고 있는 상황입니다.

 

 

국군강릉병원장인 손 대령은 "강릉아산병원에서 보낸 환자인수팀(129 구급차)이 환자 인수를 위해 국군강릉병원에 왔을 때 '가상의 환자가 있었으면 좋겠다'는 요청을 했다"며

 

국방부도 입장자료를 내고 "이런 조치(가상의 환자 운용)는 국방부의 지시에 의한 것이 아니며 자살을 시도한 사고자의 위중한 상태를 의료적 차원에서 최우선적으로 고려한 조치였다"며 "그러나 이런 조치 이후 언론에 설명하지 못해 결과적으로 불필요한 오해를 야기한 점에 대해 유감을 표하며 유사 사례가 재발하지 않도록 할 계획"

 

 

# GOP총기 난사 및 무장탈영 임병장에 대한 의문들~ 임병장은 왜? 총기난사를 했나?

 

1. 왕따, 따돌림, 욕설, 구타, 기수열외로 인한 단순 총기 난사 사고인가?

2. 전역을 3개월 남겨둔 병장이 왜?? 총기 난사 사고를 저지르고 무장 탈영을 했을까??

3. 계획된 범죄였나? 아니면 우발적인 사고인가? 조준사격을 했다는 것이 사실일까??

4. 국방부는 임병장이 무장탈영한지 2시간이 지나서야 진돗개 하나를 발령했나??

5. 임병장과 총격전을 벌일 정도로 좋지 않은 상황에서도 임병장을 생포하려고 한이유가 무얼까? 사건의 진실을 밝히기 위해서??

6. 임병장이 작성 했다는 유서는 왜? 언론에 공개하지 않는 것일까??

7. 임병장을 병원으로 이송하는 가운데 병원에서 요청하지도 않은 대역을 쓴 것일까??

 

폐쇄적인 조직인 군이 자꾸만 무언가를 감추려고 하는 듯한 느낌이 들기 때문일까요? 국민들의 군에대한 불신이 더욱 커지고 있는거 같습니다.  사랑하는 자녀를 군에 보내야 하는 부모의 입장으로서는 이런 위험한 군대에 자식을 보내는 것이 불안할수 밖에 없을꺼 같습니다. 힘있고 빽있는 사람들은  자녀들을 외국 국적자로 만들거나  군 면제자로 만들지만 돈도 없고 힘도없고 빽도 없는 불쌍한 국민들은 군대에 보내 놓은 자녀가 행여 이번 사건 처럼 불의에 사고를 당하지 않을까? 노심초사하면서 군 제대 때까지 마음을 졸이며 살아야 하는게 지금의 현실이 아닌가 싶습니다. 국민들의 신뢰를 받는 군이 되기 위해서라도 보다 투명하고 거짓없는 조사가 이뤄져야 할꺼 같습니다.

      핫이슈  |  2014.06.24 23:04
name ::   password :: blog :: secret
등록




 [출처: YTN뉴스]

 

어제 저녁 8시15분경 강원 고성군 간성읍 장신리 동부전선 최전방 GOP 소초 내에서 총기 난사 사건이 발생했다는 뉴스는 다들 접해서 이미 알고 계실텐데요   당시 총기 난사를한 임병장은 동료 장병들을 향해 수류탄을 던지고 K-2 소총을 난사해 장병 5명이 숨지고 5명이 다쳤고 합니다.   다친 장병 5명은 국군강릉병원으로 긴급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는 중인데요 국당국은 사건 발생 2시간 30분이 지난이후에야  임병장이 무장 탈영을 한 사실을 발표하면서 큰 논란이 되고 있습니다.



 

#군당국은 왜? 총기난사 탈영병의 소식을 2시간이 지나서야 발표했나?

 

 

 [출처: YTN뉴스]

 

동료 병사들에게 수류탄과 실탄을 난사한 임병장은 병장은 사고 직후 수류탄 1개와 총기, 실탄 70여발을 갖고 무장한 탈영한 것으로 알려지고 있는데요  사고 발생지역 인근에는 민가도 많다고 하는데 군당국은 왜이렇게 늑장 대응을 한것일까요? 만약 임병장이 민간인에게 해를 가했다면 얼마나 더큰 사고가 발생할지 예측하지 못했던 걸까요? 아니면 사고를 감추기 위한 시간이 필요 했지만 사고를 감추기엔 역부족 이었던 걸까요?? 이번  국당국의 초동대처가 지연된 것에 대해서 언론사와 국민들의 비판의 목소리가 커지고 있네요

 

# 총기난사 임병장은 누구?

 

  [출처: 채널A뉴스]

 

무장탈영한지 2시간이 지나 비상을 내린 군당국은 무장탈영병 임모 병장과 오늘 오전중 한차례 총격전을 벌였고 이 과정에서 소대장 한명이 팔에 관통상을 당하는 부상을 입기까지 했다고 하는데요  이렇게 위험한 상황인데도 군당국이 빠르게 대처하지 못하고 2시간이라는 시간을 소비 한 것에 대해서는 이번 사건이 마무리 되더라도 문책의 소지가 남을꺼 같습니다. 세월호 참사때에도 탑승객 전원을 구할수 있는 시간이 있었음에도 초기에 대응을 제대로 하지 못해서 최악의 인명사고가 발생했다는걸 우리 국민들 모두가 잘 알고 있는데 세월호 참사가 일어 난지 얼마나 지났다고 군 조직에서 이런 어이없는 실수를 저지른 것인지 이해하기 힘듭니다.  또 이번  총기나사 탈영병 임병장은 부대 생활에 적응을 하지 못해 보호관심사병으로 분류되어 관리되어 왔다고 하는데요  GOP 총기난사 무장 탈영한 병장은 제대를 세달 앞둔(9 16 전역) 'B' 관심사병으로 4 실시된 인성검사에선 A 관심병사로 분류되었다가 지난해  1120 검사에선 B 판정을 받은 병사라고 합니다. 군생활에 적응하지 못하는 관심 사병에게 실탄을 지급하고 경계근무를 서도록 했다는 것 또한 상식적으로 이해가 되지를 않습니다.  군 전방부대에서 동료 병사를 향한 총기 난사 사고는 이번이 처음이 아니었음에도 불구하고 재발 방지 대책을 세워두지 않았던거 같습니다.

 

#뉴스를 통해본 현재 상황

 

 

 

 

 [출처: YTN뉴스]

 

임병장은 오늘 낮 한때 임병장을 체포하기 위한 군장병들과 총격전을 벌였고 이과정에서 소대장 한명이 관통상을 당하는 일이 발생했으며  임병장을 생포하기 위해 임병장의 부모님을 통해서 투항할 것을 권유했지만 임병장은 투항하지 않고 계속해서 군과 대치중에 있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습니다.  임병장은 대체 무슨 목적으로 무장을 하고 탈영한 것일까요? 그것도 동료 병사들에게 까지 총기를 난사하고 말입니다. 군내부 뿐만 아니라 외부에도 그가 원한을 품거나 복수를 하려고 했던 사람이 있었던 걸까요?

 

  

 

 [출처: YTN뉴스]

 

최초 군당국이 발표한 내용에 따르면 수류탄 한발과 실탄 60여발을 가지고 탈영한 것으로 알려진 임병장은 실제 이보다 많은 총탄을 가지고 있을 것으로 알려지면서 최전방 실탄 관리 부실문제가 제기 되고 있다는 내용도 뉴스를 통해서 나오고 있는데요  사실 총기 난사 당시  사상자가 많은 것으로 보아 임병장이 난사가 아닌 조준 사격을 한것이 아니냐는 관측이 나오고 있는 부분을 생각해 볼때 임병장은 총기 나산 이후에 다른 병사들이 휴대했던 실탄을 회수해  함께 가지고 탈영을 했을 가능성이 커보이는데요~

 

 

 [출처: YTN뉴스] 

 

지금 현재 군은 임병장 포위망 반경 1~2km내외로 좁힌 상황이라고 합니다.  지금 현재 밤이 되었기 때문에 야간을 이용한 이동의 어려움이 있고 군은 야투경을 통해 임병장의 도주를 감시 할수 있기 때문에 임병장이 사살되거나 생포될 가능성이 높아지고 있는데요 군당국은 가급적 임병장을 생포하는 쪽으로 가닥을 잡고 있지만 계속된 임병장의 저항으로 더 많은 사상자가 발생하게 된다면 사살을 명령내릴 가능성도 존재해 보입니다. 아무튼 다들 월드컵으로 한참 들떠 있는  가운데 강원지역 병사들은 무장 탈영한 동료 병사와의 생사를 건 생포작전으로 불안한 밤을 보내고 있을꺼 같습니다. 이번 사건이 발생한 지역은 텔런트 송준기가 근무하고 있는 사단이라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송준기의 안전 여부를 관심 갖는 여성 팬들도 있다고 하네요~  임병장이 무슨 이유로 동료 병사에게 총기를 난사하고 무장탈영을 했는지는  임병장이 생포되어야만 확인 할수 있을꺼 같은데요  더이상에 인명 피해가 없이 이번 사건이 잘 마무리 되길 바래 봅니다.

 

 

      핫이슈  |  2014.06.23 00:39
name ::   password :: blog :: secret
등록



코라스's Blog is powered by Dau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