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질 - 해당되는 글 2건

어제(7월31일)  부산 해운대 도심에서 17명(3명 사망, 14명 부상)의 사상자가 발생한 교통사고가 계속해서 실시간 급상승 검색어에 올라오고 있는데요  사고 순간의 블랙박스 동영상을 보니 한순간에  평온했던 도심이 끔찍하고 처첨한 사고 현장으로 바뀌는 것을 보고 온몸에 소름이 돋았네요  불의에 사고로 인해서  사망한 분들의  명복을 빌며  부상당한 14분의 빠른 쾌유를 바랍니다.

 

 

위에 사진을 보니  마치 영화에서나 볼수 있을듯한 자동차 사고 모습인데요  순식간에 회당보도를 건너던 사람을 치고 또 여러대의 차량과 충돌을 하는 사고 현장의 모습을 사고 동영상을 보니 사고 당시의 충격이 얼마나 컸을지 짐작이 가는데요  이 사고로 40대 여성 1명, 고등학생1명, 중학생 1명이  목숨을 잃었고 차에 타고있던 14명은 중상을 입고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고 하는데요  이 교통사고는  처음 외제차 광란의 질주로 7중 추돌사고가 났다고 기사가 나왔었고  외제차(푸조)를 운전했던  김모씨(53세)가 음주운전을 했는지에 대한 조사를 실시했지만  김모씨는 음주운전을 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는데요  김모씨는 2015년 9월경  뇌전증(간질) 진단을 받았으며  작년 11월부터 하루에 두번씩 뇌전증(간질) 약을 먹도록 처방 받았다고 하는데요  이 약을 먹지 않으면 순간적으로 의식을 잃을수도 있다고 하는데요  이번 사고의 원인도 이 뇌전증(간질) 발작으로 인한것으로 추정되고 있네요

 



 

 

 

https://youtu.be/Nvcx_d18xFk

해운대 외제차 광란의 질주…3명 사망ㆍ14명 부상

 

사고 동영상을 보면  김모씨가 속도를 전혀 줄이지 않고 질주하다가 사고를 내는 모습이 담겨져 있는데요  실제로도 김모씨는 브레이크를 밟고 있지 않았던 것으로 알려졌는데요  김모씨는 사고 당일 뇌전증(간질)약을 복용하지 않았고 사고 당시의 기억도 없는 상태라고 하는데요 어떻게  순간적으로 의식을 잃을수도 있는 뇌전증(간질)을 가진 사람이 운전을  할수 있었던 것일까요??  김모씨는 1993년 2종보통 면허를 취득후 2008년 1종 보통면허로 변경한 후  올해 7월 운전면허 갱신 적성검사를 통과한 것으로 알려졌는데요  김모씨가  뇌전증(간질) 질환을 진단 받은 것이  작년 9월이었으면  올해 7월에 적성검사에서 면허 갱신이 되지 말았어야 정상이지만  우리나라 운전면허 적성 검사라는 것이 단순히 시력 및 청력등에 관한 신체 검사만을 시행하다보니  뇌전증(간질)과 같은 위험한  병을 가지고 있어도 적성검사에  통과가 되었네요   이건 정부가  살인면허를 공식적으로  허용해 준거라고 밖에는 이해가 되지 않습니다.  김모씨에 대한 정확한 적성검사 실시후 면허 갱신을 해주지 않았다면  안타까운 사망자와  부상자들이 발생하지 않았을 텐데 말입니다. 정부는 이번 사고로 또 뒤늦게 운전면허 적성검사를 강화하겠다고 할께 뻔하겠죠?  맨날 뒷북치는게  우리정부가 하는 일이니 말입니다. 아무튼  정부의 안일한  정책운용도 문제지만  자신이 운전하기에 부적절한 상태인걸 알면서도  운전대를 잡은  김모씨의 잘못도 간과 할수 없는 부분이라고 봅니다.  운전중 의식을 잃을수 있는 몸 상태였다면  운전대를 잡지 말았어야죠  그리고 김모씨의 가족들이 김모씨가 운전을 하지 못하도록 말렸어야 하지 않았나 싶네요  모두다  개인주의적이고 이기적인 생각만 하다보니 남들은 어찌되어도 상관없다고 생각하고  이런 무모한 행동을 한게 아닌가 싶습니다. 이번 교통사고로 인해서 소중한 가족을 잃은 분들의  마음의 상처는  누가 위로 해줄수 있을지??  너무 안타까워  글을 올려 봤네요..ㅠ.ㅠ

      핫이슈  |  2016.08.02 00:24
name ::   password :: blog :: secret
등록




오늘 밤 그것이 알고싶다. 1038회는 2004년 종로구 원남동 5층 건물에서 발생한 60대 재력가 여성 살인 사건의 진실을 파헤친다고 하는데요  당시 원남동 재력가 여성은  희대의 살인마 유영철이 검거되면서 자신이 이 여성을 살해했다고 했다가 진술을 번복하면서 이 사건의 진범이 누구인지 밝혀지지 않고 있다고 하는데요  전문가들은 이 사건의 진범이 유영철일수 있다고 주장하는데요 과연 원남동 재력가 여성 살인 사건의 범인이 유영철 이었을까요?

