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간살인 - 해당되는 글 2건

경기도 화성의 한 농수로에서 속옷만 입은 40대 여성 시신이 발견되었다고 하네요  이 시신은 20일 오전 11시30분경 경기도 화성시의 한 농수로에서 47세 김모여성이 엎드려 숨져있는 것을 A(48세)라는 남성이 발견해 경찰에 신고 했다고 합니다. 발견당시 김모 여인은 하의만 입고 있었으며 몸에 멍자욱과 긁힌  상처이외에 직접적인 사인으로 보여지는 외상은 없었다고 하는데요  시신을 검시한 결과 이 여성은 숨진지 2~3일이 정도 지난 것으로 추정되며  시신에서는 선홍색 시반이 관찰되었는데 이런 현상은 익사나  저체온증,일산화탄소 중독으로 사망시 발현되는 것이라고 하는데요  정확한 사망원인은 부검을 통해봐야 알거 같다고 합니다. 숨진 김모씨는 사망한 지점 인근에서 80세 노모와 단둘이 살고 있었다고 하는데요  김씨 집에서는 병원에서 처방한 정신질환 관련 약이 발견되어  의료기록등을 확인중이라고 하는데요  경찰은  몸에난 멍자국과 긁힌 상처가 수로에 떨어지면서 생긴것으로 추정되고 시신에 큰 외상이 없어 타살 가능성은 낮은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고 하는데요???  타살되지 않은 여성이  한의만 입고 숨진채 발견되는게  더 이상한게 아닐지??

 

 

 

경기 화성시의 한 농수로에서 40대 여성이  하의만 입은체 시신으로 발견되었다는 뉴스를 들었을때 가장 먼저 떠오른것이 바로  살인의 추억이라는 영화였습니다.  이 살인의 추억이라는 영화는  화성지역에서 발생한 연쇄살인 사건  실화를 바탕으로 해서 만들어진  영화로 알려져 있는데요  송강호가 이 영화에서  형사로 출연해 열연을 해서 화제가 되기도했었는데요  화성연쇄 살인 사건의 범인은 영화의 결말 처럼 아직도 잡히지 않아 여전히 미제사건으로 남아 있는데요  이번 사건이 이 화성연쇄 살인 사건과 연관성이 있거나 모방 범죄는 아닌지 모르겠다는 생각이 불현듯 들었습니다.

 



 

 

영화 살인의 추억의 실제 사건인 화성연쇄 살인 사건은 1986년부터 1991년까지 약 5년동안 경기도 화성시 지역에서 여중생 부터 70대 노파까지 10여명의 여성이 성폭행을 당한뒤 자신이 입고 있던 옷이나 스카프로 잔인하게 목졸려 죽었고 일부 시신은 심하게 훼손되었던 끔찍한 연쇄살인 사건이었는데요 당시 화성시 태안읍 반경 5KM 안넹서 살인 사건이 연속으로 발생되었고  이 연쇄살인 사건에 투입된 경찰 병력만 180만명이 넘었으로 용의자가 3000명이나 조사를 받았지만  8차  모방범죄 사건만 범인이 검거되고 나머지는 미해결된 상태로 끝내 범인이 잡히지 않은 미스터리한 사건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화성연쇄 살인 사건은 성폭행후 여성을 무참히 살해한 사건으로 당시  화성연쇄살인 사건 용의자 모타주도 나왔고 신체적 특징도 공개되었지만 끝내 잡지 못했는데요  당시 40대 중반의 용의자가 지금은  70대 노인이 되어 있을꺼 같은데요  이번 화성에서 반견된 47세 김모여성은  모방범죄에 의해서 사망한 것일까요? 아니면  경찰의 타살 가능성이 없어 보인다는 말처럼  자살이나  실수로 농수로에 빠져서 익사한 여성일까요??  화성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이라 그런지 좀 색안경을 끼고 보게되는 면도 없지 않아 있지만   이번 사건을 철저하게 조사해야 할꺼 같다는 생각이 듭니다. 만약에 화성연쇄살인 사건의 모방 범지라면 제2,제3의 피해자가 계속해서 나올지도 모르기 때문입니다.

 

      핫이슈  |  2016.03.20 22:40




 

[사진출처: 연합뉴스 화면캡쳐]

 

오늘 뉴스를 보니 영화에나 나올법한 청부살해 사건의 진실이 밝혀져 충격을 주고 있습니다.  이번 살인 사건은 지난 3월20일경 서울 강서구 방화동 한 건물 1층 앞에서 모 건설회사 사장이 흉기에 수차례 찔려 살해당하는 끔찍한 사건이 발생되었었는데요   이 사건의 범인으로 체포된 조선족 김모씨는  한 건설사 사장의 청탁을 받고 살인을 저질렀는데요  뉴스 동영상을 통해서 정확한 사건 내용을 들어 보시기 바랍니다.

 

['5년 소송전 끝에'…조선족 시켜 '청부살해'/ 출처: 연합뉴스]

 

이번 사건을 통해서 영화속에서 등장하는 청부 살인이  우리나라에서도 일어 날수 있는 일이란걸 새삼스레 다시 느끼게 되네요 혹시 누군가에게 원한 살만한 잘못을 하신분 있으시다면 어서가서 사과하시고 화해하시기 바랍니다.  아무도 없는 어두운 곳에서  청부살인 당할수도 있습니다.  우리나라 치안 상태도 이젠 그렇게 좋아 보이지 않네요

 

 

[사진출처: 연합뉴스 화면캡쳐]

 

뉴스 보도와  인터넷 기사제목이 조선족을 시켜 청부살해 이런식으로 보도되어서  아무래도 조선족 출신의 국내 거주 외국인들이  반조선족 정서가 일어나지 않을까 걱정이 되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뉴스 보도에서 잠깐 언급되었던 2012년 4월 수원에서 일어났던  오원춘 사건을 모르시는 분들은 없을꺼 같은데요  당시 20대 여성을 성폭행하려다 실패하고  여성을 살해후 358점으로 사채를 훼손하는 엽기적인 살인 사건이었는데요 이 사건으로 한때 조선족들에 대한 적대감 분노를 가진 분들이 많았던 것으로 기억됩니다. 오원춘 사건은  단순한 강간살인 사건이 아닌 인육밀매와 연관이 있다는 주장이 있어서 인지, 인육캡슐 및 기타 토막살해 사건이 발생할때 마다 심심치 않게 등장하는 사건내용이네요


 

 

[사진출처: 연합뉴스 화면캡쳐]

 

국내에 거주하고 있는 조선족이 58만명이나 된다는 사실은 오늘 처음 알았는데요 정말 많은 수의 조선족이 한국땅에 들어와 있습니다.  오원춘 사건때 뿐만 아니라 이번 청부살해 사건과 같은 강력 사건이 터질때 마다 무고한 조선족들은 비난의 눈총을 받으며 혹시나 불똥이 자신들에게 튀지 않을까 불안해 할꺼 같습니다.  영화 황해 뿐만 아니라 신세계에서 잔인한 청부살인을 도맡아 하는 역할로 종종 조선족이 등장하고 있는것을 보면  조선족에 대한 우리의  인식은 별로 좋아 보이지 않는데 아무래도 조서족들이 우리나라에 들어와서  한국인들이 일하기 기피하는 3D업종에서 많이 일을 하고 있는 것 때문은 아닌지 모르겠습니다.  최근 국내에서는 조선족 뿐만아니라 외국인 범죄가 급증하고 있다는 통계가 있는데요  외국인 범죄자에 대한 처벌과  범죄 예방을 위한 대책마련이 시급하지 않나 생각이 되어 집니다. 

      핫이슈  |  2014.10.16 00:02



코라스's Blog is powered by Dau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