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주유소 살인사건 - 해당되는 글 1건

오늘 밤 그것이 알고싶다.1021회는 11년전 광주의 한 외곽에 위치한 주유소에서 벌어진 살인 사건에 숨겨진 이웃들의 비밀을 찾아 나선다고 합니다.  집성촌을 이루고 있는 마을에서 벌어진 살인 사건인 이 광주 주유소 살인사건은  사건 발생 11년이 지난 지금까지도 범인이 밝혀지지 않은 미제 사건인데요 그것이 알고싶다에서  범인을 잡을 실마리를 풀수 있을까요?

 

 

 

그것이 알고 싶다. 1021회의 이번주 제목은 의문의 마지막 전화, 발신자는 누구인가?인데요  이 의문의 마지막 전화가 범인의 조작인지? 아니면  살해당한 주유소 소장의 긴급한 SOS전화였는지가 이번주 사건을 풀어줄 열쇠가 되지 않을까? 생각을 해보게 됩니다.  제작진이  이 사건에 대한 조사를 하면서  11번저 발생한 이 주유소 살인 사건의 범인을 마을 사람들이 모두 알고 있지만 쉬쉬하기 바빴다고 하는데요  집성촌을 이룬 마을이다 보니  건너 건너가 다 이웃이면서 사촌지간일테니  범인이 누구라고 말할수 있는 분위기는 아닌듯 보여지는데요  갑자기 수상한 마을이 배경이된  영화 이끼가  떠오르네요^^

 

 

 

한적하고 조용한 마을에서 발생한 끔찍한 살인 사건은 2005년 5월 광주의 외곽에 위치한 주유소 창고에서 발생되었다고 하는데요  시신이 발견될 당시 주유소 문은 안에서 잠겨져 있었고 범인은  주유소 소장을 잔인하게 살인한후  주유소 소장의 휴대폰만을 들고  창문을 넘어서 현장에서 도망친 것으로 알려지고 있는데요  키 180cm, 몸무게 90kg의 건장한  주유소 소장을 살해한 범인은 과연 누구였을까요?

 



 

 

경찰 조사결과 사건현장에서는 살해당한 주유소 소장의 휴대전화가 감쪽같이 사라졌다고 하는데요  사건 발생당일 평상시 9시면 퇴근하던 숨진 주유소 김소장은  8시50분까지 두명의 손님을 만났다고 하는데요  김소장이 만난 손님중 한명은 옆집에 살던 건물주 였고 또 다른 한사람은 주유를 하러온 은행조합의 직원이었다고 하는데요 사건 현장에서 사라진 휴대폰으로  사건당일 9시20분경  은행조합의 직원에게 의문의 부재중 전화가 두통이 걸려왔는데  이 전화는 바로 숨진 주유소 김소장의 전화번호 였다고 합니다.  숨진 김소장은 왜? 평상시 친하게 알고 지내지도 못했던  이 은행조합 직원에게 전화를 걸었던 것일까요?  아니면  범인이 무슨 의도를 가지고 이 은행직원에게 전화를 걸었던 걸까요?

 

 

 

당시 경찰은  끈질긴 수사 끝에 두 용의자를 포착해 조사했지만 수차례에 걸친 진술 번복과 알리바이 부재에도 불구하고 집적 증거와 살해 동기를 찾지 못한 상황이었다고 하는데요  용의자중 한명은  바로 옆집에 살고 있었고 또 다른 한명은  사건 현장에서 걸어서 5분내지 10분거리에 살고 있었다고 하는데요  이들은 숨진 주유소 김소장과 무슨 원한 관계가 있었던 것일까요?

 

 

 

 

사건 현장에서 사라진 휴대전화로 걸려온 두 번의 발신 기록으로  당시 사건의 용의자를 찾아 낼수 있을까?  그것이 알고 싶다 제작진은 2005년 사건당시 진술된 기록을 통해서  용의자로 지목된 두 사람과 이웃들을 만나보고 그들이 진술한 내용의 모순과 오류를 검증하고  전문 프로파일러와 사건현장을 방문해 범인이 동선을 추적하는 한편 김소장이 만난 마지막 손님이 누구였으며 무슨 이유로 그를 그렇게 잔인하게 살해 했는지에 대한 이유를 파헤친다고 합니다.  오늘 밤도 그것이 알고싶다. 본방 사수해야겠네요^^ 

      핫이슈  |  2016.03.05 02:31
name ::   password :: blog :: secret
등록



코라스's Blog is powered by Dau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