 

 

남편과 사별후 홀로 살아왔던 피해자 최씨는 현과문 앞에서 온몸이 피투성이가 되어 쓰러진체 발견되었는데요 그녀의 몸에서는 20군데가 넘는 상처가 나 있었고 필사적으로 저항한듯 손에는 상처들로 가득했다고 합니다.  사건 현장에는 범인의 지문하나 남아 있지 않았고  단지 사건현장에는 범인의 발자국이 최씨가 살고 있던 안방으로 향해 있었고 범인이 무언가를 찾은 흔적 처럼 장롱과 문갑, 화장대가 어질러 있었다고 하는데요  단순 강도 살인 사건으로 보기는 이상한 점은 그녀의 손에 끼어 있던 다이아반지는 그대로 있었다는 것인데요 강도였다면  그녀의 손가락을 잘라서라도 다이아 반지를 빼앗아 갔을 꺼라고 하는데? 범인이 노린 것은 무엇이 었을까요?

 

 

사건 현장에서 발견된 또 다른 특이점은 바로 숨진 최씨의 머리맡과 거실에 섬유유연제가 뿌려져 있었다는 것인데요  범인은 살인 현장에서 무엇을 감추고자 했던 것일까요?   표창원 전 프로파일러의 인터뷰 내용을 보니  섬유유연제를 사용했다는 것 자체가 범인이 범죄에 대한 경험과 지식을 가지고 있다고  볼수 있다고 하는데요? 초범이 아니라는 말일까요?  영화 공공의적에서  이성재가 부모를 죽이고 밀가루를 살인 현장에 뿌리는가 하면 불을 질러 살인 현장을 은폐하려는 모습을 본적이 있었는데요  이 범인도 살인 사건을 은폐하기 위해 이런 짓을 저지른 것인지도 모르겠다는 생각을 해봅니다.

 

 

원남동 재력가 여성 살인사건의 범인은  엉뚱한 곳에서  실마리가 풀리는듯 했는데요  바로 희대의 연쇄살인마 유영철이 자신이 원남동 재력가 여성을 살해 했다고 진술한 것인데요  유영철 사건을 담당했던 형사의  인터뷰 내용을 보니 유영철은 경찰에게 종이를 달라고 하고서는 자신이 살해한 내용을 적었다고 하는데요  살해 장소가 신사동, 혜화동, 구기동, 삼성동 그리고 원남동이 거기에 포함이 되어 있었다고 합니다.

 

 

위에 지도가 연쇄살인마 유영철이 살인을 저지른 지역과 살인 날자 인데요  유영철이  처음엔 원남동 재력가 여성을 살해했다고 진술했다가 진술을 번복 했기 때문에  위에 살인지도 상에는 빠져 있는거 같습니다.

 

유영철 연쇄살인 사건, 살해일지

☞2003년 9월23일 서울 강남구 신사동에서 숙대 명예교수인 이모씨(73세)와 부인 이모씨(68세) 둔기로 살해
☞2003년 10월9일 서울 종로구 구기도에서 강모씨(81세,女)등 일가족 3명을 둔기로 살해
☞2003년 10월16일 서울 강남구 삼성동에서 유모씨(69세)를 둔기로 살해
☞2003년 11월18일 서울 종로구 혜화동에서 김모씨(87세)등 2명 둔기로 살해하고 방화
☞2004년 7월1일 서울 마포구 노고산동 오피스텔에서 출장 맛사지 도우미 김모씨(25세) 둔기로 살해
☞2004년 7월3일 서울 마포구 노고산동 오피스텔에서 출장 맛사지 도우미 권모씨(24세) 둔기로 살해
☞2004년 7월9일 서울 마포구 노고산동 오피스텔에서 출장 맛사지 도우미 임모씨(27세) 둔기로 살해
☞2004년 7월13일 서울 마포구 노고산동 오피스텔에서 출장 맛사지 도우미 고모씨(24세) 둔기로 살해

2014년3얼부터 부터 모두 11명의 부녀자 살해후 암매장

 



유영철은  처음 살인을 저지를 때는 주로 부유층 고령 노인을 범죄 대상으로 삼았다가 이후 20대 출장 맛자지 도우미들을 자신이 거주하던 오피스텔로 불러  살해한 것으로 알려지고 있는데요  노인과 여성이 주요 범죄 대상이다 보니  유영철이 여성혐오증으로 인해서 범죄를 저질렀다고  알려지기도 했습니다.

 

 

연쇄 살인마  유영철은  고등학교 2학년때  절도혐의로 소년원에서 수감생활을 시작하면서 부터 총 14차례의 특수절도 및 성폭력 혐의로 11년동안 교도소 생활을 했는데요   1991년에 안마사와 결혼한 유영철은  2002년 5월무렵 감옥에 수감되어 있는 동안 부인이 이혼소손을 제기해 일방적으로 이혼을 당한뒤부터  여성혐오증을 가지게 된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유영철은 1993년부터 1995년까지 간질증세로 병원에서 입원 치료를 받은 적도 있다고 하는데요 이런저런 이유들이 복합적으로 작용해서 유영철을 희대의 살인마로 만들지 않았나 시습니다.  결정적으로 2003년 11월 전과자이자 이혼남이라는 사실을 알게된 교제 여성으로부터 절교를 당한 것이 또한 여성혐오증을 부추긴것으로 보여지기도 하는데요  유영철 사건을 단순히  여성혐오증으로 인한 살인사건으로 보기 힘든 것은  유영철의 범죄 대상이 꼭 여성만은 아니었다는 것이구요  실제로 첫 살인은 교제중이던 여성에게 절교를 당한 11월이 아닌 같은해 9월부터 였다는 것입니다.  2003년 9월부터 시작된 유영철의 연쇄살인은 2004년 7월16일 검거 직전까지 노인 및 부녀자 그리고 출장마사지 종사 여성을 비롯해 결혼을 앞둔 예비신부까지 밝혀진 것만 총 21명을 살해 했는데요  사채를 토막 암매장해서 자신의 범죄를 은폐하려한 잔인함으로 이 사건을 접한 모든 사람들에게 큰 충격을 안겨줬던 사건으로 기억됩니다.

 

 

유영철의 연쇄사인 사건을 바탕으로 만들어진 영화 추격자도  큰 흥행을 거뒀었는데요  이영화로  김윤석과 하정우가 정말 많이 떴던거 같습니다.  저도 이 영화보고 밤에 잠자리에 들기가  힘들었는데요  유영철은 더 잔인하게 피해자들을 살해 했을 것을 생각하면 소름이 돋는거 같습니다.  유영철은   연쇄살인 혐의로  사형을 선고 받고 지금은 교도소에 수감중인데요  교도소 내에서  교도관에게 뇌물을 주고 성인화보와 만화등을 구해달라고한 사실이 알려지면서 논란이 되기도 했네요  사형제도가 폐지되고 나니  사형을 선고 받고도 죽지 않아서 그런지 감옥에서도 막가파 처럼 행동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는데요 사형제도 부활시켜서 이런 살인마는 빨리 죽여야 하는게 아닐까 싶네요

 

 

다시 그것이 알고싶다. 1038회로 돌아와서  전문가들이 유영철을  원남동 재력가 여성 살해범으로 보는 이유는 유영철이 초기 범죄의 동기가 종교혐오 때문이었다는  그의  진술을에 주목할 필요가 있다고 하는데요 실제로 유영철이 범행을 저지른 곳 주변에 대형교회가 있었고 원남동 피해자의 집  근처에도 큰 교회가 있었다는 공통점을 무시 할수 없다고 하네요  우리가 알기로 유영철은 여성혐오증이 범죄의 이유라고 알고 있었지만  초기 범죄의 이유가 종교혐오 때문이었다는 사실은 처음 알게되었네요   뭐가 되었든  제정신이 아니니까  사람을 그리도 많이 죽였겠죠? 밝혀진 살인 사건의 피해자가 21명이지만  유영철이 죽였다는 5명의 여성 시신은 아직도 찾지도 못했다고 하니  2003년 이전에도 살인을 저질렀을지도 모른다는 생각이 듭니다.  어느 한순간에만 집중적으로 살인을 저질렀다는 것도 좀 이상해 보이고 말이죠 아무튼  자신이 범행했다고 했다가  다시 자신이 않했다고 번복한 이유가 뭔지는 모르겠지만  유영철이 범인일 가능성이 높아 보입니다. 오늘 밤 그것이 알고싶다. 시청해 보면 진실을 알수 있겠죠^^

 

      핫이슈  |  2016.07.02 02:36
name ::   password :: blog :: secret
등록



코라스's Blog is powered by Daum