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속영장 - 해당되는 글 2건

 

 

네이버 실시간 급상승 검색어에  고발뉴스와 이상호 기자가 보이시나요? 실시간 검색어를 보다가 기자의 이름이 실시간 검색어에 올라와 있어서 무슨일인가 궁굼해서 좀 찾아 봤는데요  생방송 도중에 연합뉴스 기자를 향해서 욕설을 퍼부으면서 논란을 불러 일으켰네요  민간잠수부라 속이고 인터뷰를 해서 구속영장이 청구되었던 관심병 환자 홍가혜처럼  관심을 받고 싶어서 생방송 도중 욕설을 한건가? 이런 생각을 했는데요  내용을 보니  기자로써  진실을 올바로 전하지 않는 다른 기자에 대한 분노를  폭발한 것이었습니다.

 

 

 

사진속의 인물이 바로 고발뉴스의 이상호 기자인데요 인상을 보니 한 성격할것 처럼 보이긴 하네요 그럼 무슨 이유에서 이상호 기자가 타 뉴스매체의 기자에게 욕설을 했는지 내용을 살펴 보겠습니다. 24일 세월호 침몰사고  실종자 가족과 이주영 해양수산부 장관의 대화를 팽목항 현장에서 취재하던  고발뉴스의 이상호 기자는 생방송 도중 오늘 낮에 연합뉴스에서 '지상 최대의 구조작전'이라는 기사를 봤다, "연합뉴스 기자 XXX, 네가 기자야 XXX. 너 내 후배였으면 죽었어",라고 욕설을 퍼부으면서 연합뉴스 해당 기자를 욕했는데요 이날 해당 매체는 '물살 거세지기 전에…사상 최대 규모 수색 총력'이라는 기사를 보도했으나 내가 여기서 봤는데 배 한 척이 없었다. 무슨 불빛이 있냐. 나 여기서 잤는데 불빛, 배 한 척 없었다. 다 거짓말이다"라며 울분을 토했습니다. 과연 세월호 침몰사고 구조 현장인 팽목항의 구조상황에 대한 진실은 무엇인가요? 그냥 뉴스를 통해서 구조 현황을 접하는 대다수의 국민들은 아마 진실을 알고 싶을꺼라 생각이 됩니다.


 

 

[고발뉴스, 팩트TV 이상호 기자 욕설동영상]

 

위에서 보시는 동영상이 이상호 기자가 연합뉴스 기자를 향해서 욕설을 쏟아 내고 있는 동영상입니다. 감정적으로 상당히 격해 있는 모습입니다. 그리고 그의 발언에 주위에 있는 수 많은 사람들이 동의를 표하고 있네요~ 그렇다면 지금 팽목항에서 전해지고 있는 뉴스중 상당수는 과장되고 허황된 진실들을 국민들에게 전해주고 있는게 아닐까 싶습니다.  세월호 구조현장의 구조 현황에 대한 진실을  감추려는 감춰진 음모라도 있는 걸까요??

 

 

 

고발뉴스의 이상호 기자의 용기있는 발언이 세월호 구조현장의 진실된 모습을 우리들에게 올바르게 알려 줄수 있을지 기대가 됩니다. 적어도 기자라고 한다면 진실을  정확하게 국민들에게 전할수 있어야 하지 않나요? 진실을 앞에두고  압력이나 보이지 않는 어떤 힘에 떠밀려 진실을 왜곡해서 보도한다면 그 사람은 정말 기자로서의 자격이 없는 사람이라고 생각이 되는데요   세월호 구조상황에 대한 정확한 사실을 국민들을 알고 싶고, 듣고 싶습니다.


 

 

[출처: 경인일보]

 

경인일보의 기사 내용을 캡쳐해 왔는데요 이상호 기자의 욕설 파문과 관련하여  변희재 미디어워치 대표는 이상호 기자를 비난하고 나왔네요~  이상호 기자가 유족들을 선동하고 있다.  좀다치면 어떠냐, 빨리가자~ 이러다가 교통사고, 선박사고 등등~, 또  이상호 기자의 협박에 못이겨 무리하게 구조활동을 지시했다면 해경이든 해수부든 그 책임자를 중징계해야 한다고 자신의 트위터에 올렸다고 합니다. 정몽준 의원의 아들이 국민들을 미개하다고 SNS 페이스북에 글을 올리것도 두둔하고 나오더니만  이번에는 올바른 진실을 밝히고자 하는 기자르 비난하고 나오다니 변희재 미디어워치 이분의 머릿속은 뭐가 들었나 궁굼해 지네요  이런 사람들이 정말 국민들이 알아야 할 진실을 왜곡 시키는 사람이 아닐런지??

 

 

 

아직도 세월호 침몰현장에서는 구조활동이 펼쳐지고 있고, 국민들은 단 한명의 생존자라도 돌아 오기를 바라는 마음에 노란리본달기등의 캠페인도 펼치고 촛불기도회도 열면서 희망의 끈을 놓지 않고 있는데요~  정말 세월호 침몰 사고와 관련해서 생각없이 막말을 해서 유가족과 실종자 가족들의 감슴에 두번 못박는 짓은 하지 말았으면 좋겠습니다. 그리고  진실에 대해 감추려고 하지 말고 정말 온 국민들에게 진실을  올바르게 알려줬으면 좋겠습니다.  기자가 기자를 욕하는 것은 스스로 자기 얼굴에 침뱉기 일텐데도  타 매체의 기자를 욕한 것은 그만큼 국민들에게  전달되고 있는 현장의 진실이 많이 왜곡되어 있다는 반증일꺼 같습니다. 이제라도 정말 국민들에게  현재의 상황을 정확히 보도해줬으면 좋겠습니다.

      핫이슈  |  2014.04.25 23:50




 

충북지역에서 한 정신나가 초등교사가 초등학생과 성관계를 가진 혐의로 구속 영장이 신청 되었다고 합니다.   이 정신나간 초등교사는 지난 31일 초등생(12)과 성관계를 맺은 혐의(미성년자 의제강간)로 충북지방경찰청 성폭력특별수사대에 의해서 구속영장이 신청되었는데요 지난 8월 충북 영동군 영동읍의 한 모텔에서 스마트폰 채팅 애플리케이션에 접속해 만난  초등학교 여학생과 합의 하에 성관계를 맺은 혐의를 받고 있는데요~  초등학교 교사라는 사람이 초등학생인줄 뻔히 알고도 성관계를 가졌다는 것이 이해가 가질 않네요

 

 

이 정신나간 초등교사는  초등학생 이외에 중학교 1학년 여학생(12)과도 같은 방법으로 지난 8월초 증평군 증평읍의 한 무인 모텔에서 성관계를 가진 것으로 드러났다고 합니다. 그러니까 상습범 이었던거죠?? 밝혀진 것만 이렇지 더 많은 성범죄가 있었는지 모르겠습니다.  경찰은 이 초등교사가  금전을 조건으로 초등학생과 중학교 여학생을  꼬드겨서 성관계를 가졌는지 조사중인데요~~ 아직 정신적으로 이성적인 판단력이 완전하지 못한 어린 초등학생과 중학교 1학년 여중생을 대상으로 이런 범죄를 저질렀다니 어이가 없습니다. 더군다나 학생을 가르치는 교사라는 직업에 종사하면서 말이죠?? 처음에는 금전을 주고 관계를 가졌을지 모르지만 나중에는 이 사람이 어떤 성범죄를 저지르게 될지는 불을 보듯 뻔하네요~

 



 

 

 

 한동안 세상을 떠득썩하게 달궜던  광주 인화학교의 성폭력사건 기억하시죠? 한 청각장애인 학교에서 실제로 일어났던 이 사건에서도 5년간 청각 장애아를 대상으로 교장과 교사들이 비인간적인 성폭력과 학대를 가해 사회적인 충격을 주었던 사건인데요 ~ 이 이야기는 나중에 도가니라는 영화로 제작되어서 어린 학생들이 교장과 교사로부터 얼마나  고통을 당했는지 보여줬는데요~ 만약 정신나간 저 초등교사가 그 범죄사실이 발각되어 구속되지 않았다면 이런 사건이 다시 재발했을수도 있었을꺼라 생각이 됩니다.

 

 

 

 

이 정신나간 초등교사는 초등생과 성관계를 가지는 장면을 자신의 휴대폰으로 동영상 촬영을 해서 가지고 있었다고 해서 더욱 충격입니다. 아마도 이 초등교사는 아동성도착증 (소아기호증) 환자가 아닐까 생각되어 지는데요 ~  소아기호증 환자는 사춘기 이전의 아동(보통 13세 이하)에 대한 성행위를 포함하는 강한 성적 흥분과 상상이 반복되며, 최소한 5세 이상의 연령차가 나는 대상이 성행위를 시도하거나 직접 성행위 또는 성적인 추행을 하는 행위를 말한다고 합니다. 소아 기호증을 가진 사람의 특성은 부끄러움을 많이 타고 나약하며, 수동적이라고 합니다. 그리고  보통 그 이러한 성향을 지닌 사람들은 내향적이고 사회성이 낮아 성인 여성들과는 거의 사회적 접촉을 하지 못하는 특징을 지니고 있고 최근들어 이런 소아기호증 환자로 인한 범죄가 많아지면서  심각한 사회문제가 되고 있습니다.  피해자가 받는 고통이 매우 심각한 점을 감안할때 조속한 시기에 이에대한 강력한 법률의 제정이 요구되어야 할것 같습니다. 그리고 교직을 이수하고 교사자격증이 있다고 모두 교사로 세울것이 아니라 그 사람의 인성도 좀 검증해서 교사를 세워야 하지 않을까여??  그렇지 않으면 우리들의 자녀를 어떻게 학교에 보낼수 있나여?? 물론 모든 교사들이 다 그런 것은 아니겠지만~ 최근들어 교사들에 의한 성추행 문제가 자주나와 걱정이 됩니다. 초등생과 성관계를 맺은 정신 나간 교사에 대한 중징계가 이뤄지지 않으면 또 큰 논란이 될수 있으니 법원은 솜방망이 처벌을 하지 않았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핫이슈  |  2013.10.31 21:39



코라스's Blog is powered by Dau